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주둥이 공룡 화석에서 DNA가 검출되었다.

미디어위원회
2020-09-09

오리주둥이 공룡 화석에서 DNA가 검출되었다.

(DNA detected in duckbilled dino)

by Philip Robinson


       오리주둥이 공룡(duckbilled dinosaur, Hypacrosaurus stebingeri) 화석에서 단백질, 염색체, 공룡 DNA의 화학적 표지자(chemical markers)의 증거를 발견했을 때, 한 연구자는 이렇게 반응했다 : “도저히 믿을 수가 없었어요. 심장이 멎는 줄 알았어요.”[1]  

1980년대 미국 몬태나주 북부의 투메디슨 지층(Two Medicine Formation)에서 수십 개의 분리되어있는 아기 공룡의 유해가 발견되었다. 두개골에 대한 최근의 상세한 조사를 통해서, 연구자들은 세포의 핵과 염색체와 유사한 내부 구조를 갖고 있는 연골세포(cartilage cells)를 확인했다.

나타난 결과는 최소 6개 염기쌍(BP)의 길이를 가진 이중나선 DNA가 이들 세포에 존재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연구자들은 DNA에 반응하는 두 화학적 염료인 DAPI(파란색으로 보여짐)와 PI(빨간색으로 보여짐)로 세포를 염색했다. PI는 DAPI와 달리 죽은 세포에서만 적용된다.

<Credit – National Science Review 7(4), Apr 2020.>


나타난 결과는 최소 6개 염기쌍(BP)의 길이를 가진 이중나선 DNA가 이들 세포에 존재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논문은 “공룡 히파크로사우루스(Hypacrosaurus)에서 DNA의 화학적 표지자를 확인한 결과, 원래 제안됐던 것보다 훨씬 더 오래 보존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라고 결론짓고 있었다.

물론 모든 사람들이 이러한 발견에 기뻐하는 것은 아니다.[2] 공룡의 나이는 7천5백만 년 전의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그러나 과학 법칙에 근거한 정확한 계산에 의하면, DNA는 이보다 훨씬 오래 전에 완전히 분해되어야함을 가리킨다.

성경은 이 공룡의 유해가 수천만 년이 될 수 없음을 분명히 나타내고 있다.

한 논문은 DNA가 –5°C로 냉동되어왔다 하더라도, 약 680만 년 안에 하나의 염기쌍(BP)도 남지 않고 완전히 분해되어야 한다고 계산했다. 이것은 공룡 화석에 대해 주장되고 있는 나이의 10분의 1도 되지 않는다. 그리고 15°C에서 약 10,000년만 지나면, DNA의 평균 길이는 약 13개 염기쌍으로 줄어든다.[3]

성경은 이 공룡 화석이 수천만 년이 될 수 없음을 분명히 하고 있다. 그들은 약 4,500년 전 전 지구적인 노아 홍수의 결과로 퇴적물에 묻혔을 것이다. 실제 화학에서 계산된 수치들은 분명히 이것과 일치하며, 수천만 년의 진화론적 연대와 완전히 일치하지 않는다.


References and notes

1. Bailleul, A.M. and 5 others, Evidence of proteins, chromosomes, and chemical markers of DNA in exceptionally preserved dinosaur cartilage, National Science Review 7(4):815–822, Apr 2020.

2. Dvorsky, G., Paleontologists are sceptical about baby dinosaur cells supposedly found in fossil, gizmodo.com, 3 Feb 2020.

3. Allentoft, M.E. and 13 others, The half-life of DNA in bone: measuring decay kinetics in 158 dated fossils, Proc. Royal Society B 279(1748):4724–4733, 7 Dec 2012; Table 1. See also creation.com/dino-dna.


*관련기사  : "약 7천500만년 전 새끼 공룡 두개골 화석서 DNA 확인" (2020. 3. 4. 연합뉴스)

https://www.yna.co.kr/view/AKR20200304094000009?input=1195m

“8천만년 전, 2억년 전, 공룡 단백질 검출” 보고 잇따라(2017. 2. 8. 사이언스 온)

http://scienceon.hani.co.kr/489991


*참조 : 공룡 DNA의 발견으로 붕괴되는 진화론적 연대

http://creation.kr/YoungEarth/?idx=3606276&bmode=view

공룡의 DNA가 발견되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3186699&bmode=view

고대 소금 퇴적물에서 완전한 DNA가 발견되었다 : 4억1900만 년 전 DNA가 아직도 존재할 수 있을까?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28&bmode=view

DNA의 분해속도는 진화론적 시간 틀에서 너무 빨랐다. : 521년으로 주장되는 DNA의 반감기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59&bmode=view

공룡의 연부조직들이 발견되었다 : 티라노사우르스 렉스의 완전한 세포와 혈관들의 발견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472&bmode=view

아직도 부드럽고, 늘어나는 공룡의 조직 : 티라노사우르스 공룡 화석에서 발견된 혈관, 혈액 및 연부조직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478&bmode=view

피부, 인대 등이 남아있는 6천7백만년 전(?) 미라 공룡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528&bmode=view

공룡의 연부조직을 장구한 연대와 적합시키려는 시도와 좌절

http://creation.kr/YoungEarth/?idx=3150933&bmode=view

공룡 화석의 연부조직을 설명해보려는 진화론자들의 시도

http://creation.kr/YoungEarth/?idx=2919348&bmode=view

마이야르 반응은 공룡 화석에서 발견된 공룡 연부조직과 단백질을 설명할 수 있는가?

http://creation.kr/YoungEarth/?idx=2785154&bmode=view

공룡의 혈액 단백질과 세포들의 재발견 : 완전히 붕괴되는 수천만 년의 진화론적 연대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15&bmode=view

공룡의 뼈에서 단백질이 발견되었다 : 6800만년의 연대가 허구임을 보여주는 강력한 증거.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387&bmode=view

티라노사우르스 렉스는 커다란 닭? : 최근 분석되어진 공룡의 단백질이 가리키고 있는 것은?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388&bmode=view

속보! 공룡의 혈액은 진짜였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07&bmode=view

중국인들은 공룡 뼈를 고아 먹고 있었다 : 8500만 년 전의 공룡 뼈를 끓이면 설렁탕이 된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392&bmode=view

공룡 미라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542&bmode=view

또 다시 발견된 공룡 하드로사우르스의 연부조직은 오래된 연대 신화에 또 한번의 타격을 가하고 있다.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551&bmode=view

완전한 공룡 피부의 발견으로 당황하고 있는 과학자들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84&bmode=view

화석에 남아있는 고대의 DNA, 단백질, 연부조직 등은 역사과학에 혁명을 일으키고 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03&bmode=view

공룡 뼈에서 적혈구와 연부조직이 또 다시 발견되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95&bmode=view

또 다시 발견된 공룡의 적혈구와 연부조직은 창조론자의 예측을 확증하고 있었다.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604&bmode=view

공룡 연부조직의 발견으로 인한 20년 간의 동요 : 화석에서 나는 냄새는 보고될 수 없었다.

http://creation.kr/Circulation/?idx=1295028&bmode=view

공룡 피의 발견에 대한 신기록이 수립되다 : 1억9천5백만 년 전의 공룡 늑골에서 발견된 혈액세포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30&bmode=view

쥐라기 공원은 언제 개장할 것인가? : 공룡 연부조직의 발견과 수천만 년이라는 연대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508&bmode=view

수억 년(?) 전 화석의 연부조직은 토스트로 보존됐는가? 

http://creation.kr/YoungEarth#1757378

공룡 단백질은 사실상 불멸하는가?

http://creation.kr/YoungEarth#1289541

공룡 뼈의 연부조직을 설명하기 위한 진화론자들의 노력

http://creation.kr/YoungEarth/?idx=2764057&bmode=view

공룡 연부조직의 발견을 평가절하하려는 미국과학진흥회의 시도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38&bmode=view

철이 공룡 화석의 단백질을 수천만 년 동안 보존했는가? : 공룡 뼈의 연부조직을 설명해보려는 주장의 문제점.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98&bmode=view

진화론자들에게 충격적인 소식 : 1억 년 전 미생물이 다시 살아났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4423710&bmode=view

젊은 지구의 6가지 생물학적 증거들

http://creation.kr/YoungEarth/?idx=3548808&bmode=view

화석에서 생체 유기물질의 발견에 관한 85사례 보고

http://creation.kr/YoungEarth/?idx=3048045&bmode=view


▶ Bob Enyart Live: Dinosaur Soft Tissue is Original Biological Material.

http://kgov.com/dinosaur-soft-tissue


출처 : Creation 42(4):15, October 2020

주소 : https://creation.com/dna-duckbilled-dinosaur-fossil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