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하기 탐구 - 멈춰버린 시간. 서론

빙하기 탐구 - 멈춰버린 시간. 서론

 (Frozen in Time, Preface)


      시베리아의 툰드라에서 얼어붙은 수백만 마리의 털북숭이 매머드(woolly mammoths)의 뼈, 엄니, 특히 사체는 수백 년 동안 아이들과 과학자들의 상상력을 자극해왔다. 왜 털북숭이 매머드와 많은 다른 포유동물들이 알래스카와 유콘 지역뿐만 아니라, 북부 시베리아에서 살기를 원했던 것일까? 그들은 눈 덮인 툰드라에서 무엇을 먹고 살았을까? 그들은 마실만한 충분한 물을 어디에서 찾을 수 있었을까? 매머드는 코끼리와 마찬가지로 매일 수 백 파운드의 음식과 수 갤런의 물을 필요로 한다. 그 미스터리가 그리 깊지 않다는 듯이, 그들은 한동안 잘 살았다가, 갑자기 수십 종의 다른 대형 포유동물 및 새와 함께 모든 대륙에서 멸종된 것으로 나타난다.

털북숭이 매머드의 사체를 조사해 보면, 그 미스터리가 증가한다. 일부 시체와 골격은 일반적으로 서있는 자세(standing position)로 발견되었다. 사체 안의 혈액 특성을 조사해보니까, 3마리의 털북숭이 매머드와 2마리의 코뿔소는 질식사 한 것으로 드러났다. 어떤 시체는 뼈가 부러져있었다. 왜 이렇게 되어야 했는가? 마지막으로, 수백만 마리의 털북숭이 매머드와 다른 포유동물들이 어떻게 해서 오늘날까지 바위처럼 단단한 영구동토층 안에 냉동상태로 남아있는지에 대해서는 영원한 수수께끼로 남아 있다.

매머드와 그 무리들이 빙하기에도 시베리아에서 살았었는데, 그때보다는 삶의 환경이 더 나아졌을 것으로 짐작되는 빙하기 말에 죽었다는 것은 참으로 이상한 일이다! 왜 그럴까?

빙하기 자체가 주요한 미스터리이다. 특별히, 그리 오래지 않은 과거에 있었던 빙하기를 촉발시킨 것은 무엇일까? 사실 그것은 지구상에서 있었던 마지막의 중요한 지질학적 사건이었지만, 과학자들은 그 원인을 거의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 또한 흥미로운 사실은, 대부분의 과학자들이 예상하듯이 가까운 미래에 또 다른 빙하기를 경험할 수 있을까?

그게 전부가 아니다. 현재 지구상에서 사막이나 반건조(semiarid) 지역인 곳이, 빙하기에는 거대한 호수와 강이었을 것이다. 또한 추운 기후를 선호하는 동물, 식물 및 기타 생물들이, 따뜻한 기후를 선호하는 생물들과 함께 살았던 것으로 나타난다. 이들은 부조화의 결합이라고 하며, 이에 대해 주류 과학자들은 아무런 설명도 하지 않는다.

가까운 과거에 왜 많은 미스터리들이 존재하는가? 주류 과학자들이 답을 위한 방향을 잘못 바라보고 있는 것은 아닐까? 과거에 대한 그들의 가정(assumptions)에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닐까? 그들이 빙하기와 같은 가까운 과거의 주요한 지질학적 사건도 설명할 수 없다면, 왜 우리는 빙하기보다 오래된 사건들에 대한 설명으로 진화론/동일과정설 과학자들의 말을 신뢰해야 하는 것인가?

이 많은 질문들은 대기과학자인 나에게 많은 관심을 촉발시켰다. 나는 1960년대 이래로 기상학, 기후학 및 지구과학의 다른 분야들을 연구한 후, 창세기 대홍수에 근거하여 빙하기에 관한 이론을 개발했다.[1] 빙하기는 단 한번으로 빠르게 작동되었으며, 약 700년 동안 지속되었다. 이 단 한 번의 빙하기를 배경으로 하여, 털북숭이 매머드의 미스터리는 유용한 해답을 찾아낼 수 있다. 다른 말로 하면, 동일과정설 모델이라는 수억 수천만 년에 걸친, 느리고 점진적인 과정이라는 '안경”으로 이 세상을 바라보는 대신에, 대홍수라는 '안경”을 쓰고 과학의 자료들을 살펴보는 것이다. 성경적 관점은 지난 200년 이상 동안 과학자들을 괴롭혔던 이러한 미스터리를 푸는 열쇠라고 나는 믿고 있다!

나는 또한 가까운 과거에 대한 이러한 미스터리를 풀 수 있는 또 다른 열쇠는, 성경 창세기 1~11장의 짧은 시간 규모라는 것을 발견했다. 진화론적 과학자들은 한 번의 빙하기는 10만 년 정도가 걸렸으며, 지난 수백만 년 동안 주기적으로 30번의 빙하기가 반복되었다고 믿고 있다. 나는 이들 미스터리와 관련된 특정한 사건들을 조사해 본 결과, 빙하기가 단지 수백 년 동안만 일어났었다는 것을 발견했다. 시간은 부수적인 문제가 아니다. 성경의 짧은 시간 규모는 과거의 미스터리를 푸는데 결정적인 것이다.

이 책은 이러한 의문과 미스터리들을 탐구할 것이다. 우리는 먼저 털북숭이 매머드와 빙하기에 관한 많은 미스터리들을 논의할 것이다. 두 번째로, 우리는 이들 미스터리들을 설명하려고 시도했던 많은 이론과 개념들을 살펴볼 것이다. 그리고는 창세기 대홍수로 초래된 기후 변화로 인한 단 한 번의 빙하기(unique Ice Age)를 전개할 것이다. 넷째로, 매머드에 관련된 많은 문제들에 대한 합리적인 해결책을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이다.


1) Oard, M.J. 1990. An ice age caused by the Genesis flood. El Cajon, CA: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빙하기에 관한 Michael Oard의 책 '멈춰버린 시간(Frozen in Time)” 원문.

1. Frozen mammoth carcasses in Siberia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1.asp
2. Why live in Siberia?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2.asp
3. The mystery of the Ice Age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3.asp
4. A mammoth number of mammoth hypotheses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4.asp
5. The extinction wars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5.asp
6. The multiplication of ice age theories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6.asp
7. The Genesis flood caused the Ice Age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7.asp
8. The snowblitz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8.asp
9. The peak of the Ice Age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9.asp
10. Catastrophic melting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10.asp
11. Only one Ice Age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11.asp
12. Do ice cores show many tens of thousands of years?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12.asp
13. Where was man during the Ice Age?
http://www.answersingenesis.org/home/area/fit/chapter13.asp


번역 - 강기태

링크 - https://answersingenesis.org/answers/books/frozen-in-time/preface/

출처 - AiG

구분 -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6628

참고 : 4535|6519|6123|6409|6006|5885|4195|5858|5412|3699|1472|1474|2645|4757|5880|4799|4537|3963|3299|2906|923|217|920|3772|1923|6311|5790|5445|4369|3966|2179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