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성경

인종 혼합은 완벽하게 성경적이다! : ‘크리스천 정체성’ 그룹의 반성경적 인종차별주의를 폭로한다.

미디어위원회
2020-06-23

인종 혼합은 완벽하게 성경적이다! 

: ‘크리스천 정체성’ 그룹의 반성경적 인종차별주의를 폭로한다. 

(Racial mixing is perfectly biblical!

Debunking the anti-biblical racist arguments of ‘Christian Identity’)

by Matthew Cserhati, Robert Carter


       CMI는 지난 수십 년 동안 모든 형태의 인종차별(racism)과 싸워왔다. 우리는 지난 수십 년간 성경의 진리를 수호하는 수많은 기사, 비디오 및 책들을 출판해왔다. 그리고 세상의 모든 사람들은 한 인종(아담의 후손)이며, 하나님의 시각과 과학적 관점에서 모든 인류가 동등하며, 초기 진화론자들이 주장했던 일부 민족이 다른 민족보다 우월하다는 생각은 잘못된 것임을 대중들에게 알리는데 기여해왔다. 그러나 우리의 올바른 메시지는 사회 모든 영역에 걸쳐, 심지어 모든 크리스천의 영역까지도 침투하지 못했다. 인터넷 문화는 이러한 상황을 더욱 악화시켰다. 성경에 기반하지 않은, 인종문제, 인종혼합, 순수혈통에 관한 수많은 잘못된 주장들을 몇 번의 클릭만으로 볼 수 있다.

슬프게도, 최근에 우리와 반대되는 견해를 가진 사람으로부터 메일을 받았다. 이러한 메시지를 우리가 처음 받았던 것도 아니고, 이 이야기를 처음 다루는 것도 아니다. 지난 몇 년 동안 우리는 이 주제와 관련된 글들을 게재해왔다. 인종차별 문제가 미국에서 부각되고 있는 이 시기에, 이 이슈를 다시 다루어보고, 다음과 같이 그들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이후에는 그러한 주장을 하나씩 반박하고자 한다. 그러나 이러한 유형의 주장은 매번 동일한 부류의 사람들에 의하여 제기되어 왔으며, 이들은 전 세계에 네트워크를 갖고 있는, 주로 미국에 기반을 둔 특정 그룹의 거짓 가르침과 관련이 있다. 이런 글을 쓰는 사람들은 아마도 이 이슈를 스스로 생각해보지 않을 것이다. 대신에 그들은 그들 조직에서 다른 사람이 주장한 것을 다시 반복하고 있다. 공식적으로 우리는 그러한 모든 가르침을 거부한다.

이것은 "F. D."에서 온 편지이다.

“하나님은 인종 혼합을 정죄하셨다. 아담은 백인종의 아버지이고 아버지였다. 아담(Adam)은 얼굴이 붉다는 것을 의미한다. 백인만이 얼굴에 혈액 순환으로 인해 붉어질 수 있다. 인종 혼합은 죄이다. 노아는 아담의 직계 후손이었으며, 백인이었다. 백인이 흑인 아이, 아시아 아이, 백인 아이를 갖는 것은 불가능하다. 노아의 아들들은 모두 백인종이었다. 다른 인종은 아담과 하와 이전에 창조되었다. 하나님은 아담과 어울리는 배우자를 찾을 수 없었기 때문에, 그를 위해 한 사람을 만들어야 했다. 아담은 모든 인종의 아버지가 아니다. 그건 말이 되지 않으며, 나는 내가 말하는 것을 증명할 수 있다.”


우리의 대답 :

이와 같은 주장은 매우 실망스럽다. “Christian Identity” 그룹의 사상은 '기독교 정체성'이라는 이름에 어울리지 않게, 인종차별적 발상에서 비롯되고 있다. 우리는 그리스도인으로서 이 악의적인 신념 체계를 완전히 거부한다! 성경에 대한 분명한 가르침에 근거하여, 당신들의 주장은 아래에서 하나씩 반박될 것이다. 당신들의 주장은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광범위하고 포괄적인 진술을 하고 있다는 것을 쉽게 알 수 있다. 또한, 당신들의 주장이 진리에서 얼마나 멀리 떨어져 있는지를 폭로하려고 한다. 우리의 궁극적인 목표는 당신들이 회개하는 것이다. 당신들의 주장 이면에는 미움이 있다. 당신들은 그것을 느끼지 못할 수도 있지만, 당신들의 사상을 배운 사람들은 타인종에 대한 증오감을 갖게 된다. 더 나은 사고방식을 알려줄 수 있으니, 잠시 시간을 내어주길 바란다.

살몬은 이방여인이었던 기생 라합과 결혼하여 보아스를 낳았다. 기생 라합은 이스라엘 백성들이 여리고 성을 정복하는 동안, 여호수아가 보낸 유대인 정탐꾼들을 숨겨주었던 여인이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이 결혼을 분명히 승인하셨다.

당신의 이메일(e-mail)은 두 가지 중요한 문제를 야기시킨다. 모든 인간이 서로 연관되어 있을까? 아니면 하나님께서 다른 인종을 창조하셨다면, 한 인종이 다른 인종보다 뛰어난 것일까? 이러한 구분은 바람직스럽지 않은 인종적 갈등을 초래할 수 있다. 두 번째로 더 중요한 문제는 구원에 관한 것이다. 하나님께서 다른 인종도 창조하셨다면, 각각의 인종을 개별적으로 다루실까? 한 인종만 죄를 지었다면, 다른 인종의 사람들은 구속될 필요가 없다는 것을 의미하는가?


"하나님께서는 인종 혼합을 비난하셨다... 인종 혼합은 죄이다"

구약성경에서 하나님이 유대민족에게 다른 모든 나라와 분리되도록 명령하신 것은 사실이다.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이 주변 국가들과 구별되어 그들의 종교적 정체성을 보존할 수 있기를 원하셨다.(레 21:14; 민 36:3~6; 신 7:1~5; 겔 44:22). 그러나 유대민족은 하나님의 명령을 결코 따르지 않았다. 종교가 다른 결혼의 경우 배우자의 종교를 따라갈 위험이 항상 존재한다. 유대민족이 다른 민족과 결혼할 때마다 여러 차례 우상숭배가 이루어졌다.(민 25:1~9). 이교도 배우자가 종종 우상과 거짓 신을 숭배하게 만들었기 때문이다. 이런 식으로 솔로몬의 많은 아내들은 솔로몬의 마음이 하나님으로부터 멀어지게 하였다.(왕상 11:4). 신약성경은 또한 신자들에게 “주 안에서만”(고전 7:39) 결혼하고 불신자와 멍에를 같이 매어서는 안 된다고 가르친다.(고후 6:14). 그러나 이것은 종교적 이유일 뿐이지, ‘인종’과는 아무런 상관이 없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스라엘은 결코 '인종적으로 순수‘하지 않았다. 그들은 '순수한' 상태에서 시작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역사 전체에 걸쳐 이방인들과 계속 통혼(通婚)을 했다. 다른 사람들 즉, 이방인들은 여러 차례 유대민족과 결혼했으며, 하나님께서는 종종 그 결합을 축복하셨거나, 인가하셨다. 그러한 사람들 중에는 보아스와 결혼한 모압 사람인 룻을 들 수 있는데, 룻이 하나님에 대한 믿음을 표현한 후(룻 1:16), 이스라엘 백성이 되었다.(룻 4:13~17) 모압 여인 룻은 후에 다윗 왕의 증조모이자 예수님의 조상으로서, 이스라엘 족보에 포함되었다.(마 1:5). 보아스는 이스라엘이 여리고 성을 정복할 때, 여호수아가 보낸 유대인 정탐꾼들을 숨겨주었던, 하나님을 신뢰했던 여리고의 이방 여인 라합의 아들이다. 이 정탐꾼 중 한 명인 유대인 살몬은 후에 자신을 살려준 모압 여인 라합과 결혼하여 보아스를 낳았다. 하나님께서는 이 결혼을 분명히 승인하셨다. 신약에서는 구원이 모든 민족들까지 확대되었기 때문에, 다른 그룹의 사람들과 결혼하는 것은 금지되어 있지 않았다.(행 28:28). 유일한 제한은 이미 언급했듯이 오직 “주안에서” 결혼해야 한다는 것이다.

백인종 외의 인종은 인간이 아니라거나, 어떻게든 열등하다거나, 어떤 식으로든 "하등한" 인간이라고 제안하려는 경우, 당신의 논문은 지지받을 수 없다. NY Times 지의 한 기자는 최근 그러한 경우를 제기하려 했지만, 우리는 그를 철저하게 기각시켰다. 진화론 신봉자들이 인종차별주의적 신념과 가르침에 대한 오랜 전통을 갖고 있다는 것은 사실이다. 찰스 다윈조차도 오늘날 완전히 부적절하다고 여겨지는 것들을 기록하고 있었다. 예를 들어, 다윈은 그의 1871년 저서 <인간의 유래>에서 다음과 같이 썼다 :

“수 세기 후의 미래에, 발달된 문명의 인류는 전 세계의 야만인 종족을 거의 완전히 박멸하고 대체할 것이다... 동시에 인류학적 유인원은... 의심할 여지가 없이 박멸될 것이다. 인간과 가장 가까운 동족 사이의 간격은 더욱 넓어질 것이다. 왜냐하면, 지금의 흑인이나 호주원주민과 고릴라 사이에, 그리고 개코원숭이만큼 하등한 유인원 같은 것들이... 더욱 문명화된 상태의 사람들 사이에 끼어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분명히, 당신과 다윈은 비슷한 것을 믿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10년 전에 잘 알려진 유전학자 루이스 퀸타나-머시(Lluis Quintana-Murci)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그러나 개체군 간의 표현형 차이를 설명하는 유전자들은 우리 유전체(genome)의 극히 작은 부분만을 나타내며, 유전적 관점에서 '인종'이라는 개념은 없어져야만 함이 다시 한 번 확인된다."[1]

따라서 현대 진화론자들조차도 초기 진화론자들의 인종차별적 주장을 부인하고 있는 것이다. 그들의 과학은 마침내 성경을 따라오고 있다! 이제 당신들을 지지하는 사람은 없다. ‘과학’이나 성경 모두 당신들이 가르치는 것에 동의하지 않는다.


"아담은 백인종의 아버지이고, 아버지였다"

성경은 하나님께서 여러 인종의 인류를 창조하셨다고 결코 말씀하지 않았다. 하나님께서는 한 사람, 아담으로부터 모든 인류를 창조하셨다. “인류의 모든 족속을 한 혈통으로 만드사 온 땅에 살게 하시고 그들의 연대를 정하시며 거주의 경계를 한정하셨으니”(행 17:26). 하나님께서 여러 나라와 사람들 여러 그룹이 세계 역사의 오랜 기간에 걸쳐 아담으로부터 파생되도록 허락하신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이 구절이 사람들이 거주의 경계를 넘어서 서로 섞일 수 없다고 말씀하는 것은 아니다. 하나님께서 인종혼합을 금지하시기 위해서, 사람 그룹들을 특정한 물리적 경계 안에 두셨다고 주장하는 것은, 나머지 성경과 분리시키는 것이다. 앞에서 살펴본 바와 같이, 하나님께서는 때론 비유대인과 유대인 간의 결혼을 승인하셨다. 성경의 각 구절들을 성경 전체에 기초하여 해석되어야 한다.

이것은 모든 사람들이 서로 연결되어 있음을 의미한다. 지구상의 두 그룹의 남녀가 서로 결혼할 수 있다. 지구상의 두 사람 사이의 유전적 차이는 평균 약 0.2%이다. 다시 이 0.2%의 6%만이 두 다른 인종(즉, 아시아인과 유럽인) 사이의 평균 유전적 차이에 해당한다. 이것은 분명히 매우 적은 차이다. 서로 다른 두 인종 그룹의 사람들이 신체 장기를 공여하고 수여받을 수 있다. 하나님께서 여러 인종(races)들을 창조하셨다는 증거는 전혀 없다.

집단유전학(population genetics)에서 알려진 사실은 지구상의 모든 사람들 사이에 약 1천만 개의 유전자 변이가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다양한 그룹의 사람들 929명의 유전체를 비교한 최근의 한 논문은, 더 넓은 지리적 장소에 분리되어 있는 사람들 그룹 사이에, 고정된 유전적 차이가 없음을 보여주었다.[2] 이것은 인간의 모든 유전자 변이가 지구상의 모든 사람에게 공유되어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모든 유럽인들, 모든 아프리카인들, 모든 아시아인 사이에서 변이(variants)는 발견되지 않았다. 특정 인종을 다른 인종과 완전히 구별하는 유전자 표식은 없었다. 다시 말해 세계의 모든 사람을 '인종(races)'으로 구분할 수 있는 방법은 없다는 것이다.


“아담은 얼굴이 붉다는 것을 의미한다. 백인만이 얼굴에 혈액 순환으로 인해 붉어질 수 있다” 

히브리어는 일부 단어들에서 다중 의미가 있다. 아담(אָדָם)이라는 단어는 실제로 적색을 의미하지만, 얼굴이 붉다거나 붉어진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다. 그것은 단어에 대한 원래 의미의 왜곡일 뿐이다. 또한 아담이라는 단어는 흙을 의미하며, 아담이 흙에서 창조되었음을 나타낸다. 흥미롭게도, 많은 토양은 철분 함량으로 인해 붉은색을 띤다. 우리는 아담이나 노아가 실제로 어떻게 생겼는지 모른다. 우리는 종종 아담이 중간 갈색의 피부, 머리카락, 눈을 가졌을 것이라고 말한다. 왜냐하면, 그것은 유전학적으로 아담이 인간의 전체 피부색 범위를 가진 아이들을 낳을 수 있게 될 것이기 때문이다. 예수 그리스도는 유럽인이 아니라, 유대인이었다. 우리는 1세기의 유대인들이 일반적으로 검은 머리카락과 눈을 가진 연갈색 피부를 가졌다는 것을 알고 있다. 이것은 기독교가 백인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는 것을 의미한다. 사실, 기독교는 유럽에 전파되기 전에 먼저 아프리카에 전파되었으며(행 8:26~40), 이것은 성경을 읽은 사람이며 누구나 쉽게 알 수 있다.


"노아의 모든 아들들은 백인이었다"

여기에 기본적인 논리적 오류가 있다. 노아의 아들들이 모두 백인이었다면, 오늘날 노아의 후손들은 모두 백인이어야 한다. 성경 말씀에 의하면, 오늘날 살아있는 모든 사람은 노아와 그의 가족의 후손이다.

“그들은 전에 노아의 날 방주를 준비할 동안 하나님이 오래 참고 기다리실 때에 복종하지 아니하던 자들이라 방주에서 물로 말미암아 구원을 얻은 자가 몇 명뿐이니 겨우 여덟 명이라” (벧전 3:20)

만약 노아의 아들들의 아내가 다른 피부색을 갖고 있었다면, 오늘날 모든 사람들은 혼혈인일 것이다. 생각해보라. 노아의 후손들은 바벨탑 시기까지 함께 있었다. 그들은 하나의 문화와 언어를 가진 한 민족이었다.(창 11:6). 함의 아들들은 야벳의 딸들과 셈의 딸들은 같은 야벳의 아들들과 결혼했을 것이다. 인구가 고립된 집단으로 세분될 때까지 바벨 이후까지 '인종'이 생길 기회는 없었다. 그러나 그것은 약 4,500년, 아마도 대략 150세대 전이었다. 우리는 모두 친척이었으며, 이런 사실을 바꾸기 위해 당신이 할 수 있는 일은 없다.

노아의 홍수가 국지적 홍수였으며, 인류의 일부 인종에서 일어난 지역적 사건에 불과했다고 주장한다면, 성경의 가르침을 받아들일 것을 권면한다.(창 7:21~23).

당신이 백인이 아닌 사람들이 방주에 노예(chattel)로 끌려왔다고 제안한다면, 왜 모든 피부색의 인간들이 전 세계에 걸쳐 자유롭게 결혼하여 아기를 낳을 수 있는지를 설명하지 못할 것이다. 우리는 같이 창조된 '종류' 같은 종이기 때문에 번식에 장애가 없다. 우리는 유전학적으로 볼 때 분명히 단일 집단에서 왔다. 그리고 우리는 인간의 역사가 시작하던 시점에서부터 서로 통혼을 해왔다. 인종에 대한 당신들의 생각은 완전히 잘못된 것이다.

이사야 59:20절에 의하면,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구속자가 시온에 임하며 야곱의 자손 가운데에서 죄과를 떠나는 자에게 임하리라”라고 말씀한다. 예수 그리스도는 우리의 친족 구속자(kinsman-redeemer, 기업 무를 자)이시다. 왜냐하면 오직 사람 인종의 한 구성원만이 다른 사람들을 위한 희생제물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사람이 동물을 위해 죽는 것은 무의미할 것이다. 예수 그리스도는 모든 그룹의 사람들을 위해 죽으셨다. 이것이 하나님이 육신을 입고 사람이 된 이유이다. 만일 하나님께서 처음부터 여러 인종들을 창조하셨다면, 백인 아담은 그들 중 하나일 뿐이다. 그러한 주장은 구원을 필요로 하지 않는 다른 인종 그룹들이 있다는 것을 의미하며, 이는 성경과 분명히 모순된다.(행 17:30~31). 그리고 그것은 정말로 문제이다. 당신들의 주장은 성경과 충돌하는 것이다.  

우리는 성경 전체를 참고해야 하며, 자신의 주장을 합리화하기 위해서, 성경에서 한 구절을 여기저기서 선별적으로 뽑아내어 적용하는 것은 올바른 태도가 아니다. 명백히 당신들은 이렇게 하고 있는 것이다. 아담은 모든 사람들의 아버지이며, 성경에서는 아프리카인, 아시아인, 유럽인 사이에 차이가 없음을 말하고 있다.

지구상의 두 사람 사이의 유전적 차이는 평균 약 0.2%이다. 다시 이 0.2%의 6%만이 두 다른 인종(즉, 아시아인과 유럽인) 사이의 평균 유전적 차이에 해당한다. 

가장 문제되는 것은 유럽인(백인)의 후손들은 유대교와 유사한 종교에 통합되었다는 것이다. 이교도였던 겔트족, 게르만족, 헝가리족 조상들은 성경에 대해서 전혀 알지 못했다. 그들은 다른 민족들이 행했던 것처럼 악하고 무의미한 삶을 살았다. 그들은 성경의 하나님에 대한 지식이 없었으며, 기독교가 그들의 나라에 들어가기 전까지, 그들을 주목을 받지 못했음을 역사는 말하고 있다. 그러나 구주께서 우리를 찾아오셨다! 우리는 예수님의 구속의 우산 아래 있다! 우리는 유대인이 아니지만, 예수님은 여전히 우리의 친족 구속자이시다. 왜 그럴까? 아담은 오늘날 지구상의 모든 사람들(유럽인, 아시아인, 아프리카인, 아메리카인, 호주 원주민 포함)의 아버지이고, 언약된 인류의 머리이기 때문에, 아담을 통하여 인류는 예수님과 연결되어 있기 때문이다.

결론적으로 아담은 백인이었고, 하나님께서 다른 인종들을 아담 이전에 창조하셨다는 학설은 성경적이지도 않고, 과학적 뒷받침도 없다. 오히려, 이러한 주장은 변형된 진화론적 사고에 의해서 파생된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그들의 피부색과 상관없이 모든 사람들을 동등하게 사랑하신다. 마찬가지로, 하나님께서는 어떤 무리의 사람들에게도 편애를 나타내지 않으신다.(롬 2:11). 그리고 하나님은 두 인종 사이의 결혼을 승인하실 수 있다. 더욱 중요한 것은 두 사람이 주안에서 결혼하는 것이다.(고전 7:39). 인류의 기원에 대해서도 진화론에 기반한 세속적 이론이 아니라, 하나님의 말씀을 더 신뢰하자.

Related Articles

Further Reading

Related Media


References and notes

1. Quintana-Murci, L. (National Centre for Scientific Research (France)), Human variation chalked up to natural selection: study, PhysOrg.com, 4 Feb 2008. 

2. Bergström, A. et al., Insights into human genetic variation and population history from 929 diverse genomes, unpublished manuscript obtained from bioRxiv.org, 2019 | doi:10.1101/674986. 


*참조 : 흑백 쌍둥이가 태어났다. 

http://creation.kr/Variation/?idx=1290378&bmode=view

다른 피부색의 쌍둥이가 연속해서 태어났다.

http://creation.kr/Variation/?idx=1290401&bmode=view

어떻게 인종들이 달라지게 되었는가? : 황인종, 흑인종, 백인종의 기원

http://creation.kr/BiblenHistory/?idx=1288908&bmode=view

흑백 쌍둥이와 인류의 기원. 

http://creation.kr/Genesis/?idx=1289137&bmode=view


진화론적 발상인 인종차별

http://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068&bmode=view

오타 벵가의 비극 (진화론에 의해 동물원에 전시됐던 흑인)

http://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079&bmode=view

진화론의 유산, 우생학 다윈의 사촌 프랜시스 골턴이 남긴 인종차별 사상

http://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163&bmode=view

다윈의 진화론과 나치의 인종 대학살

http://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013&bmode=view

진화론이 끼친 해악 : 인종차별, 국수주의, 공산주의, 생명윤리 문제

http://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039&bmode=view


노아의 16명의 손자 : 고대의 지명과 민족들의 이름 속에 남아있다.

http://creation.kr/EvidenceofFlood/?idx=1288381&bmode=view

Y-염색체 연구는 창세기 시간 틀을 확증하고 있다.

http://creation.kr/BiblenHistory/?idx=2881356&bmode=view

유전자 시계들은 최근 창조를 가리킨다 : 미토콘드리아 DNA, Y-염색체의 돌연변이 발생률

http://creation.kr/Mutation/?idx=1289856&bmode=view

새로운 과학적, 수학적 도구들은 아담과 이브를 발견했는가? : 미토콘드리아 이브

http://creation.kr/IntelligentDesign/?idx=1291576&bmode=view

새로운 미토콘드리아 DNA 연구는 노아를 확증하고 있다.

http://creation.kr/Genesis/1289144

가나안 인의 DNA 분석은 성경의 정확성을 입증했다. 

http://creation.kr/BiblenHistory#1289005

아프리카인의 유전체 분석은 성경적 역사와 일치한다. 

http://creation.kr/BiblenHistory/1288993

유태인들에 대한 유전자 분석은 창세기를 확증한다.

http://creation.kr/Genesis#1289103

사람 돌연변이의 대부분은 지난 5,000년 내에 발생했다.

http://creation.kr/Mutation/?idx=1289832&bmode=view

Y-염색체 아담과 미토콘드리아 이브는 동시대를 살았다!

http://creation.kr/IntelligentDesign/?idx=1291722&bmode=view

사람 유전자는 쇠퇴되고 있다고 유명한 유전학자는 말한다. 

http://creation.kr/Mutation/?idx=1757411&bmode=view

인구성장률이 가리키는 인류의 역사는? 

http://creation.kr/Math/?page=1#1288169


출처 : CMI, 2020. 4. 7. (GMT+10)

주소 : https://creation.com/racial-mixing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