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치의 범죄에서 중심적 역할을 했던 진화론

미디어위원회
2023-12-03

나치의 범죄에서 중심적 역할을 했던 진화론

(Darwinism Played a Central Role in Nazi Crimes)

by Jerry Bergman, PhD


    저명한 의학전문지 '란셋((The Lancet)'이 새로운 연구 결과를 발표하였다.


   나치(Nazi)의 잔학한 범죄에서 보건전문가(주로 의사와 간호사)들이 수행했던 중심적인 역할에 대한 가장 광범위한 리뷰 글이 2023년 11월 8일에 출판되었다.[1] 20명의 국제 전문가들이 쓴 73페이지 분량의 이 연구는 878개의 학술 참고문헌들에 의해 뒷받침되고 있었다. 이 연구는 미국의 정신과 의사이자 하버드 대학의 동료인 로버트 리프톤(Robert Lifton)을 포함하여 다른 많은 학자들에 의해 수행됐던 연구들에 추가되고 있었다.

리프톤 박사는 공포스러운 나치 의료 기법을 기록하면서, 아우슈비츠(Auschwitz)에서 1백만 명이 넘는 사람들의 살인을 명령하고, (독가스실에서) 집단 살인을 수행했던 것은 의사들이었다는 결론을 내린바 있다.[2] 리프톤 박사는 아우슈비츠의 학살을 독일 문제에 대한 "인종적 치료"라고 불렀다.[3]

게다가 나치의 의사들은 "국가사회주의당(National Socialist Party)의 지도자들이 되었고, 그들의 업적에 대해 영광을 받았다... 유전학과 인종적 순수성에 대한 사회주의 진화론적 관점에 기초한 나치 이론은 나치 이데올로기와 완벽하게 들어맞았다."[4] 실제로, 나치 간호사들(대부분이 여성들)이 나치 의사들보다 더 많은 환자들을 직접 죽였다.[5]


란셋 위원회의 연구 결과

란셋 위원회(Lancet Commission)는 지금까지 이루어진 홀로코스트(Holocaust, 유대인 대학살)에 대한 가장 권위 있는 작업을 수행했으며, 이 주제에 대한 향후 연구에서 주요한 참고 자료로 사용될 것이다. 이 보고서는 홀로코스트와 나치 운동의 공포를 야기하는데 있어서, 다윈주의(Darwinism)가 수행했던 중심적인 역할에 초점을 맞추는 것에 소홀히 하지 않았다. 그들은 홀로코스트가 일어난데 있어서 "의학적 역할의 핵심적 요소"가 "이른바 인종위생(race hygiene, Rassenhygene)"이었음을 공개적으로 인정하고 있었다. 진화론적 용어인 자연선택과 투쟁이라는 용어는 허버트 스펜서(Herbert Spencer)의 적자생존(survival of the fittest) 개념과 함께 20세기 초 수십 년 동안 발전되었다.[6] 

우생학(eugenics)의 개념은 1880년경 다윈의 사촌이었던 프랜시스 골턴(Francis Galton)에 의해 발전되었다

“그는 진화론을 진일보시키기 위해, 특히 인류 진화론을 선전하기 위해 노력했다. 곧이어 독일의 의사 알프레드 플뢰츠(Alfred Ploetz)는 인종위생이라는 용어를 도입했다. 우생학과 인종위생은 종종 혼용되었다."[7]

보고서는 인종위생을 다음과 같이 묘사하고 있었다

인종위생은 인종적으로 바람직한 요소의 생산을 촉진하고, 바람직하지 않거나 유전적으로 부적합하다고 여겨지는 요소를 제거함으로써, 강력한 국가를 만들기 위한 일련의 가정, 이념적 신념, 행동이다. 우생학 분야와 상당히 중첩된 인종위생의 실행은 나치 시기의 공중보건에서 중심축이 되었다.[8]

보고서는 다윈의 견해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다음과 같이 결론짓고 있었다.

18세기 후반부터 점점 더 과학적 사고에 닻을 내린 인종차별주의(racism)는 피부색이나 민족적 기원이 유전적, 따라서 사회적, 가치적, 또는 사회진화론적 용어로서 적자로 가정되는 개념을 추가했다. 우생학과 인종위생학은 과학과 정치를 연결했다 : 주어진 인구집단의 생물학적 품질을 향상시키려는 정치적 목적은 연구 프로그램에 동기를 부여했고, 과학은 사회 정책, 의료 개입, 공중보건 개입에 대한 정당성을 제공했다.[9]

요약하면,

진화론 같은 생물의학의 발전과 공중보건의 위기가 고조되고 있다는 인식은 우생학에 대한 전문적이고 대중적인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우생학은 많은 정부들의 정책에 영향을 미치기 시작했다. 나치 치하의 독일에서 주로 인종위생이라고도 불리는 우생학은 가장 급진적인 현상에 도달했다.

더 나아가,

나치 시대의 의학적 잔혹행위는 "소수의 극단주의 의사들"이나, 강요받았던 가해자들에 의해서만 자행된 것이 아니었다... 1945년까지 50~65% 사이의 비유대인 독일 의사들이 나치당에 가입했는데, 이것은 "다른 어떤 학문 분야보다도 높은 비율"을 나타낸다.[11]

.죽음의 아우슈비츠 수용소(Auschwitz death camp)


사상자의 수가 엄청나다

6백만 명의 유대인들과 5백만 명의 폴란드인 외에, 25만~50만 명의 로마인과 신티인(집시), 그리고 정치범들이 살해되었다.[12] 제2차 세계대전 중 나치의 우생학과 살인 프로그램은 7,000명에서 1만 명의 어린이를 포함한 23만 명의 독일인들을 추가로 죽였다. "유전적으로 열등한"이라는 꼬리표가 붙은 31만~35만 명의 희생자들에게도 강제 불임수술이 행해졌다.[13]

나치 독일의 의학은 단지 의사과학에 불과했다는 일반적인 생각은 잘못된 것이다. 사실, 그 시기에 독일의 의학은 진화론과 우생학을 널리 받아들임으로서 극단적인 결과를 초래했던 것이다. 독일 과학자들은 사실 "우생학을 탐구하고, 장려하며, 의학적 인종차별적 합리성을 개발하고자 하는 국제 네트워크의 일부"였고, 심지어 나치의 연구는 때때로 "의학적 지식의 정경(canon)" 안으로 통합되었다.[15]

보고서는 우생학이 홀로코스트의 배경 원인이었다는 것을 보건학 전문가 교육 과정에서 가르쳐야 한다고 결론짓고 있었다. 이 권고가 지켜진다면, 진화론이 사회에 야기시킨 폐해에 대한 잘 문서화된 기록이 법적으로 공립학교 교육과정의 일부가 될 수 있는 첫 사례가 될 수도 있을 것이다.

.다윈과 우생학의 연관성이 기록으로 남겨졌다.


요약

란셋 위원회의 보고서는 지난 세기 진화론이 사회에 끼친 해악을 상세하게 기록한 수백 편의 리뷰 글들의 최정점이 되고 있다. 이 사실을 부정하는 것은 홀로코스트 자체를 부정하는 것에 가깝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참고문헌[16]에서 볼 수 있듯이, 무신론자 등은 다윈과 히틀러의 연관성을 부정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 


References

[1] Lancet Commission. “Health professionals played ‘central role’ in Nazi crimes: study. Phy.org. https://phys.org/news/2023-11-health-professionals-played-central-role.html, 9 November 2023.

[2] Lifton, Robert Jay. The Nazi Doctors: Medical Killing and the Psychology of Genocide. Basic Books, New York, NY, p. 18, 1986.

[3] Lifton, 1986, p. 145.

[4] Annas, G., and M. Grodin (editors). The Nazi Doctors and the Nuremberg Code. Oxford University Press, New York, NY, p. 15.

[5] Benedict, S., and L. Shields. Nurses and Midwives in Nazi Germany: The “Euthanasia Programs.” Routledge Publishing, New York, NY, 2014; McFarland-Icke, R. Nurses in Nazi Germany: Moral Choice in History. Princeton University Press, Princeton, NJ, 1999.

[6] Czech, Herwig, et al. “The Lancet Commission on medicine, Nazism, and the Holocaust: Historical evidence, implications for today, teaching for tomorrow.” https://www.thelancet.com/pdfs/journals/lancet/PIIS0140-6736(23)01845-7.pdf, p. 7, 2023.

[7] Czech, et al., 2023, p. 7.

[8] Czech, et al., 2023. p. 7. Note: the British spelling was edited to the American style. Emphasis added.

[9] Czech, et al., 2023. p. 7. Note: the British spelling was edited to the American style. Emphasis added.

[10] Czech, et al., 2023. p. 7. Note: the British spelling was edited to the American style

[11] Lancet Commission, 2023.

[12] Lancet Editorial. “Preventing healers from becoming killers.” https://www.thelancet.com/journals/lancet/article/PIIS0140-6736(23)02501-1/fulltext, 8 November 2023.

[13] Lancet Editorial, 2023.

[14] Bergman, Jerry. Hitler and the Nazi Darwinian Worldview: How the Nazi Eugenic Crusade for a Superior Race Caused the Greatest Holocaust in World History. Joshua Press, Kitchener, Ontario, Canada, 2012.

[15] Lancet Commission, 2023.

[16] Hill, Gary. On The Myth That Darwin Influenced Hitler. https://www.irefuteitthus.com/myth-that-darwin-influenced-hitler/;https://www.irefuteitthus.com/wp-content/uploads/On-The-Myth-That-Darwin-Influenced-Hitler.pdf; Trollinger, William. Charles Darwin was Responsible for the Vietnam War? https://rightingamerica.net/charles-darwin-was-responsible-for-the-vietnam-war/


*참조 : 다윈의 진화론과 나치의 인종 대학살 

https://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013&bmode=view

진화론의 유산, 우생학 : 다윈의 사촌 프랜시스 골턴이 남긴 인종차별 사상

https://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163&bmode=view

나치즘의 뿌리였던 진화론

https://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128&bmode=view

진화론이 낳은 괴물, 아돌프 아이히만

https://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164&bmode=view

히틀러의 진화론 대 기독교도의 저항

https://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010&bmode=view

모택동은 다윈으로 인해 7천7백만 명을 살해했다. 

https://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107&bmode=view

스탈린의 잔인성과 진화론

https://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001&bmode=view

진화론이 학문에 끼친 영향

https://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038&bmode=view

진화론이 끼친 해악 : 인종차별, 국수주의, 공산주의, 생명윤리 문제

https://creation.kr/HistoryofEvolution/?idx=1290039&bmode=view

▶ 진화론의 영향 - 우생학, 나치즘, 공산주의

https://creation.kr/Topic401/?q=YToxOntzOjEyOiJrZXl3b3JkX3R5cGUiO3M6MzoiYWxsIjt9&bmode=view&idx=6736356&t=board

▶ 진화론의 영향 - 신학과 교회에 미친 영향

https://creation.kr/Topic401/?q=YToxOntzOjEyOiJrZXl3b3JkX3R5cGUiO3M6MzoiYWxsIjt9&bmode=view&idx=6736322&t=board

▶ 진화론의 영향 - 진화론의 역사

https://creation.kr/Topic401/?q=YToxOntzOjEyOiJrZXl3b3JkX3R5cGUiO3M6MzoiYWxsIjt9&bmode=view&idx=6737759&t=board


출처 : CEH, 2023. 11. 21.

주소 : https://crev.info/2023/11/darwinism-played-a-central-role-in-nazi-crimes/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