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창세기 1:1)

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연대문제

마이야르 반응은 공룡 화석에서 발견된 공룡 연부조직과 단백질을 설명할 수 있는가?

미디어위원회
2019-11-27

마이야르 반응은 공룡 화석에서 발견된 

공룡 연부조직과 단백질을 설명할 수 있는가?

(Do Maillard Reactions Explain Dinosaur Proteins?)

by Brian Thomas, PH.D.   


      공룡 뼈 내에서 어떻게 공룡 단백질이 7천만 년 이상 지속될 수 있을까? 이것은 지난 20년 동안 세속적 고생물학자들이 직면한 가장 큰 질문 중 하나이다. 그들 중 많은 사람들이 모든 불가능성을 무시하고, 독특한 어떤 알려지지 않은 조건(conditions)으로 인해, 단백질들이 수억 수천만 년의 장구한 시간 동안 유지될 수 있었을 것이라고 주장한다. 그들은 언젠가 누군가가 단백질이 유지될 수 있었던 비결을 발견할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새로운 한 모델은 이러한 오랫동안 찾아왔던 비결을 발견했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그들이 발견했다는 비결의 이름은 마이야르 반응(Maillard reactions, 비효소적 갈변 반응)이라는 구조장치이다. 이 흔한 화학 반응은 실제로 그 문제를 설명할 수 있는가? 아니면 그 반응은 고대 유기물질을 더 부서지기 쉽게 만드는가?

마이야르 반응은 단백질이 설탕과 반응하여 어두운 색의 중합체(polymers)를 형성할 때 발생한다. 빵에서 껍질을 만드는 과정이고, 감자튀김에서 바깥 딱딱한 부분을 만드는 과정이다. 그 반응은 138~166℃(280~330°F) 사이에서 발생하는데, 일부 화석이 지구 아래 깊숙한 곳에 묻혀있는 동안 도달했던 온도이다. Science 지에 한 새로운 글은 최근 자스미나 와이만(Jasmina Wiemann)와 그녀의 지도교수였던 예일대학의 데렉 브릭스(Derek Briggs) 교수의 연부조직 보존에 대한 토스트 모델(toast model)을 강조하고 있었다.[1] 그들은 2018년에 이 부서지기 쉬운 단백질 변환 중합체가 “장구한 시간 동안 특정 화학환경에서 분해되기 쉬운 연부조직이 보존될 수 있도록 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2]


Science 지의 새로운 글은 오래된 지구 연대 옹호론자들은 연부조직 보존의 토스트 모델을 붙들고 있음을 보여준다.[3] 이러한 신기루를 붙잡고 있는 사람들은 그들의 모델이 잘 작동되고 있다고 믿고 있었다. 그러나 이 토스트 모델에는 심각한 4가지의 문제점이 있다.

첫째, 토스트 모델은 원래의 단백질이 딱딱한 중합체로 변했다고 말하지만, 몇몇 보고된 논문들에 의하면, 화석에 남아있는 연부조직들은 매우 부드러웠고, 유연했으며, 신축성을 갖고 있었다고 보고하고 있다.[4]

둘째, 토스트 모델은 원래의 단백질이 어두운 중합체로 바뀌었다고 가르치지만, 몇몇 연구자들은 화석에서 선명하고, 흰색이며, 밝은 색의 단백질들을 보고해왔다.

셋째, 이러한 중합체가 얼마나 오래 지속될 수 있었는지 아무도 모른다는 것이다. 플라스틱과 같은 합성 중합체도 구워진(토스트) 조직보다 강하지만, 우리 눈앞에서 분해되기 시작하고 있다. 그레첸 보겔(Gretchen Vogel)은 Science 지에서 “이 연부조직들은 장구한 시대 동안 지속되어왔음이 분명하다”고 썼다.[1] 중합체는 그 화석이 수천만 년 전의 것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에게서만 지속되어왔다. 아무도 그 중합체가 얼마나 지속될 수 있었는지, 실험해보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토스트 모델의 치명적인 위협이 되고 있는 것이 있다. 와이만과 브릭스가 마이야르 반응에 의한 중합체가 있는 화석을 선택했다 하더라도, 이 중합체는 공룡이나 다른 생물 화석에서 검출된 실제 단백질의 존재와 아무런 관련이 없다는 것이다.[4] 연부조직(살덩어리)이 어떻게 남아있을 수 있었는가의 문제를, 바깥쪽 거죽 부분의 잔존 가능성을 설명함으로서 회피하고 있는 것이다.


마이야르 반응이 수천만 년 동안 공룡의 연부조직이 아직도 남아있다는 심각한 문제를 구조할 수 있는가? 그들은 정확한 과학이 무엇인지에 관심이 없고, 오직 수억 수천만 년이라는 장구한 연대를 구조하는 것에만 관심이 있다. 이 화석들이 수천만 년 전의 것이 아니라, 수천 년 전의 것이라면, 화석의 원래 연부조직이나, 혈관구조, 혈액세포, 단백질 등이 남아있는 문제는 설명될 수 있다.



References

1. Vogel, G. 2019. Seeing Fossils in a New Light. Science. 366 (6462): 176-178.

2. Wiemann, J. et al., 2018. Fossilization transforms vertebrate hard tissue proteins into n-heterocyclic polymers. Nature Communications. 9: 4741.

3. Thomas, B. Soft Tissue Fossils Preserved by Toasting? Creation Science Update. Posted on icr.org December 20, 2018, accessed September 16, 2019.

4. See references in Thomas, B., S. Taylor, and K. Anderson. 2019. Some strengths and weaknesses of the polymer shield explanation for soft tissue fossils. Journal of Creation. 33 (2): 6-9.

*Dr. Brian Thomas is Research Associate at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참조 : 공룡 뼈의 연부조직을 설명하기 위한 진화론자들의 노력

http://creation.kr/YoungEarth/?idx=2764057&bmode=view

공룡 연부조직의 발견을 평가절하하려는 미국과학진흥회의 시도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38&bmode=view

철이 공룡 화석의 단백질을 수천만 년 동안 보존했는가? : 공룡 뼈의 연부조직을 설명해보려는 주장의 문제점.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98&bmode=view


자료실/연대문제/젊은 우주와 지구

http://creation.kr/YoungEarth

자료실/화석/공룡

http://creation.kr/Dinosaur


출처 : ICR, 2019. 11. 7.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maillard-reactions-explain-dinosaur-proteins/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 4길 9 라이온스 빌딩 401호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오경숙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 4길 9, 라이온스빌딩 401호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