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안데르탈인이 3만 년 만에 입을 열었다?

네안데르탈인이 3만 년 만에 입을 열었다? 

(Neanderthals Speak Out after 30,000 Years)


        어느 날 한밤중에 음침한 자연사 박물관의 복도를 걷게 되었다고 생각해 보라. 선사시대 인류관의 진열장을 지나갈 때, 당신 뒤에 있던 3만 년 전의 네안데르탈인 모형이 갑자기 입을 열어 기괴한 목소리로 말을 하는 것이었다 : ”으윽...진화는...사실...이다!” (New Scientist. 2008. 4. 15)

영화에서처럼 박물관이 살아난 것인가? 네안데르탈인의 목소리를 재현시키는 일은 미국 플로리다 애틀랜틱 대학의 인류학자인 로버트 맥카시(Robert McCarthy)의 최근 프로젝트였다. 그는 네안데르탈인의 목소리가 무엇처럼 들릴지를 알아보기 위해서 컴퓨터 합성을 사용하였다.

맥카시는 합성 음성을 만들기 위해서 화석에 기초하여 네안데르탈인의 성도(vocal tracts, 성대를 포함하는 후두에서부터 입술과 콧구멍에 이르기까지의 통로)를 복원했다. 그런데 네안데르탈인은 현대인들의 말에서 중요한 ”비연속 모음(quantal vowel)” 소리를 낼 수 없었다는 것이다.

그러나 네안데르탈인이 현대인과 같은 의사소통을 할 수 없었다는 주장은, 고고학자들에 의하여 발굴된 네안데르탈인의 복잡한 의사소통의 흔적들과 상반된다.

맥카시의 네안데르탈인 목소리 시뮬레이션은 한 철자 'E'를 발음하는 것에 대해 실시되었다. 그러나 그것은 (현대인의 E 발음과 네안데르탈인의 E 발음을 비교하여) 현대인의 말하는 소리와 달랐다는 것이다.

맥카시는 이것이 네안데르탈인의 의사소통을 제한했을 것이라고 말하지만, 워싱턴 대학의 인류학자인 에릭 트린카우스(Erik Trinkaus)는 그 발견의 중요성을 논박하였다 : ”궁극적으로 중요한 것은 입의 해부학이 아니라, 그것을 제어하는 신경이다.” 그는 네안데르탈인의 커다란 뇌를 언급하며 말하였다. 또한 네안데르탈인은 다른 동물(침팬지들을 포함하여)들과 사람을 구별하게 하는, 인간에게만 독특한 FOXP2 유전자(소위 언어 유전자)를 가지고 있었다. FOXP2 유전자를 잃어버린 사람은 말과 언어 장애로 고생한다.

결국, 단지 화석만을 가지고 네안데르탈인이 어떤 소리를 냈었는지, 모음의 소리는 어떠했었는지를 절대적으로 정확히 복원한다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다. 더군다나 네안데르탈인이 특별한 모음을 발음할 수 없었다고, 그들이 의사소통을 할 수 없었다고 볼 수는 없다. 왜냐하면 오늘날 현대인들도 어떤 외국어 발음을 따라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또한 네안데르탈은 현대인들이 낼 수 있는 소리보다 더 많은 소리들을 낼 수 있었을지도 모른다.

기억해야할 가장 중요한 것은 약간의 골격 차이에도 불구하고, 고고학자들은 네안데르탈인이 이 땅의 다른 인류들과 거의 다르지 않은, 지적으로 높은 수준의 인간들이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는 것이다. 그들은 우리처럼 하나님의 형상을 따라 만들어진 아담의 후손이었다.

 


*참조 : 네안데르탈인, 3만년 만에 입을 열다. (2008. 4. 17. 매일경제)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08&no=230825

End of the Neanderthal Myth? (Headlines, 2008. 9. 23)    
http://creationsafaris.com/crev200809.htm#20080923a

Neandertal speech capability and the limitations of osteological analysis
http://creationontheweb.com/content/view/5134

Inconvenient Neandertaloids
http://creationontheweb.com/images/pdfs/tj/j21_1/j21_1_15-19.pdf

Speech, music—and Neandertals
http://creationontheweb.com/content/view/5606/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answersingenesis.org/articles/2008/04/19/news-to-note-04192008

출처 - AiG News, 2008. 4. 19.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266

참고 : 3880|3994|2523|1452|6190|5525|5025|5918|5819|5528|4682|4820|4410|6127|6052|4812|5884|5818|5802|5792|5796|5768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