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창세기 1:1)

템플턴, 그레함, 라이엘, 그리고 의심 : 어떻게 ‘거짓말’이 한 복음전도자를 실족시켰는가?

템플턴, 그레함, 라이엘, 그리고 의심. 

: 어떻게 ‘거짓말’이 한 복음전도자를 실족시켰는가? 

(Templeton, Graham, Lyell, and doubt. How ‘lies’ confounded an evangelist)


      의심은 심각한 문제가 될 수 있으며, 빌리 그레함(Billy Graham)과 찰스 템플턴(Charles Templeton)에게도 직면한 문제였다.[1, 2] 그들은 좋은 친구였으며, 둘 다 유명한 복음전도자였으며, 그러한 의심에 대해 서로 토론을 했었다.

그와 같은 의심은 결국 찰스 템플턴(Charles Templeton)을 하나님으로부터 떠나게 만들었다.[1~3] 그렇게 템플턴이 가졌던 의심의 토대는 찰스 라이엘(Charles Lyell, 현대지질학의 주류인 동일과정설의 아버지)의 아이디어로부터 시작된 것이었다.


.장엄한 나이가라 폭포는 관광객들이 꼭 보아야할 볼거리이다.


라이엘의 불순한 동기와 방법

라이엘은 자기의 친구 중 한 사람에게 편지를 썼다.[4] : ”나는 5~6년 전에 그 아이디어를 확신했다네. 만약 모세의 지질학(연대기)을 파기할 수 있다면, 그것(성경)은 역사적인 꼴불견이 되는 것이지”.[5] 그는 근본적으로 자신의 역사와 지질학을 만들어냄으로써, 성경의 역사와 지질학을 불신시키도록 계획했다.

찰스 라이엘은 나이아가라 폭포(Niagara Falls)를 방문했을 때[6], 폭포가 점차적으로 강 위로 ‘움직이는 것’을 발견했다. 그는 오랜 기간 동안 폭포를 관측해온 원주민에게 물어보았고, 폭포의 침식율이 약 1년에 약 1m(3피트)인 것을 관측했다. 이 침식율은 성경의 기록에 너무도 근접한 지구의 연대를 제공했기 때문에, 라이엘은 그 주민의 관측된 침식율을 거부하고, 그 대신 그의 책 ‘지질학 원리(Principles of Geology)’에서 침식율은 매년 30cm(1피트)라고 억측을 했다.[7] 오늘날 나이아가라 폭포의 침식 속도는 이보다 훨씬 더 빠른 것으로 알려져 있다.[8]

이것은 찰스 라이엘이 만들어냈던 추측의 한 사례이다. 찰스 라이엘은 1848년에 기사 작위를 받았는데, 그것은 빅토리아 여왕 시대의 사람들 마음에 그의 책에 대한 엄청난 신뢰성과 권위를 부여했다. 나이아가라 폭포의 침식에 걸린 시간이 35,000년 이라는, 그의 불성실하고 왜곡된 생각은, 논쟁 없이 수용되었다. 이것은 어셔(Ussher) 대주교의 비교적 최근의 창조 연대를 수용했던 사람들의 믿음을 파괴하는데 커다란 역할을 했다. 

    템플턴이 하나님께 작별을 고한 기초는 찰스 라이엘의 개념으로부터 시작되었다.

20세기에 들어서서, 과학계의 반창조론자들이 주장하는, 지구의 연대가 수천만 년(후에는 수십억 년)이라는 주장은 찰스 템플턴에게 영향을 미쳤고, 그의 책 ‘하나님과의 작별: 내가 크리스천의 믿음을 거부한 이유(Farewell to God: My Reasons for Rejecting the Christian Faith)’를 쓰게 되었다. 슬프게도, 템플턴은 과학자들의 관측과 그들(불순한 동기를 지닌 과학자들)의 의견(해석)의 차이를 구별할 수 없었던 것이다.


방사성 동위원소 연대측정의 결함

수십억 년의 지구 연대를 믿는 지질학자들은 방사성 동위원소 연대측정을 보정하기 위해서, 역사적으로 알려진 연대의 암석(분출 연대가 알려진 암석)을 사용하지 않는다. 그들은 지구의 나이가 수십억 년이라는 가정 하에, 방사성 동위원소 연대측정법을 사용한다. 그들은 그들의 모델과 일치하는 연대를 얻을 때까지 연대측정을 실시하고 재해석한다.[9] 이러한 장구한 연대측정 방법은 암석의 연대를 실제 연대보다 훨씬 오래된 수백만 년, 심지어 수십억 년으로 평가하게 만든다.

.찰스 라이엘(Charles Lyell, 1797~1875). 19세기에 지질학자로 변신한 스코틀랜드의 변호사.  wikipedia.org


예를 들어, 1980년 폭발한 세인트 헬렌산(Mount St Helen)에서 흘러나온 10년 된 용암에 대한 방사성 동위원소 연대측정은 39만~270만 년으로 측정되었고, 1800년 하와이에서 흘러나와 굳어진 암석은 1억2천만~30억 년까지 측정되었다.[10] 그러나, 지질학자들은 이러한 독립된 연대측정 결과를 무시해버리고 있다. 그들은 그들의 모델(장구한 지질 연대)이 가리키는 연대보다 오래된 연대로 나오면 시료가 오염되었다고 말하고, 젊은 연대로 나오면 폐기시켜버린다. 만약 오염과 폐기에 대하여 물으면, 그들은 (그들의 오래된 연대 모델과 일치하지 않는다는 사실 외에는) 그들 주장에 대한 어떤 정당성이나 증거를 대지 않는다.[11]

템플턴 외에도 오래된 연대(진화론에 반드시 필요한)의 장구한 시간 모델로 인해서 하나님의 믿음을 떠난 많은 다른 사람들의 이야기가 있다. 수많은 젊은 친구들이 교회를 떠났다. 왜냐하면 그들은 성경의 창조에 대한 기록을 믿을 수 없다고 배웠기 때문이다.[12] 수십억 년의 오래된 지구 연대는 우생학(eugenics), 낙태, 대량학살, 히틀러에 의해 실시된 생체실험 등을 정당화하는 데에 사용되었던 진화론과 한 통속이다.[13]


장구한 연대의 결함
 
모든 성경적, 신학적, 역사적 논의들이 진화론과 수십억 년의 연대와 반대됨에도 불구하고, ‘과학’이 그것을 필요로 한다는 근거로, 수십억 년의 지질학적 연대를 수용해야한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이 교회 내에도 있다. ”만약 지구가 실제로 젊다면, 하나님이 지구를 오래된 것처럼 보이도록 만드셔서 우리를 속이지 않으셨을 것이다”라고 그들은 말한다.[14] 그러나 그것은 정말로 그 반대의 경우이다. 


장구한 연대는 진화론과 한 통속이다.

수십억 년의 연대를 수용함으로써 진화론자들은 시험 가능하고, 검증될 수 있는 진짜 과학을 무시하고 있다. 과학과 사이비 과학을 구별하는 것이 중요하다. 만약 지구가 정말로 수십억 년 되었다면, 하나님은 대략 6천 년 전 6일 동안에 천지 만물을 창조하셨다고, 너무도 분명하고 단호하게 말함으로서, 우리를 속이지 않으셨을 것이다.



Related Articles
Death of an apostate
The slippery slide to unbelief
Shame on Charisma!
•Charles Lyell’s hidden agenda—to free science 'from Moses”
•The earth: how old does it look?


Further Reading
•Robert L. Dabney—a rock in the storm of 19th century natural history
•The importance of foundations
•What Would You Think?
•Making the movie
•Radioactive dating methods
•The fatal flaw with radioactive dating methods
•How dating methods work
•Radiometric dating and old ages in disarray
•The way it really is: little-known facts about radiometric dating
•Evidence for a Young World


References and notes
1.Wieland, C., Death of an apostate, Creation 25(1):6, December 2002; creation.com/apostate.
2.Battles with doubt add credibility to Billy Graham’s story, articles.chicagotribune.com, 10 October 2008.
3.Once in an interview [Strobel, L., The Case For Faith, Zondervan, Grand Rapids, Michigan, 2000], Templeton lamented how much he missed God (and then composed himself).
4.Letter of Charles Lyell to George Poulett Scrope, June 14, 1830, Life, Letters and Journals of Sir Charles Lyell, Edited by his sister-in-law, Mrs Lyell, John Murray, 1881, Vol. I, pp. 268–71.
5.Set down—v.intr., to diminish or decline; to set aside. Translating Lyell’s quote into contemporary English: 'I came up with the idea five or six years ago that if ever the history according to Moses could be discredited without offending its believers, I would do it by making up my own history.”
6.Niagara Falls straddles the international border between Canada and the United States.
7.Lyell, C., Principles of Geology, 9th Ed., Little, Brown & Co., Boston, USA, 1853, pp. 214–18.
8.Pierce, L., Niagara Falls and the Bible, Creation 22(4):8–13, 2000; creation.com/niagara.
9.Walker, T., How dating methods work, Creation 30(3):28–29, 2008; creation.com/dating-flaws.
10.Austin, S.A., Excess argon within mineral concentrates from the new dacite lava dome at Mount St Helens volcano, Journal of Creation 10(3):335–343, 1996; creation.com/lavadome.
11.Snelling, A., Geological conflict, Creation 22(2):44–47, March 2000; creation.com/geological-conflict.
12.Sarfati, J., Why is the church losing its young people?, Creation 32(4):6, 2010; creation.com/church-losing-young.
13.Bergman, J., Darwinism and the Nazi race Holocaust, Journal of Creation 13(2):101–111,1999; creation.com/holocaust.
14.Morris, H.M., Recent creation is a vital doctrine, Creation 12(4):42–45, 1990; creation.com/vital-doctrine. 


*참조 : 진화론으로 인해 불신앙의 늪으로 떨어졌던, 한때 유명했던 복음전도자 찰스 템플턴
http://creation.kr/Faith/?idx=5963913&bmode=view



번역 - 문흥규

링크 - http://creation.com/templeton-confounded-by-lyell 

출처 - CMI, 2014. 10. 16.

구분 -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6082

참고 : 5448|5381|5542|4869|3640|1571|4198|1528|4693|3775|2251|422|5506|5531|5718|5053|3702|3901|6044|2864|2710|3682|6079|6141|6144|6180|6208|6356|6370|6405|6444|6480|6499|6505|6512|6534|6579|6649|6064|6066|6071|6107|6110|6135|6146|6152|6153|6189|6283|6351|6360|6414|6477|6491|6581|6639|6642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오경숙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