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핵생물 곰팡이는 24억 년 전에도 존재했다?

진핵생물 곰팡이는 24억 년 전에도 존재했다? 

(Bubbles Scream Life)


      화석화된 기체 버블(gas bubbles)의 발견으로 인해 진화론자들은 당황하고 있었다.

그것은 곰팡이(fungus)일 수 있다. 그것은 이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5억 년이나 더 오래되었을 수 있다. 그것은 사람을 포함하여, 복잡한 생물들의 진화론적 역사를 다시 쓰고 있다. 그것은 무엇인가?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 용암 속에 화석화된 기포들이 발견되었다는 것이다. Phys.org(2017. 4. 24) 지는 아마도, 일지도, 그랬을 수도와 같은, 추정과 추측 용어들을 남발하고 있었다 :

”나는 일련의 화석화된 기체 버블들을 주의 깊게 살펴보고 있었다. 현미경의 배율을 높였을 때, 깜짝 놀랐다.” 그는 회상했다. ”생명체가 있다! 버블에는 정교하게 보존된 수백 개의 사상체(filaments)들로 가득 차 있었다.”

이렇게 말하고 있는 사람은 호주 시드니 대학의 지질학 교수인 버거 라스무센(Birger Rasmussen)이다. 그는 호주, 스웨덴, 스위스 출신의 7명의 진화론자들과 함께, Nature Ecology & Evolution(2017. 4. 24) 지에 몇몇 진화론적 주장들을 뒤엎어버릴 수 있는 한 논문을 게재했다 :

초기 곰팡이. 진핵생물(eukaryotes)은 그렇게 일찍 진화되어서는 안 된다. ”24억 년 이상 전의 해저 현무암질 용암에 서식했던 곰팡이 같은 생물체에 대한 관측은, 이들 서식지가 원생대와 현생대를 지나면서도 극도로 잘 보존되었다는 것을 가리킨다. 그리고 이것은 곰팡이(fungi)의 기원과 진핵생물의 초기 역사에 대한 의문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위대한 질식 사건. 이것은 '산소급증사건(Great Oxidation Event)' 이전의 시기였을 것이다.(3/16/2017). 그렇다면 그들은 어떻게 숨을 쉬었는가? ”이것은 진핵생물과 곰팡이의 초기 조상들의 생활 양식에 엄청난 의미를 부여할 수 있다”고 라스무센은 덧붙였다.

침묵의 비명? 비명을 지르게 했던 것은 곰팡이가 아니라, 아마도 광물일지도 모른다. ”생물 및 비생물 메커니즘 모두 이러한 터널을 만들어낼 수 있으며, 두 가지 원인을 구별하는 것은 어렵고 논쟁의 여지가 남아있다.” 진화론자인 앤드류 놀(Andrew Knoll)과 더그 어윈(Doug Erwin)은 그 발견에 대해 회의적이라고, Live Science(2017. 4. 24) 지는 말한다. ”그 발견은 진핵생물의 기원에 대한 화석 증거와 분자시계 분석을 심각하게 앞서는 것이기 때문에, 그 발견이 정확한 것이라면, 놀라운 것이다.”라고 어윈은 말했다.

BBC News(2017. 4. 25)는, 만약 이것이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곰팡이라면, 그것은 ”진화론에 의문을 불러일으키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헬렌 브릭스(Helen Briggs)는 거대 원핵생물, 또는 멸종된 진핵생물의 분지(branch)가 될 수 있다고 제안했다. 그렇지만 ”만약 그것이 곰팡이라면, 그것은 곰팡이가 화석기록에서 일반적으로 받아들여지는 것보다 두 배는 더 오래됐다는 것을 가리킨다.”라고 연구자들의 일원인 스테판 벵트손(Stefan Bengtson)은 말했다. 연구팀의 일원이 아닌 또 다른 과학자인 브릭스(Briggs)는 ”그 화석은 진핵생물이 진화한 시기와 장소에 대해 현재까지 알려져 있는 생각에 도전하는 것”이라고 논평했다.

브릭스의 말에 의하면, 그것은 진핵생물의 진화 여부가 아니라, 진핵생물의 진화한 시기와 장소에 대해 도전하고 있다는 것이다. 진화론자들은 진화론 자체가 위험에 처하지 않는 한, 새로운 도전에 관심이 없다. 다음은 그 논문이 진화에 관해 말하고 있는 내용이다 :

”곰팡이 같은 생물이 어떤 가지에 속했는지는 알려져 있지 않지만, 그 화석은 곰팡이 분기군(fungal clade)이 이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상당히 오래되었다는 것과, 곰팡이의 기원과 초기 진화는 육지보다는 대양의 깊은 생물권에서 일어났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그 발견은 24억 년 이상 동안 생명체가 해저 화산(submarine volcanics)에 서식했다는 것을 시사한다.”

”그러나 초기 원생대의 해저 화산암에서 곰팡이(fungi)의 존재는 곰팡이 기원과 진화의 시기와 환경에 대한 현재의 개념을 뒤집는 것이다.”

”그러나 24억 년 전의 해저 현무암에 곰팡이가 살았다는 것은, 곰팡이 분기군이 이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상당히 오래되었다는 것을 의미하며, 곰팡이 기원과 초기 진화는 육지에서 일어났다기보다, 대양의 깊은 생물권에서 일어났을 수 있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균사체 생물(mycelial organisms)의 분류학적 특성은 심해 생물권의 공간적, 시간적 다양성과 진화에 대해 답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어찌됐든 다윈은 안전하다. 무슨 일이 일어나든, 무슨 증거가 발견되든, 진화론이 이긴다. 단지 ”연대와 환경”만이 약간 변할 뿐이다. 이 발견은 진화가 상상했던 것보다 훨씬 강력하게 작동됐다는 것을 가리킨다. 보라! 복잡한 진핵생물이 진화론자들이 생각했던 것보다 5억 년 더 이전인 24억 년 전에도 존재했다는 것이다.



다윈은 항상 안전하다. 그는 어떠한 증거가 발견돼도 타격을 받지 않는다. 왜냐하면 진화론과 반대되는 이론은 '종교적' 범주에 속하기 때문이다. 세속적 언론의 과학부 기자들도 그들의 손아귀에 장악되어 있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와 같은 진화론 비판가들을 제외하고, 누구도 ”진화론은 우스꽝스럽다”라고 용기 있게 말하지 못한다.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crev.info/2017/05/bubbles-scream-life/

출처 - CEH, 2017. 5. 1.

구분 -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6602

참고 : 2992|6373|6002|5735|5099|4267|3930|6586|4122|4874|1553|6593|4834|6128|6096|6018|5914|5771|6463|6263|6574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