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는 화석인 1억6천만 년 전(?) 오징어의 발견

살아있는 화석인 1억6천만 년 전(?) 오징어의 발견 

(The Fascinating Squid)


      최근의 한 과학 뉴스(PhysOrg, 2017. 2. 28)는 놀라운 오징어(squid) 화석에 대해 보도하고 있었다. 그러나 그 생물의 진화나 기원에 대해서는 명확히 밝히지 않고 있었다. 창조과학자들은 오징어를 항상 오징어였다고 생각하고 있으며, 새로운 오징어 화석이 발견될 때마다 과학은 이것을 입증하고 있는 것이다. 그 기사는 새로 발견된 오징어 화석은 ”예외적으로 잘 보존되어 있었다”고 기술하고 있었다.[1] 분명히 연약한 몸체의 오징어가 화석으로 예외적으로 잘 보존됐던 이유는 분명 급속하고 격변적인 매몰 때문이었을 것이다. 이것은 성경에 기록된 대홍수를 떠오르게 만든다.

그 기사는 말하고 있었다 : ”커다란 내부 껍질을 가지고 있는 이 고대 두족류(cephalopods)는 오늘날까지 살아남은 오징어나 갑오징어(cuttlefish)와 같은, 최근에 진화된 친척만큼 빠르지는 않았다.”[1] 발견된 것은 화석이다. 그런데 어떻게 진화론자들은 그것이 오늘날의 오징어만큼 빨랐는지 아닌지를 결정할 수 있단 말인가? 설사 느린 오징어라 할지라도, 그래서 무엇이 어떻다는 것인가? 과거와 현재에 있어서 생물의 수영 속도는 그들이 주장하는 진화와 아무런 관계가 없다.

한 진화론자는 ”오징어는 아마도 초기 백악기에 벨렘나이트(belemnite) 조상으로부터 유래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2] 그럼에도 불구하고, 두족류(즉, 오징어)의 조상은 알려져 있지 않다.[3] 비록 ”그들의 조상으로부터 껍질을 잃어버리고, 역동적이고 독특한 바다생물로 적응하도록 진화했다”고 주장되고 있지만 말이다.[1] 화석기록에 따르면, 오징어는 항상 오징어였으며, 과도기적인 전이형태의 오징어 화석은 존재하지 않는다. 진화론자인 태너(Tanner)와 그의 동료들도 이 사실을 쉽게 인정하고 있었다 :

그러나 두족류(cephalopod)의 화석 기록은 제한적이며, 그들의 진화 속도와 패턴에 대한 자신감 있는 분석을 방해하고 있다.[4]

발견된 오징어 화석은 1억6천만 년 전의 것이라고 진화론자들은 주장하고 있지만, 그 엄청난 시간은 방해받고 있는 ”자신감 있는 분석”과는 반대되는, 진화론을 성립시키기 위해 만들어진, 동일과정설에 기초한 추정적 시간에 불과한 것이다. 이 100% 오징어는 4,500년 전에 창세기 홍수에 의해서 파묻혔다고 쉽게 말해질 수도 있다. 그 기사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

[연구자들은] 오징어 화석기록을 유전자 서열과 비교함으로써, 이들 놀라운 생물체가 어떻게 진화했는지에 관한 진화적 역사와 기원을 밝히는 데에 있어서, 이 화석은 빛을 비춰줄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1]

이것은 매우 잘못된 말이다. 살아있는 오징어의 유전자 서열을, 유사한 비오징어의 유전자 서열과 비교하는 것으로는 오징어의 기원을 결코 밝히지 못할 것이다. 왜냐하면, 그들 생물의 출현에 추정되고 있는 연대는 정확하지도 않고 현실적이지도 않은, 고생물학에서 추정하는 장구한 진화론적 시간 틀에 기초하고 있기 때문이다, 사실, 그 기사는 ”분자시계에 의한 추정 연대는 일부 불확실성이 있다”는 것을 인정하고 있었다.[1] 실제로 ”고생물학과 분자시계는 오랫동안 불편한 관계에 있어왔다.”[5]

진화론자들은 두족류(오징어)의 진화에 대한 헛된 시도를 계속하고 있지만, 지층암석의 기록은 오징어가 ”종류대로” 창조되었다는 성경 기록이 사실임을 우리에게 보여주고 있는 것이다.[6]


References

1. Shedding new light on the evolution of the squid. PhysOrg. Posted on phys.org February 28, 2017, accessed March 1, 2017.
2. Allaby, M. 2014. Oxford Dictionary of Zoology. Oxford: Oxford University Press, 622.
3. Miller, S. and J. Harley. 2013. Zoology, 9th ed. New York: McGraw Hill, 194.
4. Tanner, A. et al. 2017. Molecular clocks indicate turnover and diversification of modern coleoid cephalopods during the Mesozoic Marine Revolution. Proceeding of the Royal Society B. 284 (1850).
5. Turn back the molecular clock, say Argentina's plant fossils. ScienceDaily. Posted on sciencedaily.com December 2, 2014, accessed March 1, 2017. See also Tomkins, J. 2017. Evolutionary Clock Futility. Acts & Facts. 46 (3): 9.
6. Genesis 1:21.


*관련기사 : 오징어와 문어가 골격을 벗은 건 중생대 무렵 (2017. 3. 4. 나우뉴스)
http://nownews.seoul.co.kr/news/newsView.php?id=20170304601004

1억6000만년 지나도 '말랑말랑'.. 쥐라기 오징어 먹물 화석 발견 (2012. 5. 22. 뉴스원)
http://news1.kr/articles/?676966

심해 오징어 두 눈의 비밀… 위·아래 나눠본다 (2017. 3. 19. 연합뉴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03/09/0200000000AKR20170309057900009.HTML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icr.org/article/9903

출처 - ICR News, 2017. 3. 16.

구분 -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6575

참고 : 5401|4747|4706|5379|4745|6308|5247|4762|3629|3034|5899|5335|5288|4802|4795|4588|5997|6162|6336|4342|4393|4438|4448|4472|4494|4464|4704|4707|4741|4748|4772|4796|4826|4846|4875|4901|5014|5043|5068|5082|5083|5091|5101|5151|5183|5249|5274|5284|5319|5323|5383|5437|5450|5459|5465|5494|5497|5503|5539|5563|5629|5719|5724|5755|5827|5901|5909|6048|6054|6060|6087|6088|6122|6096|6128|6129|6147|6242|6276|6296|6333|6345|6364|6372|6410|6411|6419|6421|6426|6445|6461|4107|4113|4143|4189|4233|4268|4272|4279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