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약한 냄새를 풍기는 독을 가진 새 : 두건새와 독개구리의 독은 두 번 진화

고약한 냄새를 풍기는 독을 가진 새 

: 두건새와 독개구리의 독은 두 번 진화(수렴진화)했는가? 

(The Stinking Poison Bird)


그러나 순종하지 아니하는 유대인들이 이방인들의 마음을 선동하여 형제들에게 악감을 품게 하거늘” (사도행전 14:2)

두건을 가진 피토휴어스(The hooded pitohuis)는 뉴기니아에 자생하는 블루제이 크기의 고약한 냄새를 풍기는 새이다. 1827년부터 과학계에 알려져 있었지만 1989년에 이르러서야 이 새의 비밀이 발견되기 시작했다.

한 미국의 대학원생이 뉴기니아의 극락조를 연구하다가 이 두건새의 비밀을 알게 되었다. 이 새들이 운 없게도 그가 쳐놓은 그물에 걸려들었다. 이 대학원생이 원치 않은 새들을 놓아주려고 할 때 이 새들이 그를 할퀴고 쪼아댔다. 새들을 놓아준 후 그는 새들이 할퀸 자국을 혀로 핥았다. 갑자기 그의 입이 타는 듯한 느낌이 들며 수 시간 동안 멍하게 마비상태가 되었다.

이 학생은 죽은 두건새를 미국의  National Institutes of Health에 보내어 더 연구해 줄 것을 요청했다. 마침내 이 새들이 만들어내는 물질은 지금까지 알려진 것 중에서 가장 강력한 독극물질 중의 하나 임이 밝혀졌다. 이것은 스트리키닌보다 100배가 더 강한 독성을 보여주었다. 새 한마리 안에 들어있는 독은 500마리의 쥐들을 죽일 수 있었다.

가장 놀라운 사실은 이 동일한 독을 만들어내는 유일한 생물은 중앙아메리카에 있는 독개구리였다. 진화를 믿는 사람들은 독을 만들어내는 능력은 두 번 진화했음이 틀림없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이것은 그리 간단한 문제가 아니다. 이 새들과 개구리들은 반 지구 거리 사이로 떨어져 있으며, 둘 다 이 희한한 능력을 두 번씩이나 진화시켜야 할 뿐만 아니라, 자신들의 독에 면역성을 길러야만 한다.

결국 진화론은 하나의 신앙이다. 이것은 죽음을 첫 아담의 죄로 인한 결과라고 하기보다는 자연적인 현상으로 만들어 버림으로서, 기독교에 해를 끼치는 하나의 신앙이다. 첫 아담이 없음으로 둘째 아담이신 그리스도 예수님의 필요를 모른다. 

 

References: Natural History, 2/94, pp.4~8.
© 2009 Creation Moments • All Rights Reserved •



번역 - 김계환

링크 - http://www.creationmoments.com/content/stinking-poison-bird ,

출처 -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927

참고 : 4618|4677|2365|2788|2790|2794|2792|2798|2795|2800|2802|2804|3027|3029|3031|3033|3035|2580|5966|5891|5860|5743|5710|5706|5602|5591|5589|5584|4991|4917|4837|4778|4581|4569|4398|4061|2857|1072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