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창조신앙

미국인의 창조론과 진화론에 대한 여론조사 : 진화론을 믿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

미국인의 창조론과 진화론에 대한 여론조사 

: 진화론을 믿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 

(Urgency & Opportunity: Poll Shows Evolving Trends)


     최근의 한 설문 조사에 의하면, 미국인의 37%는 성경의 기록처럼 하나님께서 최근 과거에 인간을 창조하셨음을 믿고 있었다.[1] 그리고 25%는 인간은 수백만 년에 걸쳐 진화해왔지만, 그 과정은 어떻게든 하나님의 손에 의해 인도되었다고 믿고 있었다(유신진화론). 이 두 그룹을 합하면, 미국인의 62%는 하나님께서 인간을 창조하셨음을 믿고 있었다. 조사자의 17%는 ”모르겠다”로 응답했다. 

그러나 미국인의 21%는 인간은 하나님 없이, 수십억 년에 걸쳐서 진화된 존재라고 믿고 있었다. 이 수치는 비교적 낮은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이전에 비하면 조금 늘어난 수치이다. 2004년에는 단지 13%가 인간은 오직 자연적 과정을 통해 진화된 존재라고 믿고 있었고, 2008년에는 단지 15%가 믿고 있었다.

이러한 증가 추세는 계속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왜냐하면, 18~29살 그룹에 있는 미국인들의 31%가 인간은 하나님의 간섭 없이 하등한 생물로부터 진화한 존재라고 믿고 있기 때문이다.  

진화론을 믿는 자들의 증가 추세는 수십 년 동안 공교육에서 진화론만이 일방적으로 가르쳐지고 있는 현실 상황을 반영하고 있을 수 있다. 1998년의 한 여론 조사는 미국의 선도적 과학자들의 72%가 하나님을 믿지 않는 것으로 보고했다. 이는 1933년에 비해 4%가 증가한 수치이다.[2] 이것이 반기독교적 교육가들이 미국의 젊은 학생들을 대상으로 수십 년 동안 진화론 세뇌 교육을 시켜온 결과일까? 인간은 어디에서 와서, 무엇을 위해 살다가, 어디로 가는 것인지에 대한 인류의 근본적인 질문에 대해, 하나님을 배제한 무신론적인 진화 이야기는 구체적인 증거나 건전한 이유 없음에도 불구하고 수많은 사람들의 영혼을 파멸로 이끌고 있는 것이다.     

그 연구의 다른 세부 사항들은 yougov.com에서 볼 수 있는데, 앞으로의 일들을 예측해볼 수 있게 한다.[3] ”모르겠다”라고 응답한 사람들 중 가장 높은 19%가 비판적인 18~29살의 그룹에서 였다는 것이다. 이것은 이들이 창조-진화 논쟁에 대한 양측의 의견을 들어보려 하지도 않을 것임을 가리킨다. 또한, 유대교, 이슬람교, 불교를 믿고 있는 많은 수의 응답자들은 각각 32%, 36%, 40%의 비율로 ”모르겠다”로 답했다.

이러한 세속화 경향은 많은 사람들에게, 특히 어린 학생들과 젊은이들에게 진화론의 허구성과 창조주 하나님을 전하는 것이 매우 긴급한 과제임을 가리키고 있다. 긴급함은 곧 기회이다.



References

1.Hallowell, B. Did God Really Create the Universe and Mankind? Yahoo News. Posted on yahoo.com July 23, 2013, accessed July 24, 2013.
2.Larson, E.J., and L. Witham. 1998. Leading scientists still reject God. Nature. 394 (6691): 313.
3.Henderson, B. Belief in Evolution up Since 2004. YouGov. Posted on today.you.gov.com on July 22, 2013, accessed on July 26, 2013.


*관련기사 : 진화론 믿는 영국인 절반도 안 돼 (2006. 1. 30. 조선일보)
http://www.chosun.com/economy/news/200601/200601300091.html

영국인들 절반 이상 진화론 안 믿어 (2009. 2. 2. 국민일보)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view.asp?page=1&gCode=int&arcid=0921178374&code=41131111

캐나다인 60% 창조론 수용 (2007. 7. 5. 중앙일보)
http://news.joins.com/article/2782622.html?ctg=-1

美 국민 78%는 창조와 신 인정해 : 진화론은 15% 신뢰... 2년 전보다 창조론 지지 늘어 (2012. 6. 6. 기독일보)
http://www.christianitydaily.com/view.htm?id=4477

미국 목회자들, 대체로 진화론 거부 (2012. 1. 19. 크리스찬투데이)
http://christiantoday.us/sub_read.html?uid=19652§ion=sc73§ion2=

기독교사 97% '진화론만 가르치면 안돼' : '진화론과 비판 관점 동시에 가르쳐야' (2009. 7. 1. 뉴스파워)

http://www.newspower.co.kr/sub_read.html?uid=14161§ion=sc2§ion2=

한국인 30.6%, 진화론 불신 (2009. 2. 10. 굿데이스포츠)

http://www.gooddaysports.co.kr/news/?cset=star&;bset=view&tot_code=49&code=5205

한국갤럽, ‘창조론과 진화론’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진화론 지지자 증가 (2012. 7. 23. 한국경제)

http://pr.hankyung.com/newsRead.php?no=639818

진화론 지지 비율 10년새 29% -> 45% (성결신문 2012. 08. 01)

http://www.feel5.co.kr/sknews/304/04.pdf



출처 : ICR News, 2013. 7. 29.

링크 : http://www.icr.org/article/7570/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