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억6천4백만 년(?) 전 현화식물의 꽃봉오리와 가지의 발견

미디어위원회
2022-02-21

1억6천4백만 년(?) 전 현화식물의 꽃봉오리와 가지의 발견

(Oldest Fossil Flower Bud and Branch Discovered)

by Frank Sherwin, D.SC. (HON.) 


      꽃은 복잡한 만큼 아름답다. 꽃(Anthophyta, 속씨식물, 현화식물, 개화식물)은 심피(carpel, 암술머리와 암술대, 씨방으로 구성)과 꽃턱(receptacle)이 있는 용기로 디자인되어있다. 꽃잎(petals)은 알록달록한 미적 가치를 제공하는 반면, 꽃잎 안의 넥타 가이드(nectar guides)는 자외선 영역을 볼 수 있는 수분 곤충만 볼 수 있다.

찰스 다윈도 "지독한 미스터리(abominable mystery)"로 말했던 현화식물의 기원은 진화 식물학자들에게는 여전히 미스터리이다.[1] 게다가, 그들은 현화식물들이 어떻게 그렇게 빠르게 다양하게 진화되었는지 궁금해 하고 있다.

수십 년 동안 발견된 현화식물 화석은 100% 현화식물이었다. 예를 들어 2016년 중국의 '1억4500만 년' 전의 퇴적지층에서 완전한 꽃(Euanthus)이 발견되었다.[2] 

2021년 11월, 꽃봉오리(flower bud), 자실체(fruiting body), 잎이 달린 가지(leafy branch) 등으로 이루어진 "1억6천4백만 년" 전의 완벽한 현화식물 화석(Florigerminis jurassica)이 발견되었다.[3](사진은 여기를 클릭). 이 발견이 현화식물의 기원에 대한 수백 년 된 미스터리에 대한 해답을 줄 수 있을까? 실제로 쿠이(Cui) 등은 발견된 "플로리게르미니스 주라시카(Florigerminis jurassica)는 쥐라기(1억4천5백만 년 이상)에 속씨식물이 존재하고 있었으며, 속씨식물의 진화에 대해 다시 생각해 볼 것을 요구한다"고 말했다.[2] 전통적으로 한 현화식물 화석의 발견은 "현화식물 진화에 대한 해답이 될 수도 있다" 또는 "전이형태일 수도 있다"와 같은 조심스러운 진술이 동반되지만, 그것은 완전한 현화식물이었으며, 현화식물이 아닌 식물에서 어떻게 진화했는지를 아무것도 알려주지 않고 있었다. 

그래서 이 발견은 현화식물의 기원에 대한 수 세기 동안의 미스터리를 완화시키기 어렵다. 그것은 단순히 그들의 기원을 지질주상도 아래로 더욱 밀어낼 뿐이다. 창조론자들은 이러한 증거들은 창조를 가리킨다고 주장한다. 최초의 현화식물은 잘 설계되어 있었으며, 생태학적 적소로 이동해서 그 종류대로 번식하고 있었다.

진화론자들은 "현화식물의 기원은 격렬하게 논의되어왔던 미스터리"라고 말하는 것은 당연하다.[4] 속씨식물은 수천 년 전의 창조주간 셋째날에 만들어졌기 때문이다.[5]


References

1. Tomkins, J.P. and T. Clarey. 2018. Darwin's Abominable Mystery and the Genesis Flood. Acts & Facts. 47 (6).

2. Liu, Z. and X. Wang. 2016. A perfect flower from the Jurassic of China. Historical Biology. 28(5): 707-719.

3. Cui, D. et al. 2021. Geological Society London Special Publications.  A Jurassic flower bud from the Jurassic of China.

4. Fu, Q. et al. 2018. An unexpected noncarpellate epigynous flower from the Jurassic of China. eLife.

5. Genesis 1:11-13.


*관련기사 : 꽃의 기원과 다윈의 의문

https://dinos119.tistory.com/entry/%EA%BD%83%EC%9D%98-%EA%B8%B0%EC%9B%90%EA%B3%BC-%EB%8B%A4%EC%9C%88%EC%9D%98-%EC%9D%98%EB%AC%B8

지구 역사상 가장 오래된 1억 7400만년 전 꽃 화석 발견 (2018. 12. 21. 나우뉴스)

https://nownews.seoul.co.kr/news/newsView.php?id=20181221601014


*참조 : 현화식물의 갑작스런 출현과 적합한 홍수모델

http://creation.kr/Circulation/?idx=4514215&bmode=view

호박 속 백악기 꽃에 진화는 없었다. : 1억 년(?) 전의 수정 방식은 오늘날과 동일했다.

http://creation.kr/Circulation/?idx=1295027&bmode=view

호박 속 완전한 모습의 꽃은 진화론을 거부한다.

http://creation.kr/LivingFossils/?idx=1757558&bmode=view

현화식물의 출현 연대가 1억 년이나 더 내려갔다? : 2억4천3백만 년 전 지층에서 발견된 꽃식물의 화분

http://creation.kr/Circulation/?idx=1295021&bmode=view

나비가 현화식물보다 7천만 년 더 일찍 진화되었다? : 그런데 2억 년 전 나비에도 수액을 빠는 주둥이가 있었다.

http://creation.kr/Circulation/?idx=1295083&bmode=view

현화식물의 잃어버린 화분 미스터리 : 고식물학적 수수께끼

https://creation.kr/Circulation/?idx=1295042&bmode=view

현화식물의 화석 연대는 분자시계와 모순된다. 

https://creation.kr/Circulation/?idx=1294970&bmode=view

현화식물에서 진화론의 시들음

https://creation.kr/Circulation/?idx=1294923&bmode=view

꽃들은 벌을 위한 ‘전기적 착륙유도등’을 켜고 있었다.

http://creation.kr/Plants/?idx=1291438&bmode=view

꽃과 깃털의 복잡한 패턴은 설계를 가리킨다.

http://creation.kr/Plants/?idx=1291404&bmode=view

식물은 꽃이 피는 개화 시기를 어떻게 아는가?

http://creation.kr/Plants/?idx=1291381&bmode=view

준비, 조준, 개화 : 개화 시간을 알려주는 식물의 시계

http://creation.kr/Plants/?idx=1291383&bmode=view

사랑의 함정 : 작은뿌리파리를 이용한 난초의 놀라운 수분 방법

http://creation.kr/Plants/?idx=1291338&bmode=view

포인세티아 : 크리스마스를 밝게 해주는 꽃

http://creation.kr/Plants/?idx=1291449&bmode=view

사막에서 화려하게 피어난 꽃들

http://creation.kr/Plants/?idx=1291435&bmode=view

해바라기의 해굽성은 아직도 미스터리이다.

http://creation.kr/Plants/?idx=1291437&bmode=view

해바라기의 해굽성 : 수 톤의 씨앗을 만드는 8월의 햇빛.

http://creation.kr/Plants/?idx=4969263&bmode=view

한치 오차도 없는 수정

http://creation.kr/Plants/?idx=1291324&bmode=view

파란 장미가 말하고 있는 것은?

http://creation.kr/Mutation/?idx=3777130&bmode=view


출처 : ICR, 2022. 2. 10.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non-flowering-plant-oldest-fossil/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