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가 냄새로 화석을 찾아낼 수 있는 이유는? : 냄새가 나는 화석이 수백만 년 전의 것일 수 있을까?

개가 냄새로 화석을 찾아낼 수 있는 이유는? 

: 냄새가 나는 화석이 수백만 년 전의 것일 수 있을까? 

(Can This Dog Sniff Out Fossils?)


      게리 잭슨(Gary Jackson)과 (파묻힌 잔해를 찾도록 훈련된) 그의 개(dog) 미갈루(Migaloo)는 함께 고고학 유적지를 발굴하거나, 살인 사건에서 사체를 찾는 일로 호주 경찰을 돕고 있었다. 시드니 모닝 헤럴드(2013. 4. 28) 지에 따르면, 미갈루는 연구자들이 10년 전에 발견했던 호주 원주민의 600년 된 유물에 빠르게 위치했다는 것이다. 그러나 특수 훈련을 받은 미갈루는 전혀 예상치 못한 행동을 보여주었는데, 그것은 미갈루가 냄새로 화석을 찾아내는 것이었다.

화석은 암석이 되어버린 고대 생물체의 유해로, 원래의 생체 유기물질은 남아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왔다. 장구한 지질시대를 거치면서, 광물질이 오랜 시간 동안 조금씩 점차적으로 죽은 생물의 뼈 조직을 대체했다. 이러한 화석화 과정은 수백만 년에 걸쳐 일어난 것이라고 박물관과 교과서들은 가르치고 있다. 그러나 그러한 과정이 정말로 그렇게 일어났다면, 화석 뼈에서 주변 암석과 다른 냄새가 더 이상 나지 않아야 한다.

수만 년 또는 수천 년 동안 묻혀있던 뼈라면 아직도 원래의 유기물질 성분이 남아있을 수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1백만 년(1만 세기) 동안 묻혀있던 뼈라면, 원래의 유기물질이 남아있다는 것은 불가능하다. 만약 원래의 물질이 광물로 대체되지 않았다면, 1백만 년이 되기 오래 전에 부패되어 사라졌을 것이다. 특별히 따뜻한 호주 기후에서는 말이다.

분명히 누구도 미갈루가 화석에서 냄새를 맡는 것에 대해서 설명하지 못했다. 검은 색의 미갈루(Labrador-bull mastiff)는 260만 년에서 530만 년 사이로 연대가 평가된 많은 화석 뼈들을 찾아냈다. 어떻게 그 개는 화석들을 그렇게 잘 찾아내는 것일까?

퀸즐랜드 대학의 고생물학인 스티브 솔즈베리(Steve Salisbury)는 헤럴드 지에서 말했다. ”사체에서 아직 냄새가 난다는 것은 이해하기 쉽다. 그러나 화석 뼈는 다른 것이다. 그것들은 수백만 년이 지난 것들이다. 거기에서 원래의 뼈와 내부 장기들은 광물로 치환되었고, 본질적으로 암석이 된 것이다. 그래서 미갈루가 그 차이를 냄새 맡을 수 있다는 것에 대해 의문을 가질 수밖에 없다.”[1] 왜 솔즈베리는 화석에 부여된 수백만 년이라는 연대에 의문을 가지는 대신에, 미갈루의 능력에 대해서만 의문을 가지는 것일까?

이러한 의문은 관측된 (화석에 대한 분석이나 미갈루 관측) 증거에서 생겨난 것이 아니라, 관측되지 않은 수백만 년이라는 연대에 대한 믿음 때문에 생겨난 것이다. 

그러나 그 개는 화석 뼈에서 뭔가 다른 냄새를 맡을 수 있었다. 아마도 아직 광물화되지 않은 뼈에서 나는 냄새를 맡았을 것이다. 그리고 그 화석들이 아직도 광물화되지 않은 원래의 유기물질을 보유하고 있었다면, 아마도 그 화석들은 수백만 년 전의 것이 아니다.

오늘날 고생물학자들은 전 세계에서 아직 광물화되지 않은, 원래의 단백질과 세포, 연부조직이 남아있는 화석들을 계속해서 발굴해오고 있다. 수억 수천만 년 전의 것으로 연대가 평가되었지만 원래의 조직을 가지고 있는 화석들은 미국의 여러 주들 뿐만 아니라, 브라질, 아르헨티나, 영국, 독일, 중국, 이탈리아, 벨기에 등에서 발견되고 있다.[2] 이러한 화석들 내에 아직도 남아있는 유기분자들은, 이 화석들에 대한 진화론자들이 추정하는 수억 수천만 년이라는 연대보다 훨씬 더 젊은 연대를 가리키고 있는 것이다.

”나는 그것을 믿고 싶다. 그 개가 화석화된 뼈들을 찾아낼 수 있다면, 우리의 발굴은 훨씬 더 쉬워질 것이다. 나는 그 장면을 보고 싶다. 그것은 정말 흥분되는 일일 것이다.” 솔즈베리는 말했다.[1] 그것이 정말로 흥분되는 것은 개가 냄새로 화석을 쉽게 찾아내기 때문이 아니라, 그 화석에 부여된 수백만 년이라는 진화론적 연대에 대한 재평가를 요구하기 때문이다.

 

References

1. Mann, Effie. 'Migaloo the super snout's on the case.' The Sydney Morning Herald. Posted on smh.com.au April 28, 2013, accessed May 19, 2013.
2. Many of these finds are cataloged at www.icr.org.


*참조 기사 : 35억년 전 미생물 흔적 '특유의 냄새가 남아있어 더욱 특별' (2013. 11. 23. 조선일보)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3/11/24/2013112400681.html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icr.org/article/7525/

출처 - ICR News, 2013. 5. 29.

구분 -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5672

참고 : 5590|5612|5549|5509|5505|5379|5493|5291|5263|5247|5168|5140|5124|5068|5061|5053|5049|5047|5044|5010|5009|4995|4987|4986|4984|4851|4850|4807|4791|4783|4769|4762|4747|4745|4731|4711|4707|4706|4702|4689|4667|4664|4665|4666|4654|4624|4613|4517|4486|4259|4106|3959|3957|3889|3868|3811|3720|3629|3421|3400|3389|3194|3152|2894|2840|2647|2543|1461|1108|445|749|5676|5684|5691|5769|5782|5842|5907|5946|5916|6173|6174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