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마귀는 다윈에게 "끝장이다"라고 말한다.

미디어위원회
2022-05-04

까마귀는 다윈에게 "끝장이다"라고 말한다. 

(Raven Tells Darwin “Nevermore”)

David F. Coppedge


     일찍이 다윈의 진화론보다 더 쓸모없는 이야기들을 만들어내는 이론이 있었던가?


오늘의 과제는 다음과 같은 질문에 답하는 것이다.

질문 : 까마귀(crows)와 큰까마귀(ravens)는 어떻게 전 세계적으로 분포하도록 진화했는가?

답변 : 그들은 성공적으로 진화했기 때문이다. 왜냐하면 진화가 그들은 성공적으로 만들었기 때문이다.


이제 이 말장난과 같은, 공허하고, 무의미하고, 순환논리적이고, 쓸모없는 설명이 7,000개의 단어들로 이루어진 한 과학 논문에서 109개의 참고문헌과 함께 제시되고 있었다. 많은 허튼소리들이 등장하고, 몇몇 그래프와 도표도 등장한다. 추가 신용을 얻으려고, 일부 컴퓨터 모델을 동원하고 있었다. 당신은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이런 쓸모없는 주장에 대해 걱정하지 마라. 왜냐하면 워싱턴 대학의 6명의 사람들은 이미 어떻게 해야할 지를 보여주었다. 그들은 이 논문이 저널 편집자들이 걱정하고 있는, AI 프로그램에 의해 만들어진 가짜 연구 논문 중 하나인지 의심하고 있었다. 왜냐하면, 아래와 같은 허튼소리들이 너무 많아서 믿을 수 없어 보이기 때문이다. 그들 "설명"의 본질은 다음과 같다 :

▶ 진화는 어떤 동물을 전 세계적으로 분포하도록 만들고, 어떤 동물을 지역적으로 분포하도록 만든다.

▶ 진화는 어떤 동물을 작게 만들 때를 제외하고, 크게 만든다.

▶ 진화는 어떤 동물들을 멍청하게 만들 때를 제외하고, 영리하게 만든다.

▶ 진화는 천천히 일어날 때를 제외하고, 빠르게 일어난다.

▶ 공기, 먼지, 비(즉, 환경)는 "선택 압력"에 의해서 뇌, 부리, 강한 근육을 만든다.

▶ 형질은 진화를 설명해주고, 진화는 형질을 설명해준다.

▶ 이것들 모두는 제안이지만, "이해"를 만들어낼 수 있다.

이것보다 더 심오한 아이디어가 있는지, 공개 열람이 가능한 그들의 논문에서 살펴보라.

<Source: Garcia-Porta et al., “Niche expansion and adaptive divergence in the global radiation of crows and ravens,” Nature Communications 13, Article number: 2086 (21 April 2022)>.


요약 글은 독자들에게 과학으로 가장한 허튼 이야기로 시작하고 있었다.

일부 계통의 생물을 전 세계적 규모로 빠르게 다양화할 수 있도록 했던 과정은 여전히 잘 이해되지 않고 있다. 이전의 연구들이 분산의 중요성을 강조했지만, 전 지구적 확장은 개체군을 새로운 환경에 노출시키고, 새로운 적소에 적응하는 것과 다양화되는 것을 요구할 수 있다. 이 연구에서, 우리는 까마귀와 큰까마귀의 전 세계 방사에 대한 이러한 과정의 기여를 조사했다. 새로운 계통발생과 포괄적 표현형 및 기후 데이터를 결합하여, 우리는 까마귀속(Corvus)이 여러 다양한 기후 속에서, 종 분화와 표현형 다양화의 상당한 증가와 결합하여, 대규모 확장을 경험했음을 보여준다. 이러한 과정의 시작은 분산과 적소 확장을 촉진한 형질의 진화와 일치했다. 우리의 연구 결과는 빠른 전 세계적 방사는 아마도 높은 분산 능력이 새로운 환경에서 지속성을 촉진하는 특성과 상승작용을 일으킨 과정으로 더 잘 이해될 수 있음을 제안한다.

그들의 논문에는 “아마도, ~일지도, 그랬을 수도, 추정되며...” 등의 단어가 지속적으로 등장하고 있다는 것에 주목하라. 그들은 그들의 연구에서 어떤 개념을 "제안한다(suggests)"라고 10번이나 말하고 있었다. 다시 말해서, 그들은 모든 것을 지어내고 있었다. 그건 단지 그들의 상상일 뿐이다.


잘못된 방향의 연구는 이해되지 않는다.

사람들은 까마귀와 큰까마귀가 전 세계의 거의 모든 곳에서 발견된다는 것을 알고 있다. 까마귀속(corvids)은 검은 깃털과 요란한 목소리로, 가정집 뒷마당에서부터 대부분의 국립공원에서까지 발견된다. 논문에서 까마귀속의 분포 지도는, 살고있는 서식지가 얼마나 광범위하고 다양한지를 보여준다. 그 논문의 한 부분에는 유용한 정보도 들어 있는데, 과학자들은 까마귀가 똑똑한 새이고, 멋진 비행을 하는 새라는 것이다. 직면해야 하는 질문은, 까마귀들의 이러한 능력은 설계되었는가, 아니면 맹목적인 자연적 "과정"으로 우연히 생겨났는가 하는 것이다.

저자들은 논문에서 ‘진화’라는 단어를 100번 이상 사용하고 있었지만, 진화가 어떻게 이루어졌는지는 결코 보여주지 않았다. 아마도 막대한 수의 해로운 돌연변이들 중에서, 몇몇 희귀한 운 좋은 돌연변이들이 까마귀들의 주요한 혁신을 위해 선택되었을 것이다. 큰 뇌, 강한 근육, 또는 다른 새들이 얻지 못했던, 전 세계에 분포할 수 있게 한 특성들... 이러한 것들은 언제 생겨났는가? 그것들은 유전자의 어느 부위에 위치하는가? 그러한 유전정보들은 어떻게 생겨났는가? 저자들은 말하고 있지 않았다. 그들은 진화가 "잘 이해되지 않는 과정"에 의해 일어났을 것이라고 가정만 하고 있었다. 그렇다면 그들의 논문은 얼마나 많은 이해를 제공했을까? 이해를 돕기 위해 다음과 같은 문장을 생각해 보라.

▶ 현재까지의 이해에 의하면, 까마귀속의 전 지구적 방사는 탁월한 분산 능력에 의해서 촉진되었음을 제안한다.

▶ 우리의 발견은 까마귀와 큰까마귀의 전 지구적 방사는 단지 분산(dispersal)과 이소적 종분화(allopatric speciation)의 결과로서 이해될 수 없으며, 또한 생태학적 요인들에 의해 기인된 상당한 적응적 분화의 결과로서도 이해될 수 없다는 것을 제안한다.

▶ 까마귀속의 뛰어난 분산 능력 뒤에 있는 주목할만한 핵심 적응과, 새로운 환경 조건을 견디고 새로운 생태학적 적소에 침입하는 능력 또한 충분히 이해되지 않는다. 우리의 결과는 많은 잠재적 후보들을 제시한다 : 길쭉한 날개, 큰 몸체, 상대적으로 큰 뇌... 우리는 까마귀속의 빠른 방사가 이러한 세 가지 특성(그림 6) 모두의 진화에 선행되었다는 점에 주목하고, 따라서 그것이 분기군(clade)의 빠른 다양화를 촉발시켰을 가능성이 있다고 결론짓는다.

▶ 이 사례 연구의 구체적인 내용을 넘어, 우리의 연구 결과는 빠른 전 지구적 방사는 인지(cognition)와 같은 특성과 분산 시너지가 차선의 서식지에서 생존을 촉진하고, 궁극적으로 생태학적 적소의 확장을 촉진하는 과정으로 더 잘 이해될 수 있음을 제안한다.

일반 사람들에게 인상적이고 박식해 보이는 이러한 진술들은 이 글의 첫머리에 인용된 질문에 대한 답변으로 요약된다. “까마귀와 큰까마귀는 성공적으로 진화했다. 왜냐하면 진화가 그들을 성공하도록 만들었기 때문이다.” 그들이 사용하는 전문용어(적응, 종 분화, 다양화, 방사...)들을 분해해보면, 그 단어들은 진화라는 단어와 단순한 동의어임이 명백해진다. 그들은 진화(적응, 다양화, 방사, 특성 획득)했다. 왜냐하면 그들은 진화했기 때문이다. 따라서 어떠한 "이해"도 제공되지 않는다. 까마귀는 성공적으로 진화했다. 왜냐하면 진화가 그들을 성공적으로 만들었기 때문이다. 그들은 진화했기 때문에, 진화했다는 것이다.


다윈 당에서 제스처 게임

늘 있던 일로서, 그들의 대학(워싱턴 대학)은 이 연구를 과학적 진보를 이룬 영광스러운 승리라고 묘사하고 있었다. 워싱톤대학 보도자료(2022. 4. 21)에서, 마르타 베고르제브스카(Marta Wegorzewska) 기자는 카메라를 향해 웃는 얼굴의 과학자를 사칭하는 두 명의 사진을 보여주었다. 수석 저자인 조안 가르시아-포르타(Joan Garcia-Porta)는 그들이 가져온 새로운 진화의 "이해"를 과장하며 자랑하고 있었다 :

가르시아-포르타는 말했다 : "이 놀라운 새들 덕분에, 우리는 이제 동물들이 지구 전역에 빠르게 확장되는 과정과, 이 지리적 확장이 어떻게 새로운 형태를 가진 새로운 종의 생산으로 전환되는지를 조금 더 이해할 수 있게 되었다." 

하지만 유일한 설명은 진화이다! 유일한 과정도 진화이다. 그는 자신이 증명해야 하는 것을 가정하고 있었다. 앞선 보도자료에는 다음과 같은 내용이 명시되어 있다.

까마귀와 큰까마귀는 지구 전체로 빠르게 퍼져나가면서 마주친 많은 다른 환경들에 적응하면서, 빠른 속도로 특성들의 진화 및 종 분화를 경험했다. 사실, 그들은 까마귀과의 다른 종들과 비교했을 때, 가장 높은 진화 속도를 보여주었다.

새로운 환경에 도달하면서, 그들은 새로운 선택적 압력에 노출되었다. 예를 들어, 열대 우림에서 이주해온 이후, 추운 북극에서 살아갈 수 있는 그들의 능력은 매우 다른 전략과 특성을 필요로 했을 것이다.

어떻게 그러한 "전략"과 "특성"이 생겨났을까? 진화에 의해서라는 것이다! 그들은 진화했기 때문에, 진화했다는 것이다.

만약 이것이 자연의 법칙이라면, 모든 새와 모든 동물들도 까마귀들처럼 세계적으로 분포해야 한다. 그러나 물론 그렇지 않다. 이러한 경우는 어떻게 설명될 수 있을까? 동일한 이론에 따르면, 이들도 진화했다. 현대의 진화론(모든 것의 이론, theory of everything, ToE)은 모든 것을 설명한다. 심지어 반대되는 것까지도 설명한다. 진화론에서 과학적 엄격함은 필요하지 않다. 그것을 "제안한다"라고 말하는 것만으로도 좋은 설명이 되어, 동료 리뷰(peer-review)를 통과하고, Nature 지에 실린다.

닐 토마스(Neil Thomas)는 그러한 용어들을 "공상적인(airy nothings)", 그리고 "추상적 용어(notional terms)"라고 불렀다. 자연선택은 "경험적으로 검증되지 않은 우연의 하위변수"(즉, 만물 우연발생의 법칙)로서, 설명하는 척만 하는 "텅빈 의미"요, "행위자 없는 행동"이라는 것이다.

-------------------------------------------------------------


그들은 "진화"가 모든 것을 했다고 가정함으로써, 아무것도 설명하지 않는다. 다양화, 적응, 또는 과정이라고 부르는 모든 것들이 "만물 우연발생의 법칙(Stuff Happens Law, SHL)에 기초한 방향도 없고, 계획도 없고, 목적도 없는, 무작위적 돌연변이와 자연선택에 의해서 일어났다는 것이다. 진화는 느릴 때를 제외하고, 빠르게 일어나며, 그렇지 않을 때를 제외하고, 효과가 있었다는 것이다. 기후는 큰 뇌와 강한 날개를 만들어낼 수 있는 창조적 힘을 갖고 있지만, 반대의 특성을 가진 새를 만들 때도 있다는 것이다.

이것이 전 세계의 과학계와 교육계를 점령한 개념이다. 당신도 ’만물 우연발생의 법칙‘에 맹종하면, 박사학위를 받고, 카메라 앞에서 미소를 지을 수 있다. 자연에 대한 당신의 깊은 이해에 대해 세계가 칭찬해줄 것이다. 다윈당의 배지를 자랑스럽게 달면, 박해나 검열을 받지 않고, 다른 다윈주의자들과 함께 파티를 즐기며, 직장과 승진을 보장 받을 수 있다.

만약 그들이 합리성을 가진 연구자들이었다면, 그들의 "이해"는 신화라고 결론지어야 했다. 그들은 이해를 믿고 있지 않다. 이해는 초자연적인 것이다. 그것은 진실하고, 필요한 것이고, 시대를 초월하고, 도덕적으로 선한 개념을 전제로 한다. 그러한 것들은 ‘만물 우연 발생의 법칙’에 의해 나타날 수도 없고, 진화할 수도 없다. 하지만 그러한 주장을 하지 않는다면, 다윈당의 배지는 회수될 것이고, 수많은 당원들로부터 조롱을 받을 것이며. 불이익을 받을 것이다. 그래서 그들은 "까악! 까악!" 하는 생각 없는 소리라도 외쳐야 하는 것이다.



*참조 : 진화론자들도 자연선택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있다 : 진화론은 오늘날의 플로지스톤이다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9736922&bmode=view

마약과 같은 진화론 : “그것은 진화한 것이다”라고 말하며, 모든 것을 설명한다.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0637096&bmode=view

진화론자들은 가정과 반복을 통해 속임수를 유지한다.

https://creation.kr/IntelligentDesign/?idx=9965305&bmode=view

최적화된 완벽한 비행기의 제작 : 비행기를 우연이나 무작위적 과정으로 만드는 사람이 있을까? 

https://creation.kr/IntelligentDesign/?idx=6263118&bmode=view

진화 이야기는 우스꽝스럽게 보여도 언론 매체와 과학계에서 결코 비판받지 않는다.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757449&bmode=view

진화론은 얼마나 많은 비정상과 예외들을 수용할 것인가?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290317&bmode=view

까마귀는 도구를 얻기 위해 도구를 사용한다 : 도구를 사용하는 동물들의 지능은 어디서 왔는가?

http://creation.kr/animals/?idx=1291018&bmode=view

영리한 까마귀에 대한 이솝 우화는 사실이었다.

http://creation.kr/animals/?idx=1291057&bmode=view

까마귀와 앵무새가 똑똑한 이유가 밝혀졌다! : 새들은 2배 이상의 조밀한 뉴런의 뇌를 가지고 있다.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99&bmode=view

경이로운 생물들과 새로운 특성의 발견 : 관해파리, 심해물고기, 뻐꾸기, 까마귀, 염소, 곰...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59&bmode=view

물속을 날고 걷는 새, 물까마귀

http://creation.kr/animals/?idx=4132568&bmode=view


출처 : CEH, 2022. 4. 25.

주소 : https://crev.info/2022/04/raven-tells-darwin-nevermore/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