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천문학

빅뱅이론에서 너무 많은 나선은하들

미디어위원회
2022-05-08

빅뱅이론에서 너무 많은 나선은하들

(Spiral galaxies: too many for the big bang)

by Scot Devlin


    암흑물질은 은하 충돌을 일으킬 수 있는데, 이는 우리 은하와 같은 은하가 극히 드물어야만 함을 의미한다.


    본(Bonn) 대학의 최근 연구에 의하면[1], 우리 은하처럼 '만기형' 은하(‘late type’ galaxies)의 (아래 박스글 Galaxy Classification을 보라) 관측된 수는 표준 빅뱅 모델(standard big bang model, ΔCDM)이 예측하는 것과 다르다는 것이다.


지구가 속해있는 우리 은하(Milky Way)는 국부 우주(local universe)의 대부분의 은하들과 마찬가지로 '만기형(late type)' 은하이다.[2] 이들 은하는 회전하는 은하로서(별 운동은 대부분 원형), 항성들이 분산되어있는(별 운동이 무작위적인) 조기형(early type) 은하와 반대된다. 만기형 은하는 눈에 띄는 원반(disk)을 갖고 있다(그림 1 참조). 슬론 디지털 전천탐사(Sloan Digital Sky Survey, SDSS)는 국부 은하들의 약 80%가 나선형(spiral) 또는 렌즈형(lenticular) 구조(즉, 만기형)임을 보여준다.

그림 1: 은하수에 대한 그림은 원반(disk), 팽대부(bulge), 후광(halo)을 보여준다.


그러나 본 대학의 연구원들은 최근의 빅뱅에 대한 슈퍼컴퓨터 시뮬레이션에서 만기형 은하들이 거의 생성되지 않는다는 것을 발견했다.


이것은 은하들이 많은 각운동량(angular momentum)을 잃어버린다는 것을 시뮬레이션이 보여주었기 때문이다. 시뮬레이션은 팽대부가 없는 원반은하를 만들 수 없음을 보여주었지만, 그러나 팽대부가 없는 많은 원반은하들이 관측되고 있다. 이것은 1990년대 이후 수많은 연구들에서 확인되었으며, '각운동량' 문제(‘angular momentum’ problem)로 알려져 있다.


… 시뮬레이션은 팽대부가 없는 원반은하(bulgeless disk galaxies)를 만들 수 없지만, 이러한 팽대부가 없는 원반은하들이 많이 관측된다.


또 다른 주요 문제는 은하충돌(galaxy collisions)이다. 빅뱅 표준 모델에서, 모든 은하들은 분산된 별들과 암흑물질(dark matter)로 이루어진 후광(halo, 그림 1 참조)으로 둘러싸여 있다. 암흑물질은 전자기파(electromagnetic radiation)로 보이지 않지만, 그것은 물질들 및 그 자체와 약하게 상호작용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그리고 은하들의 약 90%는 암흑물질이기 때문에, 이 가상의 후광은 근처의 은하를 중력으로 강하게 잡아당긴다.


본 대학 연구자들은 관측된 우주가 빅뱅이 예측한 것과 너무 달라서, 빅뱅 표준 모델에서 관측된 은하가 생성될 수 있는 확률은 1.7×10^35 분의 1(사실상 제로)에 불과하다는 것을 발견했다.


커다란 은하는 은하의 구조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고, 작은 은하를 흡수(병합)할 수 있다고 생각되고 있다.[3] 그러나 병합되는 은하의 크기가 서로 비슷하다면(우리 은하와 안드로메다 은하와 같이), 생성된 별들의 원반은 상당히 두꺼워지고, 팽대부 구성물은 커져서, 종종 은하는 나선은하가 아닌 타원은하(elliptical galaxy)로 간주 될 것이다(그림 1 참조). 이것은 그 충돌이 원반 모양을 유지하는 데 필요한 각운동량을 감소시키기 때문이다.

현대 우주론에 대한 시뮬레이션은 병합이 매우 흔했어야만 했다는 것을 시사한다: 은하의 95%는 지난 100억 년 동안 병합을 겪어야 했으며[4], 비슷한 후광 크기를 가진 은하들의 69%는 빅뱅이론의 우주 역사 동안에 적어도 한 번의 주요한 병합을 겪었어야 했다.[5] 따라서 팽대부가 없는 원반은하들이 많이 관측된 것을 설명하기 어렵다. 그 은하들은 어떻게 그들의 각운동량을 유지할 수 있었는가?.

관측된 우주에서 만기형(나선형) 은하의 50%는 큰 병합으로 만들어진 팽대부를 갖고 있지 않다. 본 대학 연구자들은 관측된 우주가 빅뱅이 예측한 것과 너무 달라서, 빅뱅 표준 모델에서 관측된 은하가 생성될 수 있는 확률은 1.7×10^35 분의 1에(사실상 0) 불과하다는 것을 발견했다.


최근 평탄한 은하 회전 곡선과 평탄한 원반 모양의 은하들의 풍부함을 더 잘 설명할 수 있는 성경적 우주론이 있다.


이것은 은하 병합의 역사가 정확하지 않거나, 즉 빅뱅 표준 모델이 부정확하거나(연구자들이 제안하듯이), 병합이 일어나기에 시간이 충분하지 않았든지 이다.

성경적 창조론자들은 두 가지 모두가 사실이라고 보지만, 본 대학의 연구자들은 자연주의적 세계관에 묶여 있기 때문에, 우주론의 빅뱅 표준 모델이 부정확하다고만 제안한다. 그들은 관측에 대한 더 나은 설명으로 수정 뉴턴 역학(Modified Newtonian Dynamics, MOND) 이론을 선호하고 있었다. 1983년에 처음 제안된 MOND 이론은 암흑물질의 필요성을 없애고, 따라서 빅뱅 표준 모델에서 많은 수의 은하 병합을 일으켰다는 암흑물질들 사이의 강한 중력적 인력을 제거한다.

MOND 이론도 자체 문제점들을 갖고 있다. 그러나 표준 빅뱅 모델은 여전히 주류 과학에서 지배적인 우주론 모델이다. 세속적 과학자들은 이 두 모델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최근 평탄한 은하 회전 곡선(flat galaxy rotation curves)과 평탄한 원반 모양의 은하(flat disk-shaped galaxies)들의 풍부함을 더 잘 설명할 수 있는 성경적 우주론이 있다.

프린스턴 대학의 제임스 건(James Gunn)이 말했듯이, 모든 연구와 시뮬레이션에서 우주론은 역사과학(historical science)이라는 것을 기억해야 한다 : “과학의 기본 원칙은 반복적 실험이 가능하다는 것이지만, 우주론에서는 그렇게 할 수 없다.”[8]


--------------------------------------------

은하 분류(Galaxy Classification)


천문학자 에드윈 허블(Edwin Hubble)은 은하의 형태에 기초하여 은하를 분류한 최초의 사람이었으며, 그는 다음과 같은 분류(빨간색은 초기 유형)를 고안했다.

1. 타원은하(Ellipticals, E)

2. 렌즈형은하(Lenticular, SO)

3. 나선은하(Spirals, S)

4. 막대나선은하(Barred Spirals, SB)

5. 불규칙은하(Irregulars, Irr).

그림 2: 허블 순차(허블소리굽쇠, Hubble tuning fork) : 타원은하(E)의 경우, 숫자 0-9는 이심률(eccentricity)을 나타낸다.(E0은 구형이고, E9는 이심률이 높다). 나선은하(S) 및 막대나선은하(SB)의 경우 'a'는 막대, 단단히 감긴 팔, 큰 중앙 팽대부를 의미하지만, 'c'는 막대기가 없고, 매우 느슨하게 감긴 팔, 작은 중앙 팽대부를 의미한다. 'b'는 'a'보다 덜 현저한 막대, 중간 정도의 중앙 팽대부, 팔은 'c'보다는 많이 감겼지만, 'a'보다는 작다.


허블 순차(그림 2)는 은하가 기본 형태에서 더 복잡한 형태로 진화했다는, 은하의 진화 순서로 생각됐었다. 따라서 타원은하는 조기형(early type) 은하로서, 나선은하 및 불규칙은하는 만기형(late type) 은하로 알려져 있다.

오늘날에는 은하가 진화했다면 (허블의 생각과 다르게)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진화하는 것으로 생각되고 있다.(그림 2). 그러나 조기형 및 만기형이라는 용어는 굳어져서 그대로 사용되고 있다.

----------------------------------------------------------------


References and notes

1. Haslubauer, M. et al., The High Fraction of Thin Disk Galaxies Continues to Challenge ΛCDM Cosmology, The Astrophysical Journal 925(2):183, 2022. 

2. The local universe includes galaxies within 1 billion light years of earth. 

3. Astronomers have not observed a galaxy collision, but simulations have produced merger remnants that look like galaxies observed today. Calculations predict that galaxy mergers take billions of years to complete. Either galaxies have not collided, and the observed remnants/galaxies are how God made them or the universe has a history of inhomogeneity in such a way as to cause distant galaxies to experience more time than earth. 

4. Stewart, K. R., et al., 2008, The Astrophysical Journal, 683, 597. 

5. Springel, V., The cosmological simulation code GADGET-2, Monthly Notices of the Royal Astronomical Society, 364, 1105–1134, December 2005.

6. Kormendy et al., 2010, The Astrophysical Journal, 723, 54. 

7. Their run of the latest supercomputer simulations disagreed with the galaxies observed at ≥ 12.52σ. 

8. Cho, Adrian, A singular conundrum: How odd is our universe? Science 317(5846):1848–1850, 2007. 

 

Related Articles

.MOND over dark matter?

.Big bang beliefs: busted

.Dark Matter and the Standard Model of particle physics—a search in the ‘Dark’

.Dark matter in trouble again

.Is ‘dark matter’ the ‘unknown god’?

.What you need to know about the James Webb Space Telescope


Further Reading

.Astronomy and Astrophysics Questions and Answers

.Topics

.The Pioneer anomaly and MOND: a possible explanation

.Why is Dark Matter everywhere in the cosmos?

.Faster than Light?


*관련기사 : 시민과학자 참여로 100년 가까이 된 허블 은하분류법 '흔들’

'천문학 교과서' 허블 분류법 오류 대형 샘플로 확인 (2019. 6. 12. 매일경제)

https://www.mk.co.kr/news/world/view/2019/06/409442/


*참조 : 빅뱅이론에 반대되는 증거들 목록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2&bmode=view

천문학 지가 보도하고 있는 빅뱅이론의 위기 

http://creation.kr/Cosmos/?idx=3937185&bmode=view

빅뱅 이론은 정말 과학적인가?

http://creation.kr/Cosmos/?idx=2965866&bmode=view

빅뱅이론의 딜레마 : 초기 우주에 갑자기 등장하는 은하들 ; 빅뱅 후 약 1억5천만 년이 지난 시점에 은하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32&bmode=view

빅뱅의 특이점 - '암흑'의 시작 : 우주는 ‘무’에서부터 자연적으로 형성되었는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7&bmode=view

빅뱅 이론에 의하면, 우주는 존재해서는 안 된다. : 물질과 반물질의 비대칭 문제는 더 심각해졌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56&bmode=view

‘영원한 빅뱅 우주’를 주장하는 새로운 빅뱅이론

http://creation.kr/Cosmos/?idx=1294028&bmode=view

새로운 우주 지도는 빅뱅설을 더욱 손상시키고 있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60&bmode=view

빅뱅 이론은 정말 과학적인가?

http://creation.kr/Cosmos#2965866

빅뱅 우주론이 맞는다면, 왜 새로운 중력이론을 찾고 있는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3&bmode=view

빅뱅은 없었다고 한 새로운 연구는 주장한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04&bmode=view

빅뱅 우주론은 붕괴 직전에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19&bmode=view

급팽창 이론은 곤경에 처해있는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3942&bmode=view

모든 것이 암흑인 급팽창 이론. 힉스 입자는 우주의 급팽창 빅뱅 이론을 기각시키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03&bmode=view

과대 선전되고 있는 우주 급팽창의 증거

http://creation.kr/Cosmos/?idx=1293989&bmode=view

빅뱅 후 급팽창의 '증거'로 주장됐던 중력파 패턴은 우주 먼지에 의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99&bmode=view

빅뱅 : 하나님이 선택하신 창조의 방법인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3940&bmode=view

빅뱅인가 창조인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14&bmode=view

빅뱅이론, 창조의 질서인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3991&bmode=view

빅뱅이론과 성경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80&bmode=view

빅뱅을 제거하고 하나님의 우주를 재발견하자.

http://creation.kr/Cosmos/?idx=1293929&bmode=view

가장 먼 은하의 비밀 : 131억 년 전의 성숙한 은하?

http://creation.kr/Cosmos/?idx=1293983&bmode=view

초기 우주(빅뱅 후 15억 년)의 회전하는 원반은하는 빅뱅이론에 도전한다.

http://creation.kr/Cosmos/?idx=3926383&bmode=view

초기의 거대 은하는 빅뱅 이론의 점검을 요구한다 : 빅뱅 후 단지 10억 년 정도에 574개의 거대 은하들 발견

http://creation.kr/Cosmos/?idx=1294017&bmode=view

빅뱅이론의 딜레마 : 초기 우주에 갑자기 등장하는 은하들 ; 빅뱅 후 약 1억5천만 년이 지난 시점에 은하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32&bmode=view

새로 발견된 직경 100억 광년의 초거대 우주 구조는 현대 우주론의 근본 교리를 부정하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82&bmode=view

우주에서 지름 50억 광년의 은하들 고리가 발견되었다? : 빅뱅 이론에서 그러한 거대한 구조는 존재해서는 안 된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13&bmode=view

거대 퀘이사 그룹은 우주론적 원리를 거부한다. : 40억 광년의 지름을 가진 우주 구조의 존재? 

http://creation.kr/Cosmos/?idx=1293977&bmode=view

빅뱅 4억 년 후인 134억 년 전 은하 발견과 10억 광년 크기의 거대한 은하들의 벽 : 기록적인 우주 구조들은 빅뱅 이론에 도전한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24&bmode=view

초기의 거대 은하는 빅뱅 이론의 점검을 요구한다. : 빅뱅 후 단지 10억 년 정도에 574개의 거대 은하들 발견

http://creation.kr/Cosmos/?idx=1294017&bmode=view

연결되어 있는 은하-퀘이사는 우주론적 설명을 거부한다 : 서로 다른 적색편이를 보이는 두 천체가 연결되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25&bmode=view

바이-바이 빅뱅? : 진화론적 천문학에서 풀리지 않는 수수께끼, 적색편이

http://creation.kr/Cosmos/?idx=1293923&bmode=view

모은하와 퀘이사의 물리적 연관성이 확증되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3142398&bmode=view

높은 적색편이 퀘이사들은 빅뱅설과 충돌한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66&bmode=view

빅뱅설을 거부했던 거장이 우리 곁을 떠났다. 은하들의 거리 지표인 적색편이에 의문을 제기했던 핼튼 아프

http://creation.kr/Cosmos/?idx=1293984&bmode=view

양자화 된 적색편이 값은 우리 은하가 우주의 중심부에 위치함을 가리킨다. 1, 2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9&bmode=view

http://creation.kr/Cosmos/?idx=1294050&bmode=view

적색편이 수수께끼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141&bmode=view

퀘이사들은 다시 한번 빅뱅을 거부한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68&bmode=view

우주에서 거대한 빈 공간(슈퍼보이드)이 발견되었다. : 등방성의 우주라는 빅뱅 이론의 기초 가정이 흔들리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09&bmode=view

우주에 거대한 구멍? 슈퍼 보이드는 빅뱅 이론의 기초 가정을 뒤흔들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31&bmode=view

▶ 빅뱅 이론의 허구성과 젊은 우주의 증거들 (youtube 동영상)

http://creation.kr/Cosmos/?idx=1294005&bmode=view

▶ Bob Enyart Live : Evidence Against the Big Bang Theory

https://kgov.com/evidence-against-the-big-bang


출처 : CMI, 2022. 4. 26.

주소 : https://creation.com/spiral-galaxies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