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천문학

빅뱅이론과 모순된 관측과 진화우주론자의 변명 : 초기 우주(빅뱅 후 12억 년)에 성숙한 은하의 발견

미디어위원회
2021-02-23

빅뱅이론과 모순된 관측과 진화우주론자의 변명
: 초기 우주(빅뱅 후 12억 년)에 성숙한 은하의 발견
(Big Bang Anomaly Prompts Excuses)

David F. Coppedge


     한 천문학적 문제에 대한 진화론자들의 변명은 캄브리아기에 갑자기 나타나는 생물들에 대한 변명과 유사하다.

천문학자들이 발견한 한 작은 문제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빅뱅 이론(Big Bang theory)에 대한 기본적인 이해가 있어야 한다. 빅뱅이론에서 ‘커다란 폭발'만이 유일하게 '갑작스러운' 사건이었다.(빅뱅이 어떻게 일어났는지, 폭발했던 물질은 어떻게 존재하게 되었는지, 등과 같은 문제는 빅뱅 이론의 범위를 벗어난 것으로 간주한다.) 일단 우주가 빠르게 급팽창한 후에는(급팽창이라고 불리는 마법의 시기가 지나고), 다른 모든 것들은 느리고 점진적으로 일어났다.(급팽창 빅뱅이론은 초기 빅뱅이론의 심각한 문제점을 구조하기 위해 구스에 의해서 만들어진 이론이다. 다윈의 사전 Guth Goof 참조). 수백만 년에 걸쳐, 입자들은 냉각되고, 원자로 조립되기 시작했다. 원자들은 중력에 이끌리기 시작했다. 수천만 년 혹은 수억 년 후에, 물질의 덩어리들이 별(stars)을 형성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이 별들은 서서히 모여서 은하를 형성하기 시작했다. 처음에는 뭉쳐있던 별들이었지만, 성숙한 나선은하나 원반은하로 진화했다. 그리고 오랜 시간 후에 지구가 출현했다.

이 거대한 우주 역사에서, 빅뱅이론의 신봉자들은 우주의 추정되는 나이의 초기 10% 정도 시점에서 성숙한 은하는 없었을 것으로 생각해왔다. 마찬가지로, 진화 생물학자들도 캄브리아기 초기에 복잡한 몸체 형태의 생물들이 한꺼번에 갑자기 출현하리라고는 생각하지 않았다. 이러한 두 관측들은 유물론적 진화론을 괴롭히고 있다.


빅뱅 후 12억 년 만에 규칙적으로 회전하는 한 은하 내에서 커다란 별들의 팽대부.(Lelli et al., Science, 12 Feb 2021: Vol. 371, Issue 6530, pp. 713-716; DOI: 10.1126/science.abc1893). 그 은하는 적색편이 4.5의 값을 갖는, 빅뱅 후 12억 년 후인 초기 우주에 있어서는 안 되는 은하였지만, 그곳에 있었다. 진화론적 시간 틀로 초기 우주에 중앙에 팽대부를 가진 대칭적인 은하가 멋지게 회전하고 있었던 것이다. 이 시기는 빅뱅이론의 시간 틀에서는 물질들이 더 무질서하게 있을 때였다. 다국적 탐사팀은 당혹스러워 하고 있었다.

초기 우주는 혼돈스러운 시기로 은하는 어지럽고 비대칭적인 형태를 만들어냈을 것이다. 수십억 년이 지나고, 은하들은 안정적인 형태학적 특성을 갖게 되었다. 렐리(Lelli) 등은 우주의 나이가 12억 년 되었을 때의 적색편이를 갖고 있는, 먼 은하를 관측했다... 그들의 운동을 측정하기 위해서, 가스와 먼지 방출을 이용했고, 은하 내의 질량 분포를 모델링했다. 저자들은 은하가 별들의 거대한 팽대부와 균일하게 회전하는 원반(uniformly rotating disk)을 갖고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그러나 빅뱅 모델에 의하면, 이러한 원반이 형성되는 데에는 수십억 년이 걸렸을 것으로 예측하고 있었다.

발견된 은하는 ALEAS 073.1이라는 이름이 붙여졌다.[1] 랭커스터 대학의 줄리 워들로(Julie Wardlow)는 Science(2021. 2. 12) 지의 글에서, 이 은하는 너무도 이른 시기에 발견되었다는 것을 인정하고 있었다.

이번 호 713페이지에서 렐리 등은 빅뱅 이후 12억 년(약 125억 년 전)이 지났을 때, 원반과 팽대부를 갖고 있는, 진화된 특성을 나타내는 은하를 보고하였다... 이 발견은 성숙한 은하의 주요 특징을 생성하는 과정이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빠르게 발생했음을 시사한다.

이처럼 별들이 풍부하고 밝고 매끄러운 은하는 내부 동력학이 잠잠하다면, 형성되는 데에 오랜 시간이 걸렸을 것이다. 두 원반의 병합은 중앙 팽대부가 있는 회전하는 밝은 원반을 만들 수 있다. 어느 시나리오든, 빅뱅 이후 12억 년은 너무도 이른 시간으로 보인다.

.키트 피크 천문대의 메이올 망원경(Kitt Peak Observatory Mayall Telescope). <사진 David Coppedge>.


구조 장치를 구조하는 이론

진화론자들은 복잡한 생명체의 초기 급작스런 출현(흔히 일어나는 일)에 직면할 때, 그들은 종종 그들이 생각했던 것보다 진화가 더 빠르게 작동됐다고 변명한다.(살아있는 화석들에서는 진화가 극도로 느리게 일어났다고 설명하면서). 빅뱅 이론에서도 이러한 변명을 또 다시 사용하고 있다. 다음은 4개의 인용문으로, 원 논문에서 2개, 와트로(Watlow)의 논평에서 2개를 인용했다.

◦ 이러한 결과는 은하의 진화가 이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더 빠른 과정임을 보여준다.

◦ 단 하나의 은하만 관측했지만, 우리는 현재 우주의 나이 10%에 불과한 시기에 팽대부를 가진 회전하는 은하가 만들어졌다고 결론짓는다. 이것은 거대한 은하의 형성과 그 중심 팽대부를 빠르고 효율적 만들었던 어떤 과정이 있었음을 암시한다.

◦ 이 발견은 성숙한 은하의 주요 특징을 생성하는 과정이 생각했던 것보다 더 빠르게 발생했음을 시사한다.

◦ 초기 은하 ALES 073.1로부터의 증거는 회전하는 별들의 원반과 중심 팽대부의 존재를 나타낸다. 이 두 특성은 성숙한 은하의 특징으로 여겨져 왔다. 이것은 이러한 특징을 만드는 과정이 이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빠르게 일어난다는 것을 시사한다.

진화론자들의 이러한 변명은 친숙하게 들릴 것이다. 변명하는 사람들은 그 과정이 어떻게 그렇게 극적으로 빠르게 일어날 수 있었는지를 말하지 않는다. 그들은 그것들이 어떻게든 더 빨랐을 것이라고 그냥 믿는다. 패러다임이 되어버린 빅뱅 이론은 전혀 의심받지 않는다. 진화론자들은 그들의 패러다임을 그대로 유지하기 위해서, 진화 속도를 올리기만 하면 되는 것이다.

---------------------------------------------


이것은 초기 우주의 성숙함을 보여주는 오랫동안 계속되어왔던 관측들 중 가장 최근의 소식이다. 그건 마치 신생아 병동에 노인이 누워있는 것을 발견한 것과 같다. 관측자들은 부끄러워하는 대신에, 늙은 아기를 쳐다보며 “우리가 알고 있는 것보다 훨씬 빠르게 노화가 일어나는 과정이 있는 것임에 틀림없다”고 말하는 것과 같다. 

이 이야기에서 도출될 수 있는 또 다른 결론은 공통조상에 관한 것이다. 그런데 이 공통조상은 생물에 대한 공통조상이 아니라, 변명에 대한 공통조상인 것이다. 진화 우주론자들과 진화 생물학자들은 매우 비슷한 변명을 하고 있는데, 생각했던 것보다 빠르게 출현했다는 것이다. 그러한 변명을 해야 하는 것은 만물이 창조주에 의한 창조가 아니라, 오랜 시간에 걸친 우연한 점진적 변화를 믿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그들이 믿고 있는 진화론은 거짓의 아비인 것이다.  

스파이크 사리스(Spike Psarris)는 그의 Creation Astronomy 다큐멘터리에서(특히 2장과 3장)에서 초기 우주의 성숙함에 대한 많은 예들을 보여주고 있다.



*참조 : 가장 먼 은하의 비밀 : 131억 년 전의 성숙한 은하?
http://creation.kr/Cosmos/?idx=1293983&bmode=view

초기 우주(빅뱅 후 15억 년)의 회전하는 원반은하는 빅뱅이론에 도전한다.
http://creation.kr/Cosmos/?idx=3926383&bmode=view

초기의 거대 은하는 빅뱅 이론의 점검을 요구한다 : 빅뱅 후 단지 10억 년 정도에 574개의 거대 은하들 발견
http://creation.kr/Cosmos/?idx=1294017&bmode=view

빅뱅 4억 년 후인 134억 년 전 은하 발견과 10억 광년 크기의 거대한 은하들의 벽.
http://creation.kr/Cosmos/?idx=1294024&bmode=view

빅뱅이론의 딜레마 : 초기 우주에 갑자기 등장하는 은하들 ; 빅뱅 후 약 1억5천만 년이 지난 시점에 은하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32&bmode=view

우주는 진화적 모습을 보여주지 않는다 : 115억 년 전의 성숙한 은하?
http://creation.kr/Cosmos/?idx=1293981&bmode=view

은하수를 닮은 초기 우주의 거대 나선 은하
http://creation.kr/Cosmos/?idx=1293915&bmode=view

초기 거대 은하들은 우주론자들을 기절시키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52&bmode=view

즉석 은하? : 초기 우주에서 발견된 성숙한 은하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163&bmode=view

성숙한 은하들의 갑작스런 출현과 위기에 처한 빅뱅 우주 진화론.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0&bmode=view

출생 시부터 성숙한 은하 : 우주는 진화론을 거부한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17&bmode=view

우주의 먼 곳에서 성숙한 은하 성단이 발견되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59&bmode=view

우주의 젊은 시기에 늙은 은하가 발견되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58&bmode=view

빅뱅이론에 반대되는 증거들 목록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2&bmode=view

천문학 지가 보도하고 있는 빅뱅이론의 위기
http://creation.kr/Cosmos/?idx=3937185&bmode=view

빅뱅 이론은 정말 과학적인가?
http://creation.kr/Cosmos/?idx=2965866&bmode=view

빅뱅이론을 또 다시 비판하고 있는 이론물리학자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1&bmode=view

우주론이 암흑 속에서 비명을 지르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5280316&bmode=view

암흑이 되고 있는 암흑물질, 암흑에너지, 암흑광자, 암흑항성...
http://creation.kr/Cosmos/?idx=3146761&bmode=view

우주 모든 곳에 암흑물질을 가정하는 이유는?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6&bmode=view

물질주의적 빅뱅 우주론이 필연적으로 이끄는 곳은? 암흑물질, 암흑에너지, 암흑행성, 암흑항성, 암흑은하, 암흑우주..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4&bmode=view

암흑물질은 플로지스톤의 길을 가고 있는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31&bmode=view

새로 발견된 직경 100억 광년의 초거대 우주 구조는 현대 우주론의 근본 교리를 부정하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82&bmode=view

우주에서 지름 50억 광년의 은하들 고리가 발견되었다? : 빅뱅 이론에서 그러한 거대한 구조는 존재해서는 안 된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13&bmode=view

빅뱅의 특이점 - '암흑'의 시작 : 우주는 ‘무’에서부터 자연적으로 형성되었는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47&bmode=view

빅뱅 이론에 의하면, 우주는 존재해서는 안 된다. : 물질과 반물질의 비대칭 문제는 더 심각해졌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56&bmode=view

‘영원한 빅뱅 우주’를 주장하는 새로운 빅뱅이론
http://creation.kr/Cosmos/?idx=1294028&bmode=view

모든 것이 암흑인 급팽창 이론. 힉스 입자는 우주의 급팽창 빅뱅 이론을 기각시키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03&bmode=view

연결되어 있는 은하-퀘이사는 우주론적 설명을 거부한다 : 서로 다른 적색편이를 보이는 두 천체가 연결되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925&bmode=view

바이-바이 빅뱅? : 진화론적 천문학에서 풀리지 않는 수수께끼, 적색편이
http://creation.kr/Cosmos/?idx=1293923&bmode=view

모은하와 퀘이사의 물리적 연관성이 확증되었다.
http://creation.kr/Cosmos/?idx=3142398&bmode=view

세속적 과학자들도 빅뱅 이론을 거부하고 있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3895&bmode=view

나선은하는 우주론적으로 짧은 시간 안에 흐릿해지도록 감겨지고 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370&bmode=view

우주 거리 측정의 기본 잣대가 흔들리고 있다 : 1a형 초신성의 광도는 일정하지 않았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08&bmode=view

성운가설의 계속되는 실패 : 가스 원반은 행성을 만들기에 충분한 물질을 갖고 있지 않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757537&bmode=view

행성 형성 이론은 혼돈에 빠져있다 : 자연적 과정으로 다양한 행성들이 만들어졌다?
http://creation.kr/Cosmos/?idx=1294051&bmode=view

허블의 법칙 : 허블상수와 오래된 우주의 나이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374&bmode=view

별빛-시간 문제에 내재된 7가지 가정들 : 수십억 광년의 별빛은 성경적 창조론을 부정하는가?
http://creation.kr/Cosmos/?idx=1294036&bmode=view

우주의 나이는 측정될 수 없다. 별빛-시간에 대한 새로운 개념 : 일방향의 빛의 속도는 측정할 방법이 없다.
http://creation.kr/Cosmos/?idx=5747719&bmode=view


CEH, 2021. 2. 12.
https://crev.info/2021/02/big-bang-anomaly-prompts-excuses/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