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안데르탈인은 완전한 인간이었음을 확증한 최근의 DNA 연구

네안데르탈인은 완전한 인간이었음을 확증한 최근의 DNA 연구

(Neandertal DNA Research Confirms Full Human Status)


      새로운 한 연구는 현대 인간과 네안데르탈인(Neandertals) 간의 DNA를 비교했다. 그러나 이전의 연구와는 다르게, 이 연구는 북부 아프리카인을 대상으로 이루어졌다. PLoS ONE 지에 발표된 새로운 보고서는, 네안데르탈인이 현대 인간으로 보이는 사람들과 상호교배 될 수 있었고, 상호교배 하고 있었다는 사실을 또 다시 확증하고 있었다.[1]

이러한 종류의 연구를 검토할 때, 언론 보도에서 논의되지 않으며 설명되지 않고 있는 숨겨져(보호되고) 있는 사실들을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

첫째, 연구자들은 현대 인간 그룹과 네안데르탈인 간의 전체 게놈(유전체, genomes)을 비교하지 않았다. 오히려, 그들은 인간의 변이 연구로 정보를 알고 있는 부분의 게놈 영역만을 선택했다. 일부 DNA 영역은 변이가 충분하지 않으며, 유전 연구에 따르는 일관적인 패턴을 만들지 않는다. 때문에, 연구자들이 현대 인간 게놈의 1~4%가 네안데르탈인과 공유되어 있다고 말할 때, 그들은 단지 전체 DNA 염기서열의 매우 작은 단편에 대해서 말하고 있는 것이다.

둘째, 연구자들은 고대 DNA의 분석에 관련하여 심각하게 축소된 데이터를 사용했다. PLoS ONE 지에 게재된 연구는, 그 논문의 요약에서 언급한 것처럼, 인간의 게놈에서 표준적으로 사용하는 영역의 780,000개를 비교하려고 시도했다. 그러나 DNA 분해(고대 DNA의 흔히 있는 문제)와 관련하여 질이 나쁜 DNA 염기서열을 걸러낸 다음에, 단지 현대인 집단에서 표준적으로 사용하는 DNA 세트의 20% 미만인 142,720개 영역만을 비교했다.

셋째, 그들이 비교한 영역은 단일염기다형성(polymorphisms, SNPs))이라 부르는 것을 포함하고 있었다. 그래서 실제 DNA 염기서열의 유사성 비교는 게놈 전체를 기준으로 하지 않았다. 오히려 알고 있는 특정 위치에 SNP가 있느냐 없느냐를 반영하고 있었다. 따라서, 인간과 네안데르탈인 간의 유전적 혼합의 비율은 매우 작았고, 제한된 DNA 염기서열이며, 낮은 수준으로 보고된 결과는 지식이 없는 일반 대중들을 속이고 있는 것이다. 종종 이와 같은 네안데르탈인의 DNA 논문에서 논의되지 않고 있는 기본적인 사실은, 네안데르탈인의 게놈은 이러한 변이 영역 외에서는 현대 인간과 동일하다는 것이다[2]. 만약 네안데르탈인의 DNA가 현대 인간과 동일하지 않다면, 이런 형태의 SNP 연구는 심지어 가능하지도 않을 것이다.

넷째로, 아마도 가장 중요한 것으로, 이러한 형태의 연구 기저에 깔려있는 잘못된 가정(추정)은 진화 역사가 진행되면서 인간의 DNA는 점점 발전하며 개량되었을 것이라는 것이다. 이러한 추정은 분명히 잘못이기 때문에, 문제가 있는 것이다.

인간의 게놈은 창세기에 기록된 것처럼, 인간의 타락 이후로 쇠퇴되는 상태로 진행되어 왔다. 이것은 인간의 진유전체(exome, 단백질 암호 영역)의 DNA 염기서열에서 발견된 질병과 유전자 손상에 대한 최근 보고로 극적으로 증명되었다.[3] 코넬대학의 유전학자 존 샌포드(John Sanford)는 인간 게놈의 쇠퇴와 유해한 돌연변이 축적을 과학적으로 명백하게 입증했다.[4]

그리고 만약 오늘날 현대인의 게놈이 (네안데르탈인을 포함하여) 고대인들보다 더 쇠퇴되어있다면, 그들의 DNA는 실제로 현대 인간의 게놈보다 더 본래의 것임을 나타내는 것이 될 것이다. 따라서 성경적인 모델에 의하면, 현대 인간은 세대를 지나면서 돌연변이들과 유전체 붕괴가 축적되어 고대인과 다른 유전적 차이를 나타낼 것이다.  



References

1. Sanchez-Quinto, F. et al. 2012. North African Populations Carry the Signature of Admixture with Neandertals. PLoS ONE. 7 (10): e47765.
2. For example, see references 1 to 7 in: Green, R. E. et al. 2010. A Draft Sequence of the Neandertal Genome. Science. 328 (5979): 710-722.
3. Tennessen, J. et al. 2012. Evolution and Functional Impact of Rare Coding Variation from Deep Sequencing of Human Exomes. Science. 337 (6090): 64-69.
4. Sanford, J. 2008. Genetic Entropy & The Mystery of the Genome, 3rd Edition. Waterloo, NY: FMS Publications.

* Dr. Tomkins is Research Associate at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and received his Ph.D. in Genetics from Clemson University.

 

*참조 : 네안데르탈인, 채소 곡식 요리해 먹어 (2010. 12. 30. CNN 한글뉴스)
http://article.joinsmsn.com/news/article/cnn/article.asp?Total_ID=4862473

네안데르탈인, 來世 믿었나? (2011. 4. 25. 연합뉴스)
http://www.yonhapnews.co.kr/culture/2011/04/25/0906000000AKR20110425082700009.HTML

네안데르탈인, 조개껍데기로 몸치장 (2010. 1. 13. 조선일보)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0/01/13/2010011300593.html

네안데르탈인 얼굴에 화장했다 (2010. 1. 10. 한겨레)
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international_general/398073.html

네안데르탈인 식탁에 물개ㆍ돌고래도 올랐다 (2008. 9. 24. 매일경제)
http://news.mk.co.kr/outside/view.php?year=2008&no=584809

5만년 전 네안데르탈인 살해범은 (현대인?) (2009. 7. 22. 매일경제)
http://news.mk.co.kr/se/view.php?year=2009&no=396401

16만년 전(?) 인류 유적서 화장품 흔적 발견 (2007. 10. 18. 조선일보)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07/10/18/2007101800325.html

75만년 전 인류도 `현대적' 행동 (2009. 12. 24. 연합뉴스)
http://www.yonhapnews.co.kr/culture/2009/12/24/0906000000AKR20091224043800009.HTML

佛서 7천년전 외과수술 받은 유골 발견 (2010. 1. 19. 연합뉴스)
http://www.yonhapnews.co.kr/international/2010/01/19/0606000000AKR20100119105400009.HTML?template=2089

7만년 전 인류도 열처리 기술 활용 (2009. 8. 14. 매일경제)
http://news.mk.co.kr/se/view.php?year=2009&no=432392

호모 에렉투스’ 발자국 케냐서 발견 : 키 몸무게 발구조 걷는 방식 현생인류와 똑같아 (2009. 3. 2. 동아사이언스)
http://www.dongascience.com/kids/contents.asp?mode=view&article_no=20090302105649

150만년전 인간 발자국 (2009. 2. 27. 한겨레)
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international_general/341351.html

가장 오래된 인간 발자국? 200만년전 발자국, 이집트 사막서 발견(2007. 8. 22. 조선일보)
http://photo.chosun.com/site/data/html_dir/2007/08/22/2007082200477.html

인류의 여러 조상, 한 시대에 공존했다 (2007. 8. 9. 조선일보)
http://news.joins.com/article/2820555.html?ctg=16

'호모하빌리스와 에렉투스는 공존” 기존 진화 이론 바꿀, 화석 연구 발표 (2007. 8. 9. 팝뉴스)
http://news.empas.com/issue/show.tsp/cp_pn/876/20070809n09268/

인류는 3000년 동안 지능이 퇴화했다? (2012. 11. 16. 경향신문)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211161642371&code=930401

초기 인류, 생각보다 훨씬 똑똑해. 남아공서 7만1천년전 정교한 석기 발견 (2012. 11. 9. 사이언스타임즈)
http://www.sciencetimes.co.kr/article.do?todo=view&atidx=0000066753



번역 - 문흥규

링크 - http://www.icr.org/article/7107/

출처 - ICR News, 2012. 11. 16.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5525

참고 : 5025|5051|4820|4682|4410|4053|4266|4260|4078|4949|3880|3994|3093|2523|2387|1452|1446|879|704|578|360|674|4372|3988|3890|4007|4626|4593|4563|4709|4812|5507|5496|5492|5375|5349|5255|5218|5180|5176|5455|5129|5064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