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창세기 1:1)

십대 티라노사우루스 공룡 화석이 말하고 있는 것은

미디어위원회
2020-01-28

십대 티라노사우루스 공룡 화석이 말하고 있는 것은

(Teenage T. rex Fossils)

by Tim Clarey, PH.D.


     작은 티라노사우루스 렉스(T. rex)처럼 보여 나노티라누스(Nanotyrannus)라고 불리던 화석에 대한 새로운 분석 결과, 그것은 실제로 십대 티라노사우루스 였다는 것이다.

오클라호마 주립대학의 홀리 우드워드(Holly Woodward)와 그녀의 동료들이 Science Advances 지에 보고한 논문에서, 연구자들은 두 나노티라누스 표본의 다리뼈에서 성장 고리를 세었다. 그 결과 표본들은 새로운 종이 아니었다. 그 표본들은 13세, 15세의 티라노사우루스 공룡이었다는 것이다.[1]

“현대의 모든 척추동물들은 매년 뼈의 성장이 잠시 멈춰지는 기간을 갖고 있다.“ 우드워드는 말했다. ”왜 그러한 일이 일어나는지 정확히 알지 못하지만, 모든 뼈에는 성장이 멈췄던 시점에 고리를 남겨놓는다. 공룡의 나이를 알기 위해서는, 나무처럼 고리를 세어보면 된다.”[2]

파충류에서 나이를 결정하기 위해 성장 고리를 세는 것은 새로운 일이 아니지만, 주의를 기울여 사용해야한다. 몇몇 고생물학자들은 성장 고리는 최소한의 나이만을 가리킨다고 경고했다. 성체 공룡은 특정 연령에 도달하면, 성장 고리 패턴을 잃을 수 있다는 것이다.[3]

그리고 이 새로운 발견은 오래전에 붙여졌던 공룡 종의 이름이 잘못됐음을 가리킨다. 이것은 놀라운 일이 아니다. 최근 추정에 따르면, 공룡 종의 총 수는 1,300개를 넘어서, 1,543~2,468개 사이로 추정되고 있다.[4,5] 불행하게도, 같은 공룡 종이 두 개 이상의 잘못된 이름으로 명명되고 있음이 일반적이다. (예로, 브론토사우루스와 아파토사우루스).[6]

실제로 마이클 벤튼(Michael Benton) 박사는 실제 새로운 공룡 종을 발견하고 명명하는 것의 약 50%는 잘못된 것이라고 추정하고 있다.[7] 그리고 이번 연구의 공동 저자인 잭 호너(John (Jack) R. Horner)는 알려진 공룡 종의 최대 40%는 단순히 알려진 종에서 성장과 발달 단계가 다른 것일 뿐이라고 생각하고 있다.[8] 이러한 일은 공룡의 많은 부분들이 불완전하게 알려졌기 때문에 기인한 것이다.

따라서 이 연구는 공룡 종의 목록에서 다른 종 이름을 제거할 수 있도록 해준다. 공룡이라고 불리는 생물은 종으로 붙여진 이름들보다, 훨씬 적은 수의 종류(kinds)들이 있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공룡들은 단지 약 60과(families) 정도가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데, 아마도 성경의 “종류”와 동일한 범주로 보인다.[6] 이것은 노아의 방주에 약 120마리의 공룡만이 탔을 가능성을 의미한다. 많은 공룡 종들은 성경의 종류 내에서 일어난 다양성이다.

우드워드와 그녀의 동료들이 나노티라누스가 십대의 티라노사우루스 렉스인 것을 밝혀낸 것은 흥미롭다. 실제로, 연구자들이 연구한 두 표본은 시카고 자연사박물관의 수(Sue) 표본과 같이 완전히 성숙한 티라노사우루스의 절반 크기에 불과했다.[1] 다른 과학자들은 티라노사우루스 렉스 공룡은 다른 많은 종류의 공룡보다 약간 늦게 자랐으며, 10대 후반에 급격히 성장했었다는 것을 보여주었다.[9, 10]

연구된 두 어린 공룡은 성체가 되기 전에 대홍수 퇴적물에 묻혔지만, 하나님께서 노아 방주에 태우기 위해 선택하신 크기에 가까운 것 같다. 어린 공룡들은 홍수 기간 동안 노아 방주에 있으면서 많은 공간과 음식을 필요로 하지 않았을 것이다. 방주를 떠난 후, 두 티라노사우루스 공룡은 빠르게 성장하여 성체가 되었을 것이다. 그래서 땅에서 생육하고 번성하라는 하나님의 명령을 신속하게 이행할 수 있었을 것이다.(창 8:17).


*참조 : 여러 공룡 종들이 한 종으로 재분류되었다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098

공룡 티라노사우루스의 새끼로 보이는 화석은 노아 방주의 비판에 대한 답을 제공하고 있다.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5062


*관련기사 : '나노' 티라노사우루스는 개별종 아닌 어린 개체 (2020. 1. 2.한국경제)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001028047Y


References

1. Woodward, H. N. et al. 2020. Growing up Tyrannosaurus rex: Osteohistology refutes the pygmy “Nanotyrannus” and supports ontogenetic niche partitioning in juvenile Tyrannosaurus. Science Advances. 6(1): eaax6250.

2. Crane, L. 2020. Tiny T. rex fossils aren’t a new species—they are just teenagers. NewScientist. Posted on newscientist.com January 1, 2020, accessed January 3, 2020.

3. Clarey, T. L. 2007. Advocates for Cold-Blooded Dinosaurs: The New Generation of Heretics. GSA Today. 17 (1): 45-46.

4. Starrfelt, J., Liow, L. H. 2016. How many dinosaur species were there? Fossil bias and true richness estimated using a Poisson sampling model. Philosophical Transactions of the Royal Society Series B: Biological Sciences. 371 (1691): doi: 10.1098/rstb.2015.0219.

5. O’Gorman, E. J., and D. W. E. Hone. 2012. Body size distribution of the dinosaurs. PLOS ONE. 7(12): 1-12. e51925.

6. Clarey, T. 2015. Chapter 10: Dinosaur Biology/Anatomy. In Dinosaurs: Marvels of God’s Design. Green Forest, AR: Master Books.

7. Benton, M. 2008. New ways of looking at dinosaur evolution. Public lecture at Michigan State University, October 23, 2008.

8. Horner, J. R. 2001. Personal communication April, 2001.

9. Erickson, G. M., K. C. Rogers, and S. A. Yerby. 2001. Dinosaurian Growth Patterns and Rapid Avian Growth Rates. Nature. 412 (6845): 429-433.

10. Erickson, G.M. et al. 2004. Gigantism and life-history parameters of Tyrannosaurid dinosaurs. Nature. 430 (7001): 772-775.

*Dr. Clarey is Research Associate at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and earned his doctorate in geology from Western Michigan University.


*참조 : 자료실/화석/공룡

http://creation.kr/Dinosaur


출처 : ICR, 2020. 1. 23.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teenage-trex-fossils/

번역 : 미디어위원회

HEADLINE

창조말씀 365

예수 그리스도는 어제나 오늘이나 영원토록 동일하시니라 [히13:8]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 4길 9 라이온스 빌딩 401호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오경숙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 4길 9, 라이온스빌딩 401호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