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창세기 1:1)

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창조신앙

스코프스 재판을 되돌아보며

스코프스 재판을 되돌아보며 

(A Look Back at the Scopes Trial)


       1925년의 스코프스 재판(Scopes Trial, 일명 원숭이 재판)은 미국 역사에서 하나의 중요한 전환점이 되고 있다. 그 재판은 우리가 다시 되돌아보고 배워야할 가치가 있다.

그 재판은 1900년대 초 진화론의 수용이 증가되는 것과 함께 시작되었다. 진화론은 수십년 동안 과학에 영향력을 끼쳐오고 있었다. 많은 이들은 세속적 진화론이 의미하는 종교적 도덕적 암시를 기꺼이 받아들였고, 또한 학교에서 진화론을 가르치도록 강요하였다. 그에 대한 반응으로 테네시주를 포함한 몇 개의 주들은 공립학교에서 인간이 동물 조상들로부터 진화했다고 가르치는 것을 금지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 새롭게 조직된 ACLU(American Civil Liverties Union, 미국 시민자유연맹)의 지도자들은 다윈주의적 자연주의(Darwinian naturalism)에 기초한 완전히 세속적 세계관을 가지고 있던 사람들로서, 그들은 이 법안을 바꾸기를 원했다. 스코프스 재판은 그것에 대한 첫 번째 재판이었다.

땅을 뒤흔들었던 ACLU의 많은 소송들처럼 이 소송에도 효과적인 전략이 이용되었다. 몇 개의 테네시주 신문들에 그 법안을 시험하길 원하는 선생님을 찾는다는 광고가 실렸다. 테네시 주 데이톤(Dayton)이란 작은 마을의 실업가들은 그들의 지역사회가 사람들의 주목을 끌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했고, 존 스코프스(John Scopes)를 권유하였다. 스코프스는 생물학 교사는 아니었지만, 가끔 대리로 가르치고 있었다. 그는 실제로 진화를 언급했던 기억을 생각해내지 못했으나, 그가 체포된 후에 그 법을 확실히 위반한 것으로 하기 위해서 변호사들은 그가 한 학생에게 개인적으로 진화를 말한 것으로 각색하였다.

과연 데이튼은 전국으로부터 신문 기자들이 몰려오고, 라디오 보도들로 인해 엄청난 명성을 얻게 되었다. 저명한 과학자들이 진화를 입증하기 위해서 모여들었지만, 판사는 단지 스코프스는 법을 위반하였는가? 라는 그 소송에 관한 사실 증언으로만 한정하였다. 그리하여 법정에서 제지되어진 진화론을 가르쳐야한다는 압박들은 언론매체들을 통해서 전 세계로 보도되었고, 이것은 기독교에 대한 커다란 경멸과 신랄한 조소로 이어졌다.

결국 몇몇 왜곡과 변질, 그리고 더러운 속임수들이 난무한 가운데 존 스코프스는 유죄 판결을 받았다. (이 판결은 후에 절차상 문제로 번복되었다). ACLU는 유죄 선고를 환영했다. 왜냐하면 항소하여 이 재판을 연방대법원으로 끌고 가서 진화론의 위대한 승리를 거두려고 계획했기 때문이었다. 재판 결과가 뒤집어지면서, 항소는 불가능하게 되었다.

세상 사람들이 주목하는 가운데 벌어진 그 재판은 기독교의 쇠약과 패배를 가져다주었다. 크리스천들은 교회 안으로 후퇴하게 되었고, 학교, 언론, 공공장소 등에서의 영향력을 세속주의자들에게 넘겨주고 말았다. 오늘날 기독교적 원리들이 조직적으로 배척받고 있는 것과 같이, 우리는 여전히 이러한 후퇴로부터 고통 받고 있다. 미국 국민들의 대부분이 크리스천들임이 확인되고 있음에도 (참조 ; 갤럽 여론 조사 : 미국인의 3분의 2는 하나님이 1만년 이내에 인간을 창조하셨음을 믿고 있었다. http://www.creation.or.kr/library/itemview.asp?no=3949) 미국은 완전히 세속화된 길을 걸어왔다. 스코프스 재판은 그러한 변화의 전환점(turning point)이었다.

많은 크리스천 활동가들, 국회의원들, 교육자들은 이러한 재판 결과를 뒤엎기를 원했지만 잘못된 시도들을 해왔다. 적절한 전략의 부재로 그들 모두는 실패해왔다. 이에 반해 ICR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법률적 또는 법적 해결책을 주장하지 않아왔다. 대신에 장기간에 걸친 교육적 접근 방식을 추천한다.

그러나 ICR이 법률적 해결책에 신경을 쓰지 않는다고 추정해서는 안 된다. 나도 유용한 소송은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 ACLU가 스코프스 재판을 위해 시도했었던 방식처럼, 그리고 오늘날에도 그들이 하고 있는 것처럼 노골적이지는 않더라도, 법률학자들과 함께 앉아 승리의 전략을 논의하는 것은 괜찮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과학적 증거들이 가리키는 것처럼 진실은 우리 편이다. 그러나 영향력 있는 다수의 교육계, 과학계, 언론계의 인사들과 법적 판례들은 우리와 반대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실적인 목표를 가진 신중한 계획은 스코프스 재판에서 입은 손상을 만회할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 나는 세심하게 그리고 기도하면서 이 일을 이루어나갈 것이다.


*Dr. John D. Morris is the President of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icr.org/article/3385/

출처 - ICR President's Column, 2007. 7. 1.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010

참고 : 3677|2067|2061|729|418|3887|2710|3682|3242|3241|3244|3965|3812|2359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오경숙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