밝혀진 연대측정의 조작 : 네안데르탈인은 새로운 필트다운인인가?

밝혀진 연대측정의 조작 

: 네안데르탈인은 새로운 필트다운인인가? 

(Dating Disaster : Is Neanderthal the New Piltdown?)


       네안데르탈인은 40,000년 전에 지혜로운 현대인류에 의해 북부 유럽으로 밀려나 버린, 커다란 골격을 가진, 털이 많은, 동굴에 사는 동굴인이었다고 우리들 모두는 배워왔고 그렇게 알고 있다. 이러한 사실 모두가 틀렸을 수 있을까? 일부 뼈들은 기록된 역사 속에서 살았던 진정한 사람들의 뼈였는가?


최근 네안데르탈인의 뼈들에 대해 연대측정을 실시했었던, 프랑크푸르트 대학의 탄소 14 연대측정 전문가인 프로취 폰 자이튼(Reiner Protsch von Zieten)은 측정 자료들을 조작하고, 다른 사람들의 연구들을 표절한 것에 대해 조사를 받은 후, 불명예스럽게 해임되었다고 World Net Daily 가 보도하였다 (2005년 2월 19일). 지난 2004년 8월, UK News Telegraph 지는 프로취가 조사받고 있다는 뉴스를 보도했었다. 네안데르탈인에 대한 그의 연대측정들이 모두 의심을 받게 되면서, 이러한 연대측정에 있어서 발생한 재앙적 사건이 인류학자들에게 선사시대의 역사를 다시 쓰도록 강요하는 원인이 되고 있다. 왜냐하면 모두가 믿고 있었던, 그의 발표 연대가 위조였음이 밝혀졌기 때문이다.


그에 의해서 36,000년 전으로 주장되었던 몇몇 유명한 뼈들은 독립적인 시험결과 단지 7,500년 전으로 판명되었으며, 프로취에 의해서 21,300년 전으로 주장되었던 또 다른 뼈는 단지 3,300년 전의 것으로 판명되었다. 방사성탄소 연대측정 결과 27,400년 전의 것으로 측정되어, 독일 지방에서 발견된 가장 오래된 초기 인류의 것으로 프로취에 의해서 주장되었던 또 다른 뼈들은, 놀랍게도 A.D.1750 년경에 죽은 노인의 뼈인 것으로 밝혀졌다. 쿠바산 시가와 포르셰 자동차를 좋아했던 프로취 교수는 대학 화석(fossils)들을 미국 상인에게 불법적으로 판매한 혐의와, 1930년대 나치에 의해서 행해졌던 참혹한 과학실험들에 관계된 문서들을 훼손한 혐의로 또한 고소되어 왔었다.


프로취 교수는 명백하게 30년 동안 사실들을 위조하였고, 조작해 왔었다. 프랑크푸르트 대학 총장은 그렇게 오랜 기간 동안 그의 불법적 행동이 제제되지 않았던 것에 대해서 사죄하였고, 많은 사람들에게 잘못된 인식을 심어주게 된 것을 인정하였다. 이제 그 중대범죄자는 사직하게 되었다. 최근에 발생한 이 고인류학의 사기 사건에 뒤이어 무엇이 또 거짓말일까? 런던 자연사 박물관의 인류 기원에 대한 연구 책임자인 크리스 스트링거(Chris Stringer)는 퉁명스럽게 이 사건에 대해 말하고 있다. ”한때 네안데르탈인이 북유럽에 살았었음을 보여주었던 많은 증거들이 중도에 포기되게 되었습니다. 우리는 선사시대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는 중입니다.” The Skeptics Dictionary에서 캐롤(Robert Todd Carroll)은 프로취의 사진과 그의 연대조작 행위에 관한 더 많은 상세한 내용을 제공하고 있다.



진화론적 고인류학(Darwinian paleoanthropology)의 유산은 연대측정의 재앙들, 사기들, 오류들 중에 하나였다. 당신이 기대했던 것은 무엇이었는가? 이 이야기는 모든 네안데르탈인들의 연대가 가짜(bogus)라는 것은 아니다 (많은 골격들이 의심스러운 것들로 알려지고 있다). 그러나 유럽에서의 현대 인류에 대한 진화론적인 전체 이야기는 심각하게 의심스러운 것으로 밝혀졌다는 것이다. 우리는 몇몇 뒤이은 심각한 질문들을 물어봐야할 것이다. 왜 많은 사람들은 실제 연대와는 다른 연대로 보려고 하는가? 이 부정직한 사람에 의해서 제공된 연대는 미리 정해져 있는 인류 진화 연대와 적합하기 때문이었는가? 몇몇 네안데르탈인은 역사적 기간 동안 현대 인류와 함께 살았었는가? 만약 그렇다면, 전체 네안데르탈인의 분류는 혼란에 빠지는 것이 아닌가? 다른 연대측정 실험실들과 뼈 사냥꾼들에 의해서 지금도 선전되고 있는 다른 사기들은 무엇이 있는가?    


필트다운인 사건에서처럼, 이 사기 사건은 과학자들에 의해서 전모가 드러나고, 과학자들에 의해서 보고되고, 기록을 올바르게 정정하는 작업을 수행할 사람들도 과학자가 되어야 함을 우리들에게 보여주고 있다. 이것이 과학이 일하는 방법이고, 과학자들이 걸어가야 할 길인 것이다. 그러나 필트다운인이 사기임이 밝혀지는 데에 50여년이 걸렸고, 이번 경우에서는 30여년이 걸렸다는 사실, 그리고 진화를 믿고 싶어하는 욕망은 진실이 밝혀지는 시간을 지연시키고 있다는 사실을 우리는 주목해야할 것이다.


* 참조 : [플래시] 7. 뭐? 원숭이가 사람의 조상이라구?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866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creationsafaris.com/crev200503.htm

출처 - CEH, 2005. 2. 25

구분 -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2523

참고 : 3880|3988|3994|3989|3916|3890|3882|3867|3848|3827|3825|3834|3833|3743|3721|3715|3643|3687|3684|3685|3656|3615|3431|3419|3239|3178|3093|3063|2984|2928|2859|2712|2769|2325|2387|2523|2447|2149|1457|1454|1452|1446|1441|1440|1319|1334|1206|1207|1253|1290|704|879|577|576|580|581|579|390|186|187|188|4007|4078|4266|4260|4232|4172|4053|4047|4019|4000|4410|4682|5768|5528|5525|5507|5492|5406|5375|5349|5334|5218|5180|5155|5157|5129|5051|5025|4880|4833|4720|4785|4626|4563|4372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