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성경

"성경은 과학책이 아니다“ : 성경적 창조론자들에 대한 흔한 공격

미디어위원회
2022-06-08

"성경은 과학책이 아니다“

: 성경적 창조론자들에 대한 흔한 공격  

(“The Bible is not a science book!”)

by Gary Bates and Lita Sanders


      유신진화론자(theistic evolutionists)들은 흔히 “성경은 과학책이 아니다”라고 주장한다. 따라서 창세기에 기록된 생물과 인류의 기원뿐만 아니라, 지구의 나이와 관련된 사실적 정보를 얻기 위해서는 현대과학에 눈을 돌려야 한다고 말한다. 유신진화론자들은 우리의 죄로부터 구원받는 방법을 알려주는 신학을 유지하면서도, 진화론, 빅뱅이론, 수십억 년의 오랜 연대라는 과학적 합의를 받아들이는 것이 가능하다고 주장한다.

이들 (진화론 및 오랜 연대와) 타협한 사람들이 주장하는 “성경은 과학책이 아니다”라는 주장은 성경을 대충 들여다보면 옳은 것처럼 보인다. 하지만, 그들이 성경적 창조론자들을 공격하기 위해 보내는 시간 동안에 성경을 좀 더 자세히 살펴본다면, 성경이 어떤 종류의 책인지 자세히 볼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우리의 경험상, 많은 유신진화론자들은 자신들이 명백한 결점을 갖고 있다는 것을 깨닫지 못하고 있다. 그들은 여전히 성경을 믿으면서도 진화론을 믿을 수 있다고 주장한다. 그들의 궁극적인 권위는 자연주의(기독교적이지 않은)에 기초한 만물의 기원을 주장하는 과학적 합의(진화론)이다. 간단히 말해서 그들은 성경을 해석하기 위해서, 끊임없이 변화하는 합의된 관점을 사용한다.


… 그들이 성경적 창조론자들을 공격하기 위해 보내는 시간 동안에 성경을 좀 더 자세히 살펴본다면, 성경이 어떤 종류의 책인지 자세히 볼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만약 그들이 구원에 대한 성경의 가르침(구원론)에 충실하면서, 창세기의 기원에 관한 기록을 진화론적으로 해석할 수 있다고 주장한다면, 유신진화론적 관점을 훼손하는 또 다른 거대한 단절(문제점)이 존재한다.


성경은 진정한 역사일까?

성경이 과학책은 아닐지 모르지만, 그것은 역사책이다. 왜냐하면 성경은 과거에 실제로 일어났던 사건들을 상세히 기술하고 있기 때문이다. 성경의 대부분은 실제 있었던 일들을 사무적으로(matter-of-factly) 중계하고 있으며, 그중 많은 것들은 지도(map)나 타임라인에 배치될 수 있다. 그리고 성경은 이것을 매우 정확하게 기록하고 있다. 최초 고고학자들은 한 손에는 성경을, 다른 손에는 삽을 들고 나갔다고 할 정도였다. 계속된 고고학적 발굴들을 통해, 도시, 사람들 집단, 위치 등이 성경이 기록되어 있는 그대로 정확했다는 증거들이 쌓여가고 있다.

회의론자들이 성경을 조롱할 때도 그랬다. 200여년 전에 많은 사람들은 성경이 히타이트(Hittite, 헷) 족에 대한 이야기를 지어냈다고 믿고 있었다. 어떻게 그런 위대한 사람들이 흔적도 없이 완전히 사라질 수 있었을까? 그것은 성경의 오류 중 하나로 여겨졌었다. 하지만 하투샤(Hattusa, 히타이트 제국의 수도)의 유적이 발견되었을 때, 그들이 실제로 존재했다는 것이 밝혀졌고, 고대 세계에서 그들이 이집트와 경쟁할 정도로 매우 강력했음이 입증되었다. 또한 고대 이집트는 강력했던 히타이트 군대와의 전투를 기록하고 있었다.

신약성경의 기록도 역사적으로 믿을 만하다. 복음서의 저자들은 예수님의 3년간의 공생애와 죽음, 부활 등을 잘 기록하여, 서로 조화를 이루며 그리스도의 삶에 대한 이야기를 전해주고 있다. 우리는 복음서에 기술된 많은 사건들이 어디에서 발생했는지 잘 알고 있다. 비록 회의론자들이 성경에서 기록되는 몇몇 사건들, 특히 기적적인 사건들의 본질에 대해서 동의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성경에 기록된 많은 장소들과 사건들이 합리적으로 정확한 날짜와 시간 안에 배치될 수 있다는 사실에 반대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물론 유신진화론자들은 우선 순위를 진화론과 수십억 년의 오랜 연대에 두고 있기 때문에, 창세기의 기록된 수천 년 전의 하나님의 창조는 배제한다.


역사신학

성경의 저자들은 그들의 특정한 이야기를 기록하고 주장했던 특별한 이유를 갖고 있다. 그리고 신약에서 저자들은 어떻게 하나님이 세상을 창조하셨는지, 어떻게 인류가 죄악에 빠졌는지, 그리고 창조하신 세상을 구원하시기 위해, 예수님이 어떻게 죽으시고 부활하셨는지, 하나님이 역사 속에서 어떻게 일하셨는지를 중심으로 기록하였다.

따라서 창세기는 메시아가 세상에 오시는 통로가 되었던, 아브라함, 이삭, 야곱과 그 후손들에 대해 기록해놓았다. 복음서의 저자들은 예수님의 탄생과 어린 시절에 대해 많은 부분을 기록하지 않고, 창세기 역사의 대척점으로 예수님의 죽음과 부활을 정점으로, 그분의 삶의 마지막 3년에 대해 기술하는데 대부분을 할애한 이유이기도 하다.


미래를 기록한 역사책!

대부분의 역사책은 이미 일어났던 사건들만 기록한다. 그러나 성경은 훗날 정확하게 이루어진 예언들을 담고 있다는 점에서 독특하다. 이사야서는 예수님 탄생 수백 년 전에 예수님을 이야기하고 있으며, 다니엘서는 금, 은, 놋, 쇠, 진흙 신상에 대한 꿈의 해석을 통해 이어질 제국들과 예수님이 오실 시기를 정확하게 예언해 놓았다. 복음서에서 예수님은 예루살렘의 파괴를 예언하셨고, 많은 기독교인들은 예수님의 경고를 말씀 그대로 받아들여 예루살렘을 탈출해 살아남았다!


“내가 땅의 일을 말하여도 너희가 믿지 아니하거든 하물며 하늘의 일을 말하면 어떻게 믿겠느냐” (요한복음 3:12).


그러나 아직 성경의 예언들이 모두 실현된 것은 아니다. 마지막 때를 가리키는 여러 구절들이 있다. 구약의 종말에 대한 예언에서부터 신약의 요한계시록까지, 미래의 시기에 회개하지 않는 자들에 대한 심판, 타락한 창조물의 파멸, 죽은 자의 부활, 새 하늘과 새 땅의 '재창조', 그리고 하나님의 통치가 그분의 백성들이 살아가는 땅에 임하실 것이 예언되어 있다.  

많은 사람들이 성경의 역사와 예언을 모두 의심하고 있다. 어떤 사람들은 성경의 역사성은 일부 인정하면서도, 아직 이루어지지 않은 부분은 의심하고 있다. 어떤 기독교인들은 유신진화론적 입장을 취하여 창세기의 역사성을 의심하면서도, 예수님이 실제로 재림하시고, 죽은 자들이 정말로 다시 살아나고, 다른 모든 종말론적 약속들이 실현될 것을 믿고 있다. 

예수님은 직접 “내가 땅의 일을 말하여도 너희가 믿지 아니하거든 하물며 하늘의 일을 말하면 어떻게 믿겠느냐”(요 3:12)고 말씀하시면서, 이러한 모순을 다루셨다. 예수님이 니고데모에게 하셨던 다시 태어나는 것에 대한 말씀이, 여기에서도 동일하게 적용될 수 있다. 유신진화론뿐만 아니라, 창세기를 기록된 그대로의 실제 역사로서 받아들이지 않는 모든 관점들(예로 날-시대 이론, 점진적 창조론, 다중격변설 등)은 또 하나의 거대한 단절이 있다. 간단히 말해서, 하나님이 창세기에서 말씀하신 그대로 24시간의 하루인 6일 동안 창조하시지 않으셨다면, 어떻게 미래에 순간적으로 새 하늘과 새 땅을 창조하실 것이라는 것을 믿을 수 있겠는가?


성경은 계시를 드러낸 책이다!

성경은 본질적으로 과학책이 아니고, 심지어 역사책도 아니다. 또한 우리에게 오래 전에 죽은 고대 이스라엘인들과 다른 고대 강대국들과의 관계를 말해주기 위한 책도 아니며, 로마 제국의 변경에 있었던 한 랍비의 가르침을 자세히 설명하기 위한 책도 아니다.

성경은 하나님의 창조물에 대한 그분의 활동을 기록한 책이다. 그분은 우주, 인간, 그리고 다른 모든 것들을 창조하셨다. 우리의 첫 조상인 아담이 불순종했을 때, 하나님께서는 구원의 계획을 세우셨다. 그분은 창조, 타락, 구원, 회복에 대해 말하고 있는 성경의 큰 그림에서 주인공이시다.

기독교인들이 창조에 대해 타협할 때, 그것은 바로 이 이야기의 기초를 손상시키는 것이다. 만약 하나님이 유신진화론자들이 말하는 것처럼 수억 수천만 년 동안 죽음과 고통의 진화 과정을 통해서 그분의 창조물들을 만드셨다면, 새 하늘과 새 땅을 통한 우리의 '회복'은 수억 수천만 년 동안의 죽음과 고통 후에 일어나는 것인가? 타락은 하나님과의 단절이고, 이것이 죽음과 고통을 가져오는 것이다.(창세기 3장). 이것이 미래에 있을 창조물의 '회복'에서 죽음이라는 개념이 그토록 이국적인 이유이다. 만약 아담의 타락이 단지 신학적 관점의 이야기일 뿐이라면, 어떻게 종말에 대한 약속이 단지 신학적 진술 이상이라고 말할 수 있겠는가?

하지만 우리가 하나님이 이 세상을 창조하셨다는 것을 받아들인다면, 나머지 이야기는 자연스럽게 이어진다. 인류를 창조하신 하나님께서 기적적으로 동정녀 탄생을 통해 예수님을 보내시는 것이나, 죽음에서 부활하시는 것에 있어서 아무런 문제가 없을 것이다. 최초의 지구를 "보시기에 심히 좋게" 만드셨던 창조주께서, 새 하늘과 새 땅으로 회복하실 수 있는 것이다.


*관련기사 : “성경은 구원책이지 과학책이 아니다” (2008. 8. 13. 교회와 신앙)

(다중격변설을 주장하는) 양승훈 교수, 창조포럼서 주장

http://www.amennews.com/news/quickViewArticleView.html?idxno=8757


[에끌의 오해 6] 창조론자들은 성경을 과학책이라고 주장하는가? (2017. 3. 22. 기독일보)

https://kr.christianitydaily.com/articles/91175/20170322/%EC%97%90%EB%81%8C%EC%9D%98-%EC%98%A4%ED%95%B4-6-%EC%B0%BD%EC%A1%B0%EB%A1%A0%EC%9E%90%EB%93%A4%EC%9D%80-%EC%84%B1%EA%B2%BD%EC%9D%84-%EA%B3%BC%ED%95%99%EC%B1%85%EC%9D%B4%EB%9D%BC%EA%B3%A0-%EC%A3%BC%EC%9E%A5%ED%95%98%EB%8A%94%EA%B0%80.htm


*참조 : 그러나 창세기는 과학 교과서가 아니다! 

http://creation.kr/Genesis/?idx=1289055&bmode=view

역사와 거짓 역사 : 창세기 1~11장의 기록은 진정한 역사이다.

http://creation.kr/Genesis/?idx=1289105&bmode=view

창세기는 역사다!

http://creation.kr/Genesis/?idx=1289146&bmode=view

성경에서 어린 양과 창세기의 역사성

http://creation.kr/Genesis/?idx=1289141&bmode=view

창세기는 실제 역사라고 히브리어 교수는 확언하고 있다.

http://creation.kr/Genesis/?idx=2405876&bmode=view

고대 이집트는 창세기가 실제 역사임을 확증하고 있다.

http://creation.kr/Genesis/?idx=1289135&bmode=view

창세기를 문자 그대로 받아들일 수 있을까?

http://creation.kr/Genesis/?idx=1289060&bmode=view

창세기 6일 창조에 대하여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44&bmode=view

성경이 들려주는 기원의 연대 : 한국창조과학회가 젊은 지구 연대를 주장하는 성경적 이유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86&bmode=view

창세기 1장의 날들은 얼마의 시간이었는가? : 하나님은 그 단어들로부터 우리가 무엇을 이해하기를 의도하셨는가?

http://creation.kr/Genesis/?idx=1289086&bmode=view

창세기 1장의 수 패턴 : 날(day, 욤)의 길이에 대한 결정적 단서

http://creation.kr/Genesis/?idx=1289090&bmode=view

”저녁이 되며 아침이 되니” 라는 구절은 '날(day)'을 정의하는데 도움이 되는가?

http://creation.kr/Genesis/?idx=1289078&bmode=view

태양이 있기 전의 햇빛 : 태양이 창조된 넷째 날 이전의 하루는 하루가 될 수 없는가?

http://creation.kr/Genesis/?idx=1289079&bmode=view

수십억 년의 연대를 받아들여서는 안 되는 7 가지 이유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68&bmode=view

지구의 나이는 지엽적 문제인가?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83&bmode=view

성경적 시간 틀로 지질주상도 이해하기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79&bmode=view

오래된 지구 연대를 믿는 것은 진화론을 수용하는데 영향을 미치고 있었다.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78&bmode=view

오래된 지구 지질학에 대한 성경적 지질학자들의 반대

http://creation.kr/Geology/?idx=1290504&bmode=view

지구의 나이 논쟁에 있어서 열쇠 : 노아 홍수는 장구한 시간과 양립될 수 없다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77&bmode=view

교회 내로 침투한 수억 수천만 년이라는 질병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81&bmode=view

화석 생물들은 언제 죽었는가? : 아담 이전의 죽음은 성경을 왜곡하는 것이다.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67&bmode=view

아담의 범죄 이전에 사망이 있었는가? 

http://creation.kr/Genesis/?idx=1289073&bmode=view

식물들은 아담의 범죄 이전에 죽었는가? 

http://creation.kr/BiblenScience/?idx=1288867&bmode=view

성경의 내용들이 신화인가? 

http://creation.kr/BiblenHistory/?idx=1288958&bmode=view

창세기 1장은 바벨론의 신화를 재편집했는가?

http://creation.kr/Genesis/?idx=3863816&bmode=view

모세는 창세기를 정말로 썼는가? : 성경을 훼손하고 있는 사기적인 문서가설

http://creation.kr/BiblenHistory/?idx=1288930&bmode=view

성경 창조 기록의 독특성

http://creation.kr/archaeology/?idx=1288719&bmode=view

창세기에 간격이 있는가? : 간격이론(Gap Theory)이란 무엇인가? 

http://creation.kr/Genesis/?idx=1289063&bmode=view

창세기 1:1과 1:2 사이에 긴 시간 간격이 존재할 수 있는가?

http://creation.kr/Genesis/?idx=1289101&bmode=view

성경 족보에 간격이 있는가?

http://creation.kr/BiblenHistory/?idx=1288999&bmode=view

‘충만하라’ 인가, ‘다시 충만하라’ 인가?

http://creation.kr/Genesis/?idx=1289089&bmode=view

창조 교리에 대한 타협 : 점진론적 창조론

http://creation.kr/Debate/?idx=1293593&bmode=view

점진론적 창조론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53&bmode=view

오래된 지구의 신 : 점진적 창조론, 간격이론, 날시대이론, 다중격변설...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57&bmode=view

어느 믿음이 최근의 탈선인가? : 오래된 지구 창조론, 또는 젊은 지구 창조론?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57&bmode=view

두 신학자의 다른 길

http://creation.kr/Faith/?idx=1293811&bmode=view

점진적 창조론에 대한 성경적 비판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70&bmode=view

위증인 타파하기 : 오래된 지구 창조론자인 휴 로스의 주장에 대한 반론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60&bmode=view

‘창조와 격변(양승훈 저)’에 대한 한국창조과학회의 입장

http://creation.kr/Faith/?idx=1293774&bmode=view

창조과학자와 기독교과학자 : 양승훈 교수의 “두 근본주의의 충돌”을 읽고

http://creation.kr/Faith/?idx=1293784&bmode=view

유신진화론이 좋은 선택이 될 수 없는 이유 

http://creation.kr/Faith/?idx=1757519&bmode=view

유신진화론의 위험성 1 : 하나님이 진화의 방법을 사용하셨는가?

http://creation.kr/Faith/?idx=1293837&bmode=view

유신진화론의 위험성 2 : 하나님이 진화의 방법을 사용하셨는가? 

http://creation.kr/Faith/?idx=1293838&bmode=view

과학사와 신학 해석사

http://creation.kr/BiblicalChronology/?idx=1289292&bmode=view

창조론은 믿음이고, 진화론은 과학인가? : 진화론자와 유신진화론자의 히브리서 11장

http://creation.kr/Textbook/?idx=1289677&bmode=view

죽음에 대한 성경적 이해, 그리고 창조와 십자가 : 유신진화론자들의 죽음에 대한 왜곡

http://creation.kr/Genesis/?idx=1289148&bmode=view

기독교 신앙과 진화론은 양립할 수 없다. 

http://creation.kr/Faith/?idx=1293785&bmode=view

유신진화론을 받아들이면 안 되는 이유

http://creation.kr/Faith/?idx=1293840&bmode=view

유신론적 진화론과 창조-진화 논쟁 

http://creation.kr/Debate/?idx=1293630&bmode=view

사람들이 교회를 떠나고 있는 이유

http://creation.kr/Faith/?idx=1293775&bmode=view

타협이론에 대한 과학적 비평 : 유신진화론 비판, 기독교학술원 제75회 월례포럼

http://creation.kr/Science/?idx=1757515&bmode=view


출처 : CMI, First appeared in CMI-US Update, November 2021.

주소 : https://creation.com/bible-not-science-book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