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창세기 1:1)

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천문학

암흑이 되고 있는 암흑물질, 암흑에너지, 암흑광자, 암흑항성...

미디어위원회
2020-02-24

암흑이 되고 있는 암흑물질, 암흑에너지, 암흑광자, 암흑항성...
: 나선은하에서 빠르게 움직이는 별과 모순되는 장구한 시간
(Physicists’ dark secret: Fast stars have not had time to fly apart)

by John Hartnett


    처음에는 암흑물질(dark matter)을 말하더니, 그 다음에 암흑에너지(dark energy), 그 다음에 암흑광자(dark photons), 그리고 이제는 암흑항성(dark stars), 암흑행성(dark planets), 심지어 우리 은하계 내에 한 암흑은하(dark galaxy)가 있고 거기에 암흑지적생명체(dark intelligent life)가 있을 수도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사실 물리학자들도 암흑물질과 암흑에너지에 대해서 전혀 모른다. 이 용어들과 그들의 막연한 개념은 천체물리학자들에 의해서 발명된 것이다. 왜냐하면 그들은 물질주의(materialism, 존재하는 모든 것은 물질과 에너지뿐이라는 주의)를 가정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들은 우주의 기원과 구조에 이 물질주의를 엄격하게 적용해야 한다고 주장해왔다.

물리학자들이 우리 은하뿐만 아니라, 수천 개의 다른 나선은하(spiral galaxies)들에서 별의 회전 속도를 관찰했을 때, 나선 원반에 있는 별들이 '너무도 빠르게' 움직이는 것을 발견했다. 그들은 너무도 빠르게 움직이고 있어서, 은하의 나이가 100억 년 정도라면, 별들은 은하로부터 멀리 벗어났을 것이고, 따라서 은하계는 붕괴되었을 것이다.

천체물리학자들은 실험적으로 검증된 표준 뉴턴물리학으로, 이러한 높은 회전 속도를 설명할 수 없기 때문에, 은하계는 80%에서 90%의 '암흑물질(dark matter)'로 (모든 곳에 있지만 보이지도 않고 탐지할 수도 없는 물질) 구성되어 있다는 개념을 도입했다. [1]

          

별들은 은하로부터 멀리 벗어났을 것이고, 따라서 은하계는 붕괴되었을 것이다.

한 기사는 오늘날 물리학자들 대다수가 이것을 믿고 있다고 말한다.[2] 그럴 수도 있겠지만, 물리학자인 나는 그렇게 믿고 있지 않다. 그렇지만 나는 물리학자가 될 자격이 있다고 확신한다.[3] 어쨌든 진실은 대다수의 의견에 의해 결정되지 않는다.[4]

약 200년 전부터, 과학자들은 우주의 창조와 같은 것에서 하나님의 말씀을 포기하기 시작했다. 오늘날 많은 사람들이 물질주의를 믿고 있다. 그래서 창조주는 없고, 우주는 무로부터 오랜 시간에 걸쳐서 스스로 만들어졌다고 믿는다.[5] 그러나 이러한 견해는 수많은 관측과 데이터들과 모순된다. 그래서 암흑물질, 암흑에너지, 암흑광자... 등과 같은 것을 발명해내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이제는 '암흑'이라는 신화를 버릴 때가 되었다. 대신에 우주가 상상했던 것보다 훨씬 오래되지 않았을 가능성을 고려할 시기가 되었다. 성경 기록에 의하면, 우주는 대략 6,000년 전에 창조되었다. 사실 빠르게 움직이는 별들이 멀리 벗어날 시간이 없었다는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니다.



*참조 : 나선은하는 우주론적으로 짧은 시간 안에 흐릿해지도록 감겨지고 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370&bmode=view

우주 모든 곳에 암흑물질을 가정하는 이유는?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6&bmode=view

우주론을 천체물리학이라고 말할 수 있을까? 암흑물질 : 빅뱅이론의 트릭
http://creation.kr/Cosmos/?idx=1293967&bmode=view

물질주의적 빅뱅 우주론이 필연적으로 이끄는 곳은? 암흑물질, 암흑에너지, 암흑행성, 암흑항성, 암흑은하, 암흑우주..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4&bmode=view

세속적 과학자들도 빅뱅 이론을 거부하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895&bmode=view

암흑물질은 플로지스톤의 길을 가고 있는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31&bmode=view

빅뱅의 특이점 - '암흑'의 시작 : 우주는 ‘무’에서부터 자연적으로 형성되었는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7&bmode=view

시간 팽창 우주론과 성경적 창조론 : 화이트홀 안쪽에 시간이 흐르지 않던 지역의 존재
http://creation.kr/Cosmos/?idx=1294038&bmode=view

엔셀라두스와 유로파 간헐천들의 열원 문제는 아직도 해결되지 않고 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757380&bmode=view


Related Articles

Further Reading

Related Media


References and notes

  1. Hartnett, J.G., Why is dark matter everywhere in the cosmos? creation.com/dark-matter-everywhere, March 2015. 
  2. Bazilchuk, N., Dark matter: how can we know if it exists? ScienceNordic.com, April 2016. 
  3. CMI editor: Recently retired as an Associate Professor in Physics at the University of Adelaide (and formerly at the University of Western Australia). After retirement Dr Hartnett has been involved in a small startup company to commercialise his research in the development of ultra-stable clocks. See www.cryoclock.com. He has published more than 100 papers in peer-reviewed scientific journals and more than 100 conference papers, with international honours and awards. See creation.com/hartnett
  4. Howard, G., Can all those scientists be wrong? Creation 36(1):20–22, January 2014; creation.com/scientists-wrong. 
  5. Hartnett, J.G., On the origin of universes by means of natural selection—or, blinded by big bang blackness, creation.com/origin-of-universes, October 2014.


출처 : Creation 41(1):18, January 2019

주소 : https://creation.com/physicists-dark-secret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 4길 9 라이온스 빌딩 401호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오경숙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 4길 9, 라이온스빌딩 401호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