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창세기 1:1)

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천문학

허블상수 값의 불일치를 설명해보려는 한 가설

미디어위원회
2021-03-26

허블상수 값의 불일치를 설명해보려는 한 가설

(Reconciling Two Different Calculations of the Hubble Constant)

by Vernon R. Cupps, PH.D. 


     최근 Physics.org 지[1]의 한 흥미로운 기사가 나의 관심을 끌었다. 제목은 "해결된 우주 팽창의 미스터리"라는 제목의 글이었다. 하지만 이러한 말은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 최초에 우주가 어떻게 팽창하게 되었는지에 대한 문제는 해결되지 않고 있다.[2] 단지 허블상수(Hubble constant, H0)라고 불리는 우주론에서 중요한 수치를 계산하는 두 다른 방법 사이의 계산 차이를 해결하려고 시도했을 뿐이다.

그렇다면, 허블상수는 무엇이며, 왜 그것이 빅뱅 우주론자들에게 중요한 것일까? 허블상수는 은하의 후퇴속도와 관측자(이 경우에 우리)로부터의 거리에 대한 비율이다. 한 천체가 v의 속도로 우주를 지나 d의 거리로 이동했다면, H0은 H0 = v/d로 정해질 수 있을 것이다. 허블상수(H0)는 우주의 팽창속도(expansion rate)를 나타내는 것으로 여겨지고 있다. 빅뱅이론의 계산에 따르면, 그것의 역수(시간 단위)는 우주의 나이를 대략적으로 추정할 수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H0을 측정하는 두 가지 다른 방법은 상반된 결과를 보여주고 있다. 첫 번째 방법은 빅뱅 이후 약 40만 년 전의 잔광이라고 가정하고 있는, 우주 마이크로파 배경(cosmic microwave background, CMB) 복사선의 해석으로부터 얻어지는 것이다. 우주론자들은 이러한 가정에 기초해, CMB 데이터에 가장 적합한 것으로 보여지는 허블상수 값과 다른 중요한 우주 매개변수들의 값을 찾고 있다. 플랑크 우주 미션(Planck space mission)에서 제공한 정확한 데이터를 사용하고, 일반적인 빅뱅 가정들을 통해서 얻어진 허블상수(H0) 값은 Mpc(megaparsec) 당 약 67.4km/sec 였다. 

허블상수(H0)를 측정하는 두 번째 방법은 먼 은하에서 발견되는 초신성(supernovae)을 사용하는 것이다. 초신성 스펙트럼의 적색편이(redshift)는 그것의 후퇴 속도에 대한 추정치를 제공한다. 지구로부터의 거리는 초신성의 겉보기 밝기(apparent brightness)와 내재적(고유) 밝기(intrinsic brightness)를 같이 사용하여 추정할 수 있다. 최근에 대마젤란은하(Large Magellanic Cloud) 내에 있는 70개의 세페이드 변광성(Cepheid variable stars)들의 측정은 그러한 은하들까지의 거리를 추정하는데 사용되어 왔다.[5] 이 방법에 의하면, 허블상수(H0) 값은 Mpc(megaparsec) 당 약 74km/sec를 나타냈다. 두 수치 차이는 오차 범위를 넘기 때문에, 두 허블상수 값은 서로 불일치한다.

이 문제에 대해 제네바 대학의 롬브라이저(Lombriser) 교수는 서로 다른 허블상수 값의 불일치를 해결할 수도 있는 한 가설을 제시했다.[4] 그는 약 2억5천만 광년 떨어진 거품(bubble) 내부의 평균 질량 밀도가 우주의 나머지 부분보다 50% 낮다면, 두 측정방법이 일치할 수도 있다고 가정했다. 그러나 우리 은하(Milky Way)와 안드로메다 은하(Andromeda galaxies)를 둘러싸고 있는 거품 내의 물질 밀도가 우주의 나머지 부분보다 평균 밀도가 50% 낮아야 하는 이유는 분명하지 않다. 그리고 그것이 사실이라고 해도, 그런 거품이 다른 곳에서는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어떻게 알 수 있을까? 그리고 이 거품들 중 일부는 극도로 크지 않다는 것을 어떻게 알 수 있을까? 그리고 극도로 큰 거품이 존재한다 하더라도, 그것은 빅뱅이론의 기초 개념인 거대 스케일의 균질성(homogeneity) 가정을 부정하는 것이다. 실제로, 적어도 한 가지 버블은 이미 보고되었고[6], 이것은 빅뱅이론의 근본적인 가정에 도전할 가능성이 있다.

그리고 현재까지 알려진 것처럼, 빅뱅이론은 물질과 반물질의 불균형(matter-antimatter imbalance)을 설명할 수 없다.[7] 또한 빅뱅이론은 에너지 보존의 법칙인 열역학 제1법칙(first law of thermodynamics)과 모순되고 있으며, 엔트로피(무질서도) 증가의 법칙인 열역학 제2법칙(second law of thermodynamics)과 모순되는 것으로 나타난다.[8, 9] 빅뱅이론과 모순되는 결과들이 나타날 때, 놀라는 사람은 거의 없다. 왜냐하면 그 모델은 비성경적이며, 해결되지 않은 몇몇 심각한 과학적 문제들을 이미 갖고 있기 때문이다.


References

1. University of Geneva. 2020. Solved: The mystery of the expansion of the universe. Physics.org. Posted March 10, 2020 at phys.org, accessed March 10, 2020.

2. Some creation scientists question whether the inference of an expanding universe is even a correct interpretation of the astronomical data.

3. A megaparsec is a distance of 3.26 million light-years.

4. Lombriser, L. 2020. Consistency of the Local Hubble Constant with the Cosmic Microwave Background. Physics Letters B. 803(135303): 1-6.

5. Hebert, J. Big Bang Hubble Contradiction Confirmed. Creation Science Update. Posted May 16, 2019 at ICR.org, accessed April 1, 2020.

6. Hebert, J. A Cosmic ‘Supervoid’ vs. the Big Bang. Creation Science Update. Posted May 7, 2015 at ICR.org, accessed April 2, 2020.

7. Cupps, V. 2018. Baryon Conservation and the Antimatter Mystery. Acts & Facts 47 (11).

8. Secular scientists claim that a Big Bang doesn’t violate the first law, conservation of energy. This is because they say the total energy of the universe might (!) be zero—but then again it might not be. Also, they sometimes claim the Big Bang can produce a universe from literally nothing, but this depends on a very doubtful understanding of a rule in physics called the Heisenberg Uncertainty Principle. See Faulkner, D. Quantum Fluctuations May Kill Big Bang Evangelism. Answers in Genesis. Posted February 12, 2015 at answersingensis.org, accessed April 2, 2020.

9. Secular cosmologists claim that the Big Bang does not violate the second law, because the universe supposedly started out in a very orderly (low entropy) state, and its entropy has been increasing ever since. They admit that no one knows why this would be the case, but they speculate that perhaps this low starting value of entropy was achieved at the expense of an overall increase in the entropy of an alleged multiverse. Interestingly, there’s not a shred of proof that the multiverse even exists. See Did the Big Bang Break the Laws of Thermodynamics? with Sean Carroll. The Royal Institution. Posted on YouTube.com December 21, 2016.

* Dr. Vernon Cupps is Research Associate at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and earned his Ph.D. in nuclear physics at Indiana University-Bloomington.


*참조 : 빅뱅이론에서 허블상수 값의 불일치

http://creation.kr/Cosmos/?idx=1294061&bmode=view

빅뱅 이론에서 허블상수의 모순

http://creation.kr/Cosmos/?idx=2289337&bmode=view

허블의 법칙 : 허블상수와 오래된 우주의 나이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374&bmode=view

우주의 나이는 측정될 수 없다 : 별빛-시간에 대한 새로운 개념 : 일방향의 빛의 속도는 측정할 방법이 없다.

http://creation.kr/Cosmos/?idx=5747719&bmode=view


빅뱅이론에 반대되는 증거들 목록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2&bmode=view

바이-바이 빅뱅? : 진화론적 천문학에서 풀리지 않는 수수께끼, 적색편이

http://creation.kr/Cosmos/?idx=1293923&bmode=view

연결되어 있는 은하-퀘이사는 우주론적 설명을 거부한다. : 서로 다른 적색편이를 보이는 두 천체가 연결되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25&bmode=view

모은하와 퀘이사의 물리적 연관성이 확증되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3142398&bmode=view

초기 우주의 회전하는 원반은하는 빅뱅이론에 도전한다. 

http://creation.kr/Cosmos/?idx=3926383&bmode=view

빅뱅 4억 년 후인 134억 년 전 은하 발견과 10억 광년 크기의 거대한 은하들의 벽.

http://creation.kr/Cosmos/?idx=1294024&bmode=view

새로 발견된 직경 100억 광년의 초거대 우주 구조는 현대 우주론의 근본 교리를 부정하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82&bmode=view

우주에서 지름 50억 광년의 은하들 고리가 발견되었다? : 빅뱅 이론에서 그러한 거대한 구조는 존재해서는 안 된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13&bmode=view

빅뱅 이론에 의하면, 우주는 존재해서는 안 된다. : 물질과 반물질의 비대칭 문제는 더 심각해졌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56&bmode=view

‘영원한 빅뱅 우주’를 주장하는 새로운 빅뱅이론

http://creation.kr/Cosmos/?idx=1294028&bmode=view

모든 것이 암흑인 급팽창 이론. 힉스 입자는 우주의 급팽창 빅뱅 이론을 기각시키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03&bmode=view

우주 거리 측정의 기본 잣대가 흔들리고 있다 : 1a형 초신성의 광도는 일정하지 않았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08&bmode=view

성운가설의 계속되는 실패 : 가스 원반은 행성을 만들기에 충분한 물질을 갖고 있지 않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757537&bmode=view

행성 형성 이론은 혼돈에 빠져있다 : 자연적 과정으로 다양한 행성들이 만들어졌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51&bmode=view

중간 크기의 거대 가스 행성들은 행성 형성 이론에 도전한다.

http://creation.kr/Cosmos/?idx=1757529&bmode=view

행성 형성 이론과 모순되는 또 하나의 발견 : 작은 별 주위에 거대한 행성이 존재하고 있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55&bmode=view

성운설을 거부하는 한 새로운 관측 : 항성의 회전방향과 반대로 공전하는 외계행성의 발견.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245&bmode=view

행성들의 자연적 형성은 지극히 어렵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43&bmode=view

가장 먼 은하의 비밀 : 131억 년 전의 성숙한 은하?

http://creation.kr/Cosmos/?idx=1293983&bmode=view

초기의 거대 은하는 빅뱅 이론의 점검을 요구한다 : 빅뱅 후 단지 10억 년 정도에 574개의 거대 은하들 발견

http://creation.kr/Cosmos/?idx=1294017&bmode=view

빅뱅 4억 년 후인 134억 년 전 은하 발견과 10억 광년 크기의 거대한 은하들의 벽.

http://creation.kr/Cosmos/?idx=1294024&bmode=view

빅뱅이론의 딜레마 : 초기 우주에 갑자기 등장하는 은하들 ; 빅뱅 후 약 1억5천만 년이 지난 시점에 은하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32&bmode=view

우주 모든 곳에 암흑물질을 가정하는 이유는?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6&bmode=view

우주론을 천체물리학이라고 말할 수 있을까? 암흑물질 : 빅뱅이론의 트릭

http://creation.kr/Cosmos/?idx=1293967&bmode=view

물질주의적 빅뱅 우주론이 필연적으로 이끄는 곳은? : 암흑물질, 암흑에너지, 암흑행성, 암흑항성, 암흑은하, 암흑우주..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4&bmode=view

별의 자연적 탄생은 암흑물질을 가정하지 않는다면 불가능하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5&bmode=view

암흑물질은 플로지스톤의 길을 가고 있는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31&bmode=view

게임은 끝났다 : 암흑에너지는 가짜 과학이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59&bmode=view

암흑물질 미스터리는 더 깊어지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54&bmode=view

암흑물질은 또 다시 발견되지 않았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06&bmode=view

빅뱅 : 하나님이 선택하신 창조의 방법인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3940&bmode=view

빅뱅인가 창조인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14&bmode=view

빅뱅을 제거하고 하나님의 우주를 재발견하자.

http://creation.kr/Cosmos/?idx=1293929&bmode=view

빅뱅 우주론은 기적을 필요로 한다. : 급팽창 빅뱅이론은 더 큰 문제를 야기시킨다.

http://creation.kr/Cosmos/?idx=1757530&bmode=view

빅뱅의 특이점 - '암흑'의 시작 : 우주는 ‘무’에서부터 자연적으로 형성되었는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7&bmode=view

우주의 미세조정이 계속 밝혀지고 있다. : 미세 조정된 양성자와 중성자의 질량 차이.

https://www.youtube.com/watch?v=TqwHwgN1kQg&feature=youtu.be

미세 조정 우주에 대한 합리적인 설명은 왜 창조주인가?

https://www.youtube.com/watch?v=S1uLGI6bKfw

우주의 미세조정 (YouTube 동영상)

http://creation.kr/Cosmos/?idx=1294002&bmode=view


▶ Bob Enyart Live : Evidence Against the Big Bang Theory

https://kgov.com/evidence-against-the-big-bang


출처 : ICR, 2021. 2. 15.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two-different-calculations-hubble-constant/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오경숙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