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초기의 버섯은 '꽤 현대적'으로 나타난다

가장 초기의 버섯은 '꽤 현대적'으로 나타난다.

(Earliest Fossil Mushroom appears `Quite Modern')


     호박(amber)으로서 알려져 있는 화석화된 나무의 진(송진, resin)은 그 따스함과 아름다움으로 잘 알려져 있다. 그리고 광업과 보석 가공의 역사를 확장시키고 있다. 호박 속에 식물과 동물의 잔해들을 함유하고 있는 호박들은 특별히 중요하다. 현저한 다양성을 가진 한 생물종이 이러한 방법으로 화석화되어 왔다. 왜냐하면 그들은 매우 잘 보존되어서, 다수의 매력적인 조사들이 행해졌기 때문이다. 화석은 우리에게 생물이 과거에 어떤 모습이었는지를 우리에게 보여준다. 우리가 시간을 거슬러 올라갈수록, 이들 생물체들은 더 원시적으로 나타나는가? 오늘날 그들의 후손들은 더 복잡한 형태를 가지고 있는가?

최근 출판되었던 연구는 호박에서 화석화된 거의 완전한 모습의 한 버섯을 다루고 있었다. (Science, 1 June 1990, 1099-1101) 그것은 중요한 발견이었다. 왜냐하면 화석 기록에서 버섯은 상당히 드물기 때문이다. 세부적인 연구가 수행된 후, 그 화석 버섯은 Coprinus 속의 잉크-모자(ink-cap) 종으로 확인되었다. 그것은 현대의 종들과는 달랐다. 그러나 전혀 원시적이지 않았다. 저자는 그 버섯의 모습을 '꽤 현대적' 으로 표현하였다. 이것은 버섯의 진화론적 조상이 전에 상상했던 것보다 훨씬 더 초기에 출현해야만 하는 것을 제안하는 것이었다.

우리는 버섯의 살아있는 형태와 화석에서의 묘사에 대한 연구자의 전문적 지식을 인정한다. 화석이 진짜임을 체크한 그들의 전문적 지식도 인정한다. 그러나 우리는 진화론적 조상에 대해서 언급한 몇 문장에 대해서는 이의를 제기한다. 그러한 문장들을 사용하기 위한 기초가 되는 중요한 증거들이 전혀 없다는 것이다. 버섯에 대한 화석 자료에서 '진화론적 조상' 은 완전히 비어(blank) 있다. 왜냐하면 알려진 가장 초기 형태로 알려진 화석 버섯의 모습도 고대의 모습이 아니라, 완전하게 정상적인 버섯이기 때문이다. 진화를 언급한 몇 문장들은 과학에 기초한 것이 아니라, 연구자들의 가지고 있는 상상(presuppositions)을 반영하고 있을 뿐이었다.

창조론자들은 다른 상상을 가지고 있다. 우리는 진화론적 조상을 찾지 않는다. 우리는 시간을 거슬러 올라갔을 때 창조된 종류, 또는 기본적인 형태 안에서 제한된 변화를 보이는 조상들을 만날 때 기뻐한다. 우리는 화석 기록에서 본질적으로 현대적인 생물체들을 발견할 때, 그들을 진화론적 조상인 전이형태로 추론할 어떤 필요도 갖고있지 않다.

이러한 화석 버섯의 증거는 전체 화석기록의 전형적인 모습이다. 오래된 그 많은 화석들이 오늘날 살아있는 후손들과 똑 같다는 사실을 숨기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당신은 오늘 저녁에 버섯을 요리할 수 있다. 이 화석 버섯이 호박 속에서 화석화되지 않았다면, 당신은 동일하게 이것을 요리로 사용할 수 있을 것이다. 다른 말로 하면, 그것들은 아직까지도 똑 같은 버섯(mushrooms) 이라는 것이다 !       

 

Reference:

Poinar, G.O. and Singer, R. 1990. Upper Eocene gilled mushroom from the Dominican Republic. Science. 248(1 June), 1099-1101.  

 

 *한국창조과학회 자료실/화석/살아있는 화석에 있는 많은 자료들을 참조하세요.

    http://www.kacr.or.kr/library/listview.asp?category=H02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biblicalcreation.org.uk/scientific_issues/bcs003.html

출처 - 기타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675

참고 : 455|445|2096|615|1445|2110|2300|2627|2013|2625|2618|1929|771|2036|475|2406|1002|1421|2086|2496|2137|1520|2654|1505|447|605|2210|1257|675|2023|2047|2091|2181|2012|698|2010|1779|1428|1518|2462|1939|2009|2586|2127|2077|5151|4342|5083|4189|4588|4393|4064|4494|3714|3182|3747|4143|4174|4107|4094|4060|3631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