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창조설계

고양이를 실험실에서 만들어낼 수 있을까?

고양이를 실험실에서 만들어낼 수 있을까?

(Kitty Copying and Evolution)


      모든 살아있는 생물체들은 기본적으로 우연히 생겨난 것들이라고 진화론은 가정한다. 과학 법칙들이 장구한 시간을 통해 일련의 사건들을 만들어낸 과정들을 추진하여, 결국 다양한 생물 종들을 만들어냈다는 것이다. 언뜻 보면 이것은 제너럴 모터스 회사가 자동차(cars)들을 만들었다라고 말하는 것처럼 합리적이게 보인다. 오케이 좋다.  

그러나 그러한 자동차들을 만드는 데에는 다음과 같은 과정들이 있음을 주목하라. 철광석의 채광 작업. 그것을 강철로 제련하는 작업. 자동차 모양으로 강철을 프레스 하는 작업. 엔진, 변속기, 라디에이터, 발전기, 타이어, 현가장치(스프링), 헤드라이트, 라디오, 시동장치, 연료 공급장치... 등 수많은 부품들을 설계하고 만들어내는 작업. 그리고 이들을 정교하게 조립하는 작업, 다른 자동차들과 경쟁하기 위한 차별화 작업 등이 있다.

수천 명의 근로자들을 고용해야 하고, 공장을 지어야 하고, 판매 대리점들을 구해야 하고, 광고 및 재무 업무를 수행해야 하고, 운송, 수리 작업 등의 수많은 일들을 수행해야 한다. 이 많은 일들은 놀라서 펄쩍 뛸 일들이다. “진화론적 과정들이 지구를 만들었다”라고 단순히 말하는 것은 이것과 똑같은 것이다. 거기에는 그 말 이상의 훨씬 많은 것들이 있다.

예를 들어 보통의 집고양이를 생각해 보자. 진화론은 그것이 일련의 운 좋은 돌연변이들에 의해서 만들어졌다고 말한다. 우스꽝스러운 이야기다. 나는 아직까지 돌연변이가 일어나기를 원하는 사람들을 보지 못했다. 돌연변이(mutations)는 “암”, “기형”, “질병”과 같은 말들로 불려진다. 돌연변이는 닌자거북이나 스파이더맨에서 말해지고 있는 것처럼 좋은 것이 아니다.

진화론은 통계학적 불가능성에도 불구하고, 생물체들의 발끝에서 머리끝까지 모든 것들이 무수한 ‘운 좋은(fortunate)’ 돌연변이들에 의해서 만들어졌다는 것에 기초한다. 그러나 그것에 대해서는 다음에 논의하기로 하고, 고양이에 대하여 생각해 보자.

친애하는 독자에게 다음과 같은 간단한 요청을 하겠다 : 고양이를 복제해서 만들어 보라. 어떠한 평범한 고양이 하나를 모델로 삼아 그 복제품을 만들어 보라. 단 규칙은 재료들을 모아서 처음부터 시작해야 한다는 것이다. 프랑켄슈타인(Frankenstein, 괴물) 고양이는 허용되지 않는다. 상점에 가서 당신은 화학물질, 시약, 분말, 비이커, 전기모터, 실험 기구... 등과 같이 원하는 것은 무엇이나 살 수 있다. 그러나 반드시 재료들을 자기가 하나씩 구입해서 고양이를 만들어야 한다.

나는 지금 당신에게서 어떠한 변명도 듣고 싶지 않다! 고양이를 만드는 것은 그렇게 힘든 일이 될 수 없다. 이 세계는 그것들로 가득하지 않은가? 사람들은 그 새끼들을 나눠주고도 있지 않은가?

내가 당신에게 고양이를 (재료도 없이) 창조하라고 요청하지 않고 있음에 주목하라. 단순히 재료들을 긁어모아 하나의 복제품을 만들어보라고 (살아있는 고양이로부터 세포들을 취해서 생물학적으로 이루어지는 유전복제가 아니라) 요청하는 것이다. 복제하는 것은 매우 단순하다. 누군가 모든 기술과 설계 작업을 이미 했고 그것을 시험했다. 당신은 그들이 이미 했던 것을 복사하기만 하면 된다. 어떤 사람들은 매일 가짜 롤렉스시계를 만들어낸다. 어떤 사람들은 블록버스터 영화가 상영되자마자 재빨리 복제 DVD들을 만들어 팔고 있다. 복제하는 것은 그렇게 어렵지 않다.

이 세상의 어느 누구도 아직까지 고양이를 복제해 내지 못했다. 당신이 최초가 될 것이다.  하나 더 말하면, 이 세상의 어느 누구도 하나의 살아있는 생물체를 복제한(물질들을 모아서 실험실에서 만든) 적이 없다. 그러나 그러한 사실로 인해 근심하지 말라! 어쨌든, 진화론자들은 그 많은 생물체들이 모두 우연히 생겨났다고 말하고 있지 않은가? 그래서 당신이 그것을 복제하려고 노력한다면 살아있는 고양이를 만들어낼 수도 있지 않겠는가?

좋다. 당신이 지금 고양이를 복제하는 것이 그리 간단한 일이 아님을 발견했을지도 모른다. 지금쯤 당신은 사실상 세계에서 가장 우수한 과학자들도 고양이를 복제하고 싶어도 그것을 할 수 없을 것이라고 결론을 내렸을지도 모른다. 그것은 너무도 어렵다.

이제 그것은 우리에게 창조(creating)와 복제(copying)에 관한 흥미로운 생각들을 떠오르게 하는데, 그것은 당신의 지능에 대한 무엇인가를 말하고 있는 것이다. 흥분하지 마라. 나는 단지 진실을 말하고 있을 뿐이다.

지능에는 세 가지의 수준이 있다 :

1) 창조하는 능력
2) 복제(복사)하는 능력
3) 복제도 하지 못하는 능력

예를 들면, 성인은 문장들을 창조할 수 있다. 유아는 단지 그들의 단어를 반복할 수 있다.  신생아는 심지어 단어를 흉내 낼 수도 없다.

사회도 마찬가지이다. 발전된 사회에서는 음악 CD와 같은 어떤 것을 창조할 수 있다. 어떤 사회에서는 그것들을 창조할 수 없다. 그러나 불법 복제품들은 만들 수 있다. 어떤 사회에서는 심지어 그러한 능력도 없다. 우리는 이 마지막 사회를 미개한 사회라고 부른다.

복제하는 것은 창조하는 것보다 시간과 생각이 훨씬 적게 든다. 예를 들면, 당신은 CD 복사기에서 베토벤 5번 교향곡의 악보를 단지 몇 분 안에 복제할 수는 있다. 그러나 Cmaj7 코드에 대해서는 모를 수 있다. 창조할 수 있기까지 훈련과 연습, 생각과 영감을 얻는 데에 수십 년이 걸릴 수도 있을 것이다.

당신은 한 편의 영화를 비디오로 몇 분 안에 복사할 수 있지만, 영화를 만들기 위해서는 배우, 감독, 작가, 프로듀서, 스턴트맨, 촬영 기사 등이 수년 동안 훈련받아야 하고, 그 영화를 촬영 하는 데에도 수개월에서 수년의 시간이 들 것이다.

그래서 창조하는 것과 복제하는 것 사이에는 커다란 차이가 있는 것이다.

복제하는 능력과 복제하지 못하는 능력 사이에서도 꽤 커다란 차이가 있다. 톨스토이의 ‘전쟁과 평화’를 복제하기 위해서는 당신은 읽을 수 있는 능력과 쓸 수 있는 능력, 종이, 인쇄기, 잉크, 식자공, 프린터를 만들 수 있는 능력이 있어야 한다. 남아메리카의 원시 부족들은 전쟁과 평화 혹은 다른 어떠한 책도 복제할 수 없다.

따라서 우리가 고양이를 복제하지 못한다는 것은 무엇을 말하고 있는가? 최고 과학자들도 감자(potato) 조차도 복제할 수 없다고 하는 것은 우리를 당혹스럽게 한다.

우리가 무언가를 복제할 때, 그것은 천연 그대로의 모방이다.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기계적인 인공 플라스틱 무릎을 가지고 있으며, 또한 진짜 무릎을 가지고 있을까? 또한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진짜 이빨 대신에 틀니를 가지고 있을까?

따라서 고양이를 만드는 능력에 있어서, 우리는 당신과 함께 가장 낮은 수준의 지능을 가지고 있다. 우리는 고양이를 창조할 수도 없거니와 복제조차도 할 수 없다. 또한 노력을 해도 복제할 수 없을 정도로 고도로 발달되어져 있는 것들은 우연히 발생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결론내릴 수 있다. 이것은 우주에 우리보다 한참 앞선 지성이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우리는 그러한 지성을 하나님이라 부른다.

얼마 전에 미국의 한 과학자는 어떻게 후각 기관이 동작하는지에 대한 발견으로 유명한 상을 수상했다. 나는 그의 수상을 기쁘게 생각하고 있다. 그러나 코(nose)라는 후각기관을 만든 자에게 주는 상이 있다면, 그것은 누가 받을까? 

이것은 롤렉스시계가 어떻게 동작되는 지를 발견한 사람에게 상을 수여한 것과 같다. 그 상은 원래 시계를 만들었던 스위스 사람에게 주어야하지 않겠는가?  

총명한 과학자가 우리 코의 작은 부분을 해석하는 데에 수년이 걸렸다는 사실은 그 코를 설계하신 분이 얼마나 놀라운 지능을 가지고 계실지를 가늠하게 한다.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rae.org/kittycopy.html ,

출처 - Revolution against Evolution, 2004.10. 12.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3993

참고 : 3951|3067|2589|3075|2533|3822|3789|3784|3768|3742|3726|3724|3733|3622|3665|3604|3595|3585|3267|3261|3269|3293|3281|3275|2801|2694|2556|2008|1732|650|3970|3961|3838|3794|3719|3311|3229|3048|2978|2602|2558|585|20|3012|2565|3858|1891|451|3981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