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창세기 1:1)

페인티드 사막과 화석들이 가리키는 것은?

미디어위원회
2021-04-05

페인티드 사막과 화석들이 가리키는 것은?

The Painted Desert: Fossils in Flooded Mud Flats

Brian Thomas, Ph.D., and Tim Clarey, Ph.D.


     페인티드 사막(Painted Desert, 오색 사막)은 애리조나 북부 190km에 펼쳐져 있다. 그곳의 퇴적지층은 밝은 오렌지색, 금색, 흰색, 심지어 보라색 층을 보여준다.(그림 1) 이 사막 한가운데에는 석화된 나무를 따서 이름 붙여진 유명한 화석숲 국립공원(Petrified Forest National Park, 페트리파이드 포레스트 국립공원)이 있다. 이곳의 모래와 진흙은 여러 생물들을 파묻어놓았다. 화석 중에는 아에토사우루스(aetosaurs)와 같은 갑옷 파충류, 레부엘토사우루스(Revueltosaurus)와 같은 민첩한 공룡, 그리고 대합조개(clams) 등이 포함되어 있다.

아이다호에서 텍사스 주까지 광대한 넓이로 펼쳐져 있는 단일 퇴적지층에 이 동식물들을 파묻어버리기 위해서, 지구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던 것일까? 어떤 설명은 기존의 설명보다 증거들과 더 잘 들어맞는다.

그림 1. 화석숲 국립공원의 티피즈(Tepees)에 노출되어있는, 홍수 초기(트라이아스기)의 친리 지층(Chinle Formation)의 블루메사 멤버(Blue Mesa Member). 이곳에는 코뿔소와 비슷한 플라케리아스(Placerias) 화석이 발견된다. <Image credit: National Park Service>

  

허구의 강들

 페인티드 사막 방문자 센터(Painted Desert Visitor Center)에 들어서면 ‘공룡의 새벽(Dawn of the Dinosaurs)’이라는 책을 볼 수 있다.[1] 오늘날 페인티드 사막에는 비가 거의 내리지 않지만, 퇴적지층들은 물감을 풀어놓은 듯 그림이 그려져 있다. '공룡의 새벽'은 이들 지층과 화석들을 설명하기 위해서 빠르게 흘렀던 물을 요구한다.

홍수의 초기 단계에 쌓여진 친리 지층에는 많은 석화된 화석 나무들이 들어있다. 이 지층은 와이오밍에서 텍사스까지, 그리고 오클라호마에서 네바다까지 광대한 넓이로 쌓여 있다.[2] ‘공룡의 새벽’은 이 지역이 "역동적이고 퇴적물을 많이 포함한 하천이 이 지역을 가로질러 흐를 때 형성되었다"고 말한다.[2] 커다란 양서류가 묻혀있는 것은 무슨 일일까? 그 책은 아마도 "계절적으로 강물이 둑 위로 범람했을 것"이라고 설명하고 있다.[3]

하지만 오늘날의 계절적 홍수는 화석을 만들지 않는다. 그렇다면 왜 그들은 과거에는 화석을 만들었을 것이라고 믿어야 할까? 광대한 지역을 담요처럼 뒤덮고 있는 다양한 색깔의 지층을 만들기 위해서는, 강물이 아닌, 판상으로 흘렀던 거대한 물이 필요했을 것이다.

그림 2 ICR의 브라이언 토마스(Brian Thomas) 박사가 '페인티트 사막'에서 겨울바람을 맞고 있다. <Image credit: Rob Wegner>

 

세속적인 지질학자들은 판상 침식(sheet erosion) 과정을 인정하고 있지만, 그 책에서는 언급되어있지 않다.[4] 엄청난 물은 그것의 이동 경로에 있는 모든 것들을 쓸어버렸다. 페인티트 사막에서 물 흐름은 광대하고 평탄한 지역을 가로질러서 퇴적물을 운반하고, 생물들을 파묻어버렸다.(그림 2). 이와는 대조적으로, 강은 그 경로 가까이만 범람시킨다. 국립공원에 있는 지층들이 얼마나 멀리 확장되어있는지를 보라. 이곳에서 분명한 강의 수로는 찾아볼 수 없다. 동일과정설 지질학자들은 특징적인 판상 흐름을 고대 강물의 흐름으로 잘못 파악하고 있는 것이다. 페인티드 사막과 아리조나 주 훨씬 너머에서도 보여지는 동일한 퇴적지층은 일반 강이 운반할 수 있는 것보다,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량의 물과 에너지를 요구한다.

산타페(Santa Fe) 북쪽에 있는 뉴멕시코 주의 고스트 랜치(Ghost Ranch)에는 같은 퇴적물이 더 많이 노출되어있다. 그곳에는 공룡과 다른 많은 화석들이 ‘홍수 후’에 집중적으로 모여 있다.[5] 고스트 랜치의 한 채석장에는 수백 마리의 코엘로피시스(Coelophysis) 공룡 뼈들이 파묻혀있는데, 이것은 "단 한 번의 사건으로, 아마도 거대한 홍수에 의해서 퇴적된 것처럼 보인다“는 것이다.[6] 이러한 광대한 퇴적지층들을 퇴적시키고 수많은 화석들을 파묻어버린 거대한 규모와 깊이의 물을 어떠한 물이었을까?

  

허구의 토양

세속적 지질학 이야기는 페인티트 사막을 가로질러 보이는 알록달록한 색깔의 층들을 설명하기 위해서, 강의 범람원(floodplains)에 축적된 고대 토양에 대해 말한다.[3] 하지만, 이것들은 오늘날 보고 있는 토양층위(soil horizons)와는 전혀 다르게 보인다. 실제 토양의 옆모습은 식물 뿌리가 드러나 있고, 위쪽으로 유기물질이 점차적으로 증가하는 것을 보여준다. 페인티드 사막의 분명한 층들은 점진적이지 않고, 사방으로 수 마일을 계속적으로 놓여 있다.

 

그림 3 고스트 랜치의 한 채석장에는 이 표본과 같이 피부 비늘(skin scale)을 보존하고 있는, 용과 같은 반클레아베아(Vancleavea) 뼈들이 묻혀있다. <Image credit: Fanboyphilosopher (Neil Pezzoni)>

 

격변으로 석화된 나무들

친리 지층의 블루메사 멤버(Blue Messa Member)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5.4m 길이의 석화된 나무줄기를 갖고 있다. 한때 저지대였던 이 지역은 "언젠가 홍수가 났고, 나무들은 물에 잠겼다."[2] 그러나 나무가 단지 물에 잠겼다고 해서, 나무뿌리가 부러지지는 않을 것이다. 페인티드 사막의 석화된 나무들은 거의 뿌리를 갖고 있지 않다.(그림 4). 광범위한 화산 활동으로 인해 분출된 실리카가 풍부한 광물들은 그들을 광물화(석화)시키는데 도움을 주었다.

 

그림 4. 이 화석 나무들은 화산재를 통해 스며든 석영이 풍부했던 물로 인해 그들의 색을 띠게 되었다. 이 과정은 원래 목재의 많은 부분을 석영(quartz)과 마노(agate)로 대체했다. 철, 구리, 탄소와 같은 불순물들은 노란색, 빨간색, 녹색, 파란색, 검은색 색깔의 아름다운 혼합물을 만들어내었다.

 

어떤 힘이 나무들을 땅에서 파내고, 가지들을 부러뜨리고, 통나무를 퇴적물에 파묻을 수 있었을까? 40년 전에 있었던 세인트 헬렌스 폭발 시에, 단지 몇 분 만에 수천 그루의 나무들이 뿌리가 뽑히고 가지들이 부러졌다. 또한 거대한 쓰나미 파도가 육지에 밀려왔을 때, 나무들은 집단으로 뽑히고 부러지고 운반되었다. 노아 홍수 동안 일어났을 거대한 화산 폭발과 쓰나미들은 페인티드 사막의 석화된 나무를 설명하는데 도움이 된다.

 

 육지와 바다가 충돌하다

 또한 어떤 사람들은 전 지구적 격변으로 바다생물과 육지생물이 혼합되었음을 예상한다. 그리고 그것이 이 지층이 보여주는 것이다. "블루메사 멤버에는 다양한 바다생물과 육지생물들이 함께 보존되어 있다"고 '공룡의 새벽'은 말한다.[7] 그리고 이와 같은 현상은 다른 지층들에서도 적용된다. 표 1은 친리 지층에 들어있는 혼합된 환경의 동식물 화석들을 보여준다.

 화석에는 포유류뿐만 아니라, 거북이, 도마뱀, 공룡, 악어 같은 파충류, 개구리 같은 양서류, 여러 조류들과 함께[8], 상어와 실러캔스 화석도 역시 발견되었다. 실러캔스(Coelacants)는 오늘날 바다 속 150m 깊이 또는 그 이상에서 산다.[9] 또한 대부분의 상어들은 바다에서 산다. 이러한 생물들이 육지에서 화석으로 발견되려면 바다를 강타했던 대격변이 필요하다.

표 1. 친리지층에서 발견되는 동식물 화석 목록.

  

페인티드 사막에서 얻는 주요 교훈

ICR의 과학자들은 페인티드 사막에서 노출된 퇴적지층들은 노아 홍수의 범람기 동안에 상승하던 물에 의해서 퇴적됐던 것으로 해석한다. 모든 대륙에서 압사로카 거대층연속체(Absaroka Megasequence, 메가시퀀스)는 서로 매우 유사하게 보인다.[10] 이 단계에 동안에 대홍수는 홍수 이전의 저지대와 해안 지역을 범람했다. 모든 대륙에는 육상생물과 바다생물이 함께 매몰되어 있는데, 이것은 전 지구적 홍수의 강력한 증거이다.[11, 12]

오늘날 강들과 토양은 페인티드 사막의 지층암석과 화석과는 전혀 다르게 보인다. 홍수의 거대함은 각 퇴적지층의 광범위한 넓이를 통해 알 수 있다. 홍수 기간 동안의 화산폭발로 인해 쏟아져 나온 화산재와 실리카는 격변적으로 매몰된 나무들을 석화시키는데 기여했다. 물러가던 홍수 물은 지형을 깎아내고 파내었다. 대홍수는 페인티드 사막의 주요 특징들을 설명해주기 때문에, 애리조나에 있는 이 국립공원은 창세기의 신뢰성을 다시 한 번 확증해주고 있는 것이다.

 

 

References

1. Sadler, K., W. Parker, and S. Ash. 2015. Dawn of the Dinosaurs. Petrified Forest, AZ: Petrified Forest Museum Association.

2. Ibid, 35.

3. Ibid, 45.

4. Plummer, C. C., D. McGeary, and D. H. Carlson. 2005. Physical Geology, 10th ed. New York: McGraw Hill, 230.

5. Sadler et al, Dawn of the Dinosaurs, 86.

6. Ibid, 92.

7. Ibid, 48.

8. Chatterjee, S. 2015. The Rise of Birds: 225 Million Years of Evolution, 2nd ed. Baltimore, MD: Johns Hopkins University Press.

9. Tomkins, J. P. 2021. The Fossils Still Say No: The Fins-To-Feet Transition. Acts & Facts. 50 (3): 10-13.

10. Clarey, T. 2020. Carved in Stone: Geological Evidence of the Worldwide Flood. Dallas, TX: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256-281.

11. Clarey, T. 2015. Dinosaurs in Marine Sediments: A Worldwide Phenomenon. Acts & Facts. 44 (6): 16.

12. Clarey, T. 2019. Marine Fossils Mixed with Hell Creek Dinosaurs. Acts & Facts. 48 (4): 10.

* Dr. Thomas and Dr. Clarey are Research Associates at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Dr. Thomas earned his Ph.D. in paleobiochemistry from the University of Liverpool, and Dr. Clarey earned his Ph.D. in geology from Western Michigan University.

Cite this article: Various Authors. 2021. The Painted Desert: Fossils in Flooded Mud Flats. Acts & Facts. 50(4).

  

*참조 : 전 지구적 홍수의 증거들로 가득한 이 세계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idx=1288477&bmode=view

대륙을 가로질러 운반된 모래들 : 창세기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4

http://creation.kr/Sediments/?idx=1288628&bmode=view

노아 홍수가 운반했던 막대한 량의 규암 자갈들 Part 1 : 로키산맥 동쪽 지역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idx=5897494&bmode=view

노아 홍수가 운반했던 막대한 량의 규암 자갈들 Part 2 : 로키산맥의 서쪽 지역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idx=5935314&bmode=view

거대층연속체들과 전 지구적 홍수

http://creation.kr/Sediments/?idx=1288670&bmode=view

큰 깊음의 샘들, 노아 홍수, 그리고 거대층연속체들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idx=1288468&bmode=view

퇴적층에 기초한 해수면 곡선 : 3개 대륙에서 관측되는 동일한 퇴적 패턴은 한 번의 전 지구적 홍수를 증거한다.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idx=1757330&bmode=view

유럽 대륙의 층서학은 전 지구적 홍수를 지지한다.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idx=2816478&bmode=view

아프리카와 북미 대륙에 서로 유사한 거대한 퇴적지층들 : 한 번의 전 지구적 홍수에 대한 강력한 증거

http://creation.kr/HotIssues/?idx=1288466&bmode=view

노아 홍수의 물은 대륙에서 어떻게 물러갔는가?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page=1#1288472

수극과 풍극은 노아 홍수 후퇴기 동안에 파여졌다.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page=3#2094916

셰일오일과 셰일가스가 존재하는 이유는? : 광대한 셰일 층들은 전 지구적 홍수를 가리키고 있다.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idx=1288281&bmode=view

세계적 현상 : 공룡 지층에서 바다생물 화석들이 발견된다.

http://creation.kr/Circulation/?idx=1295048&bmode=view

육상 공룡의 대퇴골이 해성퇴적암에서 발견되었다.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603&bmode=view

육상공룡 화석이 해성퇴적암에서 또 다시 발견되었다.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idx=1288479&bmode=view

공룡 뼈들의 골층은 수중 묘지를 나타낸다 : 수중 암설류가 많은 공룡 무리들을 갑자기 파묻어버렸다.

http://creation.kr/Dinosaur/?idx=5657173&bmode=view

국립 공룡 유적지 : 쥐라기 공원인가, 아니면 쥐라기 혼란인가?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461&bmode=view

칠레 어룡 화석에서 연부조직이 발견되었다. : 46마리의 해양 파충류가 식물과 함께 묻혀있는 이유는?

http://creation.kr/Burial/?idx=1294400&bmode=view

빠르고 격변적인 공룡 뼈들의 매몰

http://creation.kr/Burial/?idx=1294369&bmode=view

해성퇴적암에서 발견된 육상공룡 노도사우루스의 마지막 식사

http://creation.kr/Dinosaur/?idx=4040454&bmode=view

그곳에 있어서는 안 되는 공룡 화석 : 육상공룡, 바다생물, 조류, 포유류 등이 같은 지층에서 발견된다.

http://creation.kr/Circulation/?idx=1294974&bmode=view

티라노사우루스는 바다 상어와 함께 걸었는가? : 헬크릭 지층은 성경의 기록을 어떻게 지지하는가?

http://creation.kr/Dinosaur/?idx=3916110&bmode=view

  

출처 : ICR, 2021. 3. 31.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the-painted-desert-fossils-in-flooded-mud-flats/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오경숙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