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과 같은 진화론 : “그것은 진화한 것이다”라고 말하며, 모든 것을 설명한다.

미디어위원회
2022-03-09

마약과 같은 진화론

: “그것은 진화한 것이다”라고 말하며, 모든 것을 설명한다.

(Darwinism as a Drug)

David F. Coppedge


      웃음가스(laughing gas) 이상으로 사용자를 바보처럼 행동하게 만든다.

      그것은 책임감을 마비시키는 일종의 마약이다.

 

   진화론의 역사와 어두운 면을 알고 있는 책임감 있는 시민들은 오늘날의 두두(DODO, Darwin Only Darwin Only) 문화와 도프(DOPE, Darwin Only Public Education) 문화에 낙담하고 있지만, 밝은 면도 있다. 그것은 진화론자들이 바보가 되는 것을 바라보면서 재미를 느끼는 것이다. 그것은 마치 주정뱅이가 비틀거리며 'How Dry I Am' 노래를 웅얼거리는 것을 보는 것과 같다. 다만 아이들이 보지 못하게 하라. 그것은 우스꽝스럽다는(Ridiculous) R 등급을 받았다.

 

진화로 파리는 에너지 효율적인 후각 시스템을 구축했다.(UC San Diego, 2022. 1. 28). 진화론자들이 복잡하게 상호 연결된 시스템을 설명하는 것은 식은 죽 먹기이다. 단지 “그것은 진화한 것이다”라고 말하면 된다. 다윈의 마약을 흡입하고, 그것에 대해 생각하지 않으면 된다.

꽃의 독특한 냄새... 커피의 그윽한 향... 위험성을 알려주는 매케한 연기의 흡입... 감각 시스템은 이러한 냄새이든지, 시각계를 통해 처리된 색깔이든지, 청각계를 통해 해석되는 특정한 소리이든지, 우리 주변의 세상에 대한 즉각적이고 정교하게 조정된 정보를 제공하도록 진화해 왔다.

 

높은 산은 지구에서 생명체의 진화를 조절했다.(Australian National University, 2022. 2. 4). 그렇다, 신사 숙녀 여러분. 산은 오늘날의 인간을 만들었다는 것이다. 산을 오르며 더 건강해졌기 때문이 아니라, 우리의 조상들에게 큰 뇌를 진화시키도록 "선택 압력"을 주었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그것은 비상사태였다. 비상! 알았는가?

공동 저자인 요헨 브록스(Jochen Broks) 교수는 말했다. "놀라운 것은 시간이 흐르며 산(mountain)의 형성에 대한 전체 기록이 매우 명확하다는 것이다. 그것은 이 두 개의 거대한 (진화적) 급증을 보여준다 : 하나는 동물의 출현과 연결되어 있고, 다른 하나는 복잡한 커다란 세포의 출현과 연결되어 있다.“

 산이 침식되었을 때, 그것은 바다에 인과 철과 같은 필수적인 영양분을 공급했고, 생물학적 순환을 촉진하고, 진화가 더 복잡하게 일어나도록 만들었다.

 

인간과 다른 영장류들은 덜 민감한 코를 진화시켰다.(Public Library of Science, via Phys.org, 2022. 2. 3). 진화 과학자들은 참가자들에게 겨드랑이 냄새를 맡아보라고 요청하여, 이것을 알아냈다. 농담이 아니다.

새로운 연구에서 연구자들은 참가자들이 10가지 다른 냄새를 어떻게 인지하는지와 관련된 유전적 변이를 찾기 위해서, 1,000명의 중국 한족(Han Chinese people) 사람들의 유전체를 검사했다. 그리고 나서 그들은 그들의 결과를 확인하기 위해서, 364명의 다양한 인종의 사람들에서 6가지 냄새에 대한 실험을 반복했다. 연구자들은 두 개의 새로운 수용체(receptors)를 확인했는데, 하나는 향기에 사용되는 합성 사향(musk)을 감지하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사람의 겨드랑이 냄새를 일으키는 화학물질을 감지하는 것이었다.

 

피레네에서 발견된 새로운 거대한 티타노사우루스 공룡.(Autonomous University of Barcelona, 2022. 2. 7). 진화론자들의 주장이 거짓임이 드러났을 때, 일어나는 현기증은 그들에게 맡겨두라. 섬(islands)에 사는 동물들에서 진화는 몸체를 더 작게 만들었던 것으로 추정되어왔다. 자, 이제 거대한 공룡이 백악기 동안 섬이었던 스페인 근처의 육지에서 번성했다는 것이다.

연구자들이 가장 놀랐던 사실 중 하나는 바로 이 자이언트의 크기이다. 이 연구를 이끈 ICP의 고생물학자인 베르나트 빌라(Bernat Vila)는 "유럽에서 백악기 후기의 티타노사우루스(Titanosaurs) 공룡은 섬 환경에서 진화했기 때문에, 크기가 작거나 중간 정도인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백악기 후기(8300만~6600만 년 전)의 유럽은 수십 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큰 군도(archipelago)였다. 그곳에서 진화한 종들은 비교적 작거나, 넓은 육지에 사는 친척들에 비해 난쟁이인 경향이 있는데, 이는 주로 섬의 식량 자원이 제한적이었기 때문이라는 것이었다. "이것은 지구 생명체의 역사에서 반복되는 현상이며, 우리는 화석기록에서 이러한 진화적 추세의 몇 가지 사례를 갖고 있다. 그래서 우리는 이 표본의 거대한 크기에 놀랐다"고 빌라는 말했다.

 

해바라기의 벌-유인 자외선은 수분을 유지하는데도 또한 도움을 준다.(The Scientist, 2022. 2. 8). 서로를 돕는 두 생물 사이에서 좋은 일치를 발견할 때, 진화가 해냈다는 말만 하면 된다. 왜일까? 진화는 현명하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그것은 식물에서 동일한 특성을 사용하여 매우 중요하며 매우 다른 두 가지 일을 수행하는 것은 얼마나 현명한 진화적 적응인지를 보여준다"라고 The Scientist 지에서 브리티시 컬럼비아 대학의 식물 유전학자이자 이 연구의 수석 저자인 마르코 토데스코(Marco Todesco)는 말했다.

 

연어(salmon) 코의 자철석(magnetite)에 대한 새로운 연구는 생물의 자기 지각을 가능하게 하는 감각 메커니즘에 대한 이해를 돕는다.(Oregon State University, 2022. 1. 10). 진화는 자력(magnetism)을 갖게 하는 일종의 마술사이다. 진화는 박테리아가 자력을 감지하게 만들었고, 연어에게 그것을 가르쳤으며, 뇌가 그것을 어떻게 사용하는지에 대한 방법 지침과 함께 완성되었다는 것이다. 사실, 진화에 대한 명상(meditating)은 미토콘드리아와 같은 복잡한 시스템(만물우연발생의 법칙에 의한 ATP synthase의 출현)과, 연어의 장거리 이동(귀향)과 같은 더 많은 마법적 출현으로 이어진다.

 동물계 전반에 걸쳐 공유되는 과정은 동물의 에너지 방출을 조절하는 미토콘드리아의 진화 과정과 유사했을지 모른다. 미토콘드리아는 박테리아에서 기원한 뒤, 다른 생물체로 옮겨졌다고 그는 말했다.

 연구자들은 자철석의 진화 역사를 이해하는 것이 근본적인 과정을 더 정확히 알아내기 위한 단계라고 말했다. 뱅크스(Banks) 등의 연구자들은 왜 그리고 어떻게 생물들이 정확한 장거리 이동 전략을 위해 잘 조정된 도구를 갖고 있는지에 대한 미스터리를 해결하기 위해서, 그들의 새로운 이해와 관련 지표들을 시험했다.

 

미토콘드리아에서 ATP Synthase의 분자 모터 대한 자세한 내용은 CMI의 글을 읽어 보라. 거기에서 6,000 rpm으로 회전함으로서 세 개의 ATP를 만드는 회전 동작을 볼 수 있다. 연어의 이주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일러스트라 미디어(Illustra Media)의 다큐멘터리 Living Waters를 보라.

 ------------------------------------------------------


진화론자들은 주정뱅이처럼 미토콘드리아와 같은 것이 우연히 "출현"했다고 주장한다. 그러한 어리석은 생각을 어떻게 믿을 수 있겠는가? 그것은 영적 전투가 벌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진화론자들은 그들의 마음과 생각에 하나님의 설계와 같은 것을 거부하기로 결심한다. "스스로 지혜 있다 하나 어리석게 되어“(롬 1:22). ATP 생성효소(ATP synthase)에 대한 그림을 보고 아래의 글을 읽어 보라(자세한 내용은 2011. 8. 17. 참조). 이 모든 것이 우연히 생겨났다고 생각하는 것은 마치 자동차가 도로 아래로부터 우연히 솟아났다고 상상하는 것과 같다.  

.ATP 생성효소의 회전 엔진은 양자 흐름이 최대로 일어나는 미토콘드리아에서 접힘을 따라 쌍으로 배열되어있다. 각 쌍의 엔진 사이의 각도는 모든 세포에서 에너지로 사용되는 ATP의 생성을 최적화한다.


*참조 : 요술봉 같은 진화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6155750&bmode=view

마술로 간격을 메우고 있는 진화론자들.

https://creation.kr/Circulation/?idx=1295047&bmode=view

진화론의 판타지 랜드에서 벌어지고 있는 무제한의 추론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2295084&bmode=view

진화 이야기는 우스꽝스럽게 보여도 언론 매체와 과학계에서 결코 비판받지 않는다.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757449&bmode=view

파리의 특별함으로 인해 놀라고 있는 과학자들

https://creation.kr/animals/?idx=5881212&bmode=view

파리가 파리처럼 날 수 있는 이유 : 새롭게 밝혀진 파리의 놀라운 비행 메커니즘

https://creation.kr/animals/?idx=1290986&bmode=view

코는 이득제어 방법을 사용하고 있다. : 강한 냄새들 사이에서 약한 냄새를 맡을 수 있는 이유

https://creation.kr/Human/?idx=1291526&bmode=view

후각기관은 어떻게 1조 개의 냄새를 맡을 수 있는가?

https://creation.kr/Human/?idx=1757495&bmode=view

꽃들은 벌을 위한 ‘전기적 착륙유도등’을 켜고 있었다.

https://creation.kr/Plants/?idx=1291438&bmode=view

연어에서 발견된 정교한 나침반 세포

https://creation.kr/animals/?idx=1291132&bmode=view

바다거북은 자기장을 이용하여 항해한다.

http://creation.kr/animals/?idx=1291002&bmode=view

포유동물의 놀라운 능력들 : 바다표범의 GPS, 생쥐의 후각, 동물들의 시간 관리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79&bmode=view

바다거북은 자기장을 이용하여 항해한다.

http://creation.kr/animals/?idx=1291002&bmode=view

소와 사슴들은 남북 방향으로 정렬하는 경향이 있다 : 새, 물고기, 거북, 박쥐, 소, 사슴...등의 자기장 감지능력이 각각 돌연변이로?

http://creation.kr/animals/?idx=1291039&bmode=view

비둘기와 제왕나비는 위성항법장치를 가지고 있다.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28&bmode=view

초파리는 내부 나침반을 가지고 있었다. 그리고 언제나 반복되는 수렴진화 이야기!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86&bmode=view

 

 출처 : CEH, 2022. 2. 11.

주소 : https://crev.info/2022/02/darwinism-as-a-drug/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