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실험에 있어서 많은 위조와 사기들.

과학 실험에 있어서 많은 위조와 사기들. 

(More Fakes in the Science Laboratory)


       가짜 뉴스(fake news)는 단지 정치권에서의 문제만이 아니다. 과학계에서도 특히 진화론 분야에서 가짜 연구(fake research) 문제는 오랫동안 심각한 위협으로 인식되어 왔다. (Jerry Bergman의 새로운 책 ”진화론의 사기, 실수 및 위조(Darwinism's Frauds, Blunders and Forgeries)”, Atlanta, GA : CMI Publishing, 2017.을 보라). Nature(545:148-149, May 15, 2017) 지에 게재된 새로운 한 연구는, 심지어 많은 과학 연구들에서 가짜 시약, 가짜 화학물질들이 사용되고 있다는 증거를 보고하고 있었다. 그 글의 제목은 ”위조 과학에 대한 비밀스런 전쟁(The Secret War Against Counterfeit Science)”이었다. 그 이야기는 이렇게 시작된다 :

2013년에 황송(Huang Song)은 북경 북서부에 있는 한 프린트 가게에서, 뻔뻔하고 만연해있는 기업범죄의 증거와 마주쳤다. 황송은 그곳에서 불과 15km 떨어진 북경의 국립생물과학 연구소(National Institute of Biological Sciences)에서 합성-생물학 연구를 수행하고 있었다. 그의 실험에 필요한 수백 개의 라벨을 만드는, 소형의 데스크탑 기계를 찾아내고, 그는 특정 모델이 내열성 용지에도 인쇄될 수 있는지를 물어보았다. 상점 주인은 같은 기계를 사용하여, 고객을 위해 만든 샘플을 자랑스럽게 꺼내 보여주었다.

이 라벨들은 아브캄(Abcam) 및 셀 시그널링 테크놀로지(Cell Signaling Technology)를 비롯한, 선도적인 서구의 연구소에서 생산된 값비싼 항체와 시약들의 라벨과 정확히 같은 것으로 보이는 라벨들이었다. 그것은 가짜의 불량 제품을 순수한 품질의 정품으로 속이기 위해 생산된 것들이었다. 황송 교수는 자신과 그의 동료들이 오랫동안 의심해왔던, 중국 유통업체가 판매하는 많은 항체(antibodies)들이 위조품이라는 사실을 직접 눈으로 확인했던 것이다. 결과적으로, 완전히 가짜인, 또는 낮은 농도로 희석된 불량 시약들이 만연해 있을 수 있다는 것이었다. 이것은 의학 및 생물학 분야에서 발표된 막대한 수의 연구 결과들이 의심스러운 것일 수 있음을 의미한다. 그러한 문제는 과학연구 분야에서 세계적 선두 주자가 되기 위한 중국의 노력을 훼손시킬 수 있었다.

어떤 연구가 잘못되었는지 알아보는 유일한 방법은 수천의 과거 연구들을 다시 반복해보는 것인데, 그러한 일은 결코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항체는 박테리아, 바이러스, 독소와 같은 특정 항원을 만나면, 그 반응으로 체내에서 생성되는 단백질이다. 항체는 또한 여러 인공적 수단으로도 생산될 수 있는데, 가령 병원체나 독소에 특이적 항체가 사람, 말, 또는 다른 동물로부터 얻어져서, 면역력이 없는 사람에게 전달될 수 있다. 항체는 신체가 파괴시키거나 중화시켜야 하는 대상으로 인식하는 것과 화학적으로 결합한다.

저질의 불량 항체를 사용하여 발생했던 사례로, 한 과학자가 논문을 게재한 후 6개월 후에 그의 실험 결과가 반복되지 않음을 발견했다. 일반적으로 일어날 수 있는 문제점들을 검토한 후에, 그는 세포 내로 DNA를 도입하는데 사용됐던 시약이 위조품일 가능성이 있음을 발견했다. 어떤 연구가 잘못되었는지 알아보는 유일한 방법은 수많은 과거의 연구들을 다시 반복해보는 것인데, 그러한 일은 결코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과학 분야에서 이러한 사례가 얼마나 많이 일어났었는지는 결코 알 수 없을 것이다. 왜냐하면 과학 연구에 있어서 보상(rewards)은 새로운 실험과 발견에 대해 주어지지, 다른 과학자가 수행했던 실험을 반복했을 때 주어지지 않기 때문이다. 그래서 많은 연구들은 다시 반복 실험되어 확인되지 않는다.

이 문제와 함께, 연구비, 업적, 승진 등의 보상을 바라며 수행되는 연구들은, 이미 문헌으로 잘 확립된 어떤 이론이나 연구 결과를 지지하도록, 데이터들이 위조될 수 있다는 문제가 과학계에서, 특히 진화 과학 분야에서 만연해있을 수 있는 것이다.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crev.info/2017/05/fakes-science-laboratory/

출처 -

구분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6613

참고 : 6090|4993|485|390|1441|3782|4046|3980|5442|2853|4510|2349|3890|6149|5474|5251|6605|6456|6106|6085|6582|6540|6576|6574|6123|6084|6319|5863|5805|5731|5730|5728|5460|5451|4522|3018|6193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