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의 신화는 신화가 아닐 수 있다.

용의 신화는 신화가 아닐 수 있다. 

(Is There Some Truth to Dragon Myths?)


     해리 포터(Harry Potter) 팬들은 이번 달에 상영될 예정인 소년 마법사가 활약하는 속편 영화를 기대하고 있다. 1997년 롤링(J. K. Rowling)의 첫 번째 책이 출판되었을 때, 해리 포터 열광자들은 영화 제작을 시도하고, 팬 웹사이트나, 수십 종의 유사한 책들을 만들어내며 아우성이었다. 롤링의 마법의 세계는 심지어 한 공룡(Dracorex hogwartsia, 해리 포터 학교의 이름을 따서) 화석의 이름에도 붙여지게 되었다. 그러나 계속적인 연구들은 용(dragons)들이 단지 상상의 생물 이상이라는 증거들을 보여주고 있다.

스탠포드 대학의 연구원인 메이어(Adrienne Mayor)는 어떤 공룡 화석과 용들 사이의 견고한 연결고리를 발견해왔다. 사실 용들에 대한 충분한 정보는 그녀로 하여금 그 주제에 대한 3권의 책을 쓰게 했다. 2008년에 메이어가 상담을 맡았었던 인디애나폴리스 어린이 박물관(Children’s Museum of Indianapolis)은 그녀의 연구에 근거해서 한 마리 용을 전시했었다.  

용들에 대한 전설들은 전 세계에 흩어진 많은 고대 문화들 속에서 전해져오고 있다. 메이어는 이 전설들이 화석 공룡들이 살아있을 때에 무엇처럼 보였을지에 관한 고대인들의 상상력으로부터 생겨나게 되었다고 믿고 있다. 그녀의 견해에 의하면, 만약 고대인들이 드라코렉스 호그와트시아(Dracorex hogwartsia)처럼 보이는 한 공룡 화석을 땅 속에서 발굴하였다면, 그 뼈들을 설명하기 위해서 용들의 이야기를 만들어내는 것은 쉬웠을 것이라는 것이다.

드라코렉스 화석이 발견되었을 때, 과학자들을 그것의 긴 주둥이(long muzzle)와 뾰족한 뿔(spiky horns) 때문에 놀랐다. 스탠포드 대학 언론 보도에서, 메이어는 말했다 : ”그 두개골은 용(dragons)들을 연구했던 사람들에게는 이상하게도 친숙하게 보였다! 드라코렉스는 고대 중국과 중세 유럽의 용들과 매우 놀랄만한 유사성을 가지고 있었다.”[1]

드라코렉스는 중국과 유럽에서 발견된 것이 아니라, 북아메리카에서 발견되었던 화석 종류이다. 만약 고대인들에게 상상력을 불어넣었다는 그 화석들이 세계의 다른 대륙들에서 매우 드물었다면, 중국, 호주 원주민, 이집트, 바빌론, 웨일즈, 다른 여러 문화들에서 그러한 강력한 용들에 관한 전승들은 어떻게 전해져오게 되었을까?[2]

용의 전설들이 화석에 기초한 추정으로부터 생겨났다는 주장을 의심하게 하는 다른 이유들이 있다. 그것은 용의 전설들은 거의 전 세계적이며, 거의 모든 대륙의 모든 민족들에서 역사적 배경들을 가지고 통합되어 있다는 것이다.[3] 그들의 조상들이 실제로 용들을 만나거나 목격하지 않았다면, 어떻게 그렇게 유사하고 상세한 용들의 전설들이 많은 문화들에서 생겨날 수 있었을까? 

사람들이 살아있는 공룡들을 실제로 목격했다면 그것은 쉽게 설명될 수 있다. 성경 욥기에는 그러한 사례 하나가 등장한다. 하나님은 시련 중에 있는 욥에게 말씀하셨다.

”이제 소 같이 풀을 먹는 베헤못을 볼지어다 내가 너를 지은 것 같이 그것도 지었느니라 그것의 힘은 허리에 있고 그 뚝심은 배의 힘줄에 있고 그것이 꼬리 치는 것은 백향목이 흔들리는 것 같고 그 넓적다리 힘줄은 서로 얽혀 있으며 그 뼈는 놋관 같고 그 뼈대는 쇠 막대기 같으니 그것은 하나님이 만드신 것 중에 으뜸이라... 그것이 연 잎 아래에나 갈대 그늘에서나 늪 속에 엎드리니 연 잎 그늘이 덮으며 시내 버들이 그를 감싸는도다 강물이 소용돌이칠지라도 그것이 놀라지 않고 요단 강 물이 쏟아져 그 입으로 들어가도 태연하니 그것이 눈을 뜨고 있을 때 누가 능히 잡을 수 있겠으며 갈고리로 그것의 코를 꿸 수 있겠느냐” (욥 40:15-24). 

그러나 성경에 기록된 이 구절과 여러 다른 구절들을 쓰여진 그대로 받아들인다면, 사람과 공룡이 함께 살지 않았다는 과학적(진화론적)으로 합의된 의견은 폐기될 위험에 처하게 되는 것이다. 따라서 실제 용들을 만났었다는 수많은 기록과 설명들을 거부하는 주된 이유는 사람은 공룡들이 멸종하고 수천만년 후에 출현했다는 진화론적 가정 때문인 것이다.      

십년 전쯤에 한 창조과학자는 이렇게 말했었다 : ”기원에 관한 창조 모델(creation model)은 많은 예측들을 하게 한다. 그것들 중 하나는 최근 과거에 공룡과 사람이 함께 살았음을 말해주는 증거가 발견될 것이라는 것이다”[2] 정말로 그 예측대로 많은 증거들이 발견되고 있는 중이다.[5] 해리 포터 세계의 대부분은 확실히 공상 속에 존재하는 것이지만, 공룡처럼 보이는 용들이 사람과 함께 존재하였다는 개념은 어떤 이상한 친근감을 가져다주며[1], 인류 역사의 광범위한 기초를 가지고 있는 것이다.      


References

[1] Dinosaurs and Dragons, Oh My! Stanford Fossil Historian Links Dinosaur Bones to Mythological Creatures. Stanford University Humanities press release, October 2008.
[2] Cooper, B. 1992. The Early History of Man – Part 4. Living Dinosaurs from Anglo-Saxon and other Early Records. Creation Ex Nihilo Technical Journal. 6 (1): 49.
[3] Morris, H. 1993. Dragons in Paradise. Acts & Facts. 22 (7).
[4] Job 40:15, 17. The features of behemoth do not match those of alligators or hippopotamuses, though these are commonly identified in most study Bible notes. The New Defender’s Study Bible notes on Job 40:19 provide further explanation.
[5]Morris, J. 2008. The Dinosaur Next Door. Acts & Facts. 37 (6):13.

 

*관련기사 : 용(dragon)은 상상의 동물인가, 공룡인가? (2018. 9. 9. 크리스천투데이)
http://www.christiantoday.co.kr/news/315833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icr.org/article/4770/

출처 - ICR News, 2009. 7. 2.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669

참고 : 740|738|905|741|4362|4437|4655|4615|4624|1875|2058|474|2722|2529|462|460|2049|472|762|461|1145|2017|2680|2320|1433|2206|4299|4038|4007|2648|2650|2775|2690|1447|1448|1977|2856|2980|3583|3655|3658|3676|3694|3720|3811|3852|3865|3868|3871|3888|3889|3891|3957|3958|3995|4054|4098|4106|4136|4170|4175|4194|4230|4240|4284|4288|4314|4320|4629|4667|4702|4734|4783|4844|4882|5062|5100|5140|5227|5214|5237|5371|5313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