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너져 사라진 뉴질랜드의 ‘코끼리 바위’

미디어위원회
2024-04-25

무너져 사라진 뉴질랜드의 ‘코끼리 바위’

(Another one bites the dust)

Mark James


   CMI 연사로서 나는 나쁜 소식과 좋은 소식을 전하는 데 익숙하다. 아담의 반역으로 말미암아 허무한 데 굴복하는 피조물에 대한 나쁜 소식(로마서 8:20)과, 예수를 구주로 믿는 자들이 누리게 될 미래의 완전히 회복될 피조물에 관한 기쁜 소식이 그것이다. 그런데 이번에는 나쁜 소식을 전하게 되었다.

뉴질랜드 통가포루투(Tongaporutu)의 타라나키(Taranaki) 해안에는 유명한 코끼리 바위(Elephant Rock)가 있다. 높이는 약 25m이고, 쉽게 코끼리처럼 식별될 수 있는 앞다리와 뒷다리, 장엄한 머리와 코를 가진 완벽하게 균형 잡힌 바위 코끼리가 해변에 서있는 것처럼 보였다.

.뉴질랜드 통가포루투(Tongaporutu)의 타라나키 해안(Taranaki coast)에 있는 유명한 코끼리 바위(Elephant Rock). < Collection of Puke Ariki, New Plymouth | © Pat Greenfiel>


슬프게도 나는 청중들에게 사랑받는 이 코끼리 바위가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고 말해야 했다. 2016년 12월 초에 머리와 코가 무너져내린 것이다. 장관이었던 코끼리 바위는 이제 하나의 아치에 불과한 바위로 변해버렸다.

.2016년 12월 코끼리 바위의 머리와 코 부분이 무너져내렸다. <© Collection of Puke Ariki, New Plymouth | © Pat Greenfiel>


한 번이 아니다.

같은 해안에 있는 다른 바위들도 비슷한 운명을 겪었다. 인접한 해안에서 2003년에 ‘세 자매(Three Sisters) 바위’가 두 자매(two sisters)로 되었다. 그리고 2017년 3월에는 ‘쌍둥이 아치(Twin Arches)’로 알려진 동굴 구조도 무너졌다.

이것은 해안선이 수십 수백만 년에 걸쳐 거의 감지할 수 없을 정도로 (대부분 파도의 작용으로) 천천히 침식된다는 일반적인 믿음에 반하는 것이다. 그것이 사실이라면, 비교적 부드러운 석회암이라도 사람의 일생 동안에 그러한 붕괴를 보는 일은 매우 드물 것이다. 그러나 뉴질랜드에서 비교적 최근에 침식으로 인한 자연적으로 붕괴된 암석의 수가 증가하고 있다는 사실은 그러한 주장에 의문을 제기한다. 최근에 붕괴된 바위에는 갈라파고스의 다윈의 아치(Darwin’s Arch), 몰타의 아주르 윈도우(Azure Window), 호주 빅토리아의 런던 브리지(London Bridge) 등이 포함된다.

이것들은 진화론의 ‘수백 수천만 년’이라는 연대가 거짓임을 보여주는, 반복적이고 가시적인 강력한 증거인 것이다.[1]


References and notes

1. Walker, T., Vanishing coastlines: Fast erosion means the world is young, Creation 29(2):19–21, 2007; creation.com/vanishing- coastlines. See also Batten, D, Age of the earth: 101 evidences for a young age of the earth and the universe, creation.com/ age-of-the-earth, 4 Jun 2009, last updated 2019.

*MARK JAMES B.Sc. (Hons) Mark’s degree in organic chemistry is from Victoria University of Wellington, NZ. He works full-time for Creation Ministries International (NZ) as both an events manager and a speaker. For more, creation.com/mark-james.


Related Articles

Many arches and natural bridges likely from the Flood

A dangerous view

Collapsed Apostle tells a story


Further Reading

Fantastic folds

‘Young’ age of the Earth & Universe Q&A

More evidence against so-called paleokarst

The collapse of ‘geologic time’


*참조 : 무너진 다윈의 아치

https://creation.kr/YoungEarth/?idx=14996966&bmode=view

붕괴된 12사도 상이 말하고 있는 이야기 : 지질학적 침식 과정은 빠르게 일어나고 있다.

https://creation.kr/Sediments/?idx=1288593&bmode=view

절벽 붕괴와 장구한 연대라는 위험한 개념 : 침식은 오늘날에도 빠르게 일어나고 있다.

http://creation.kr/Geology/?idx=1290565&bmode=view

영국 해안 절벽의 일부 붕괴가 가리키고 있는 것은? : 빠른 침식률은 창조모델을 지지한다.

http://creation.kr/Geology/?idx=1290560&bmode=view

아치스 국립공원 : 홍수가 만든 조각품

https://creation.kr/EvidenceofFlood/?idx=6362636&bmode=view

대륙들은 오래 전에 침식으로 사라졌어야만 한다. 

http://creation.kr/Geology/?idx=1290542&bmode=view

침식되는 연대들 : 수십억 년의 대륙 연대와 모순되는 빠른 침식률

http://creation.kr/Geology/?idx=1290547&bmode=view

사라지고 있는 해안선들 : 빠른 침식은 젊은 세계를 가리킨다.

http://creation.kr/Geology/?idx=1290532&bmode=view

북극 해안선의 침식은 빠르게 일어나고 있다.

http://creation.kr/Geology/?idx=1290540&bmode=view

장구한 연대에 비해 너무 빨리 침식되는 해변

https://creation.kr/Sediments/?idx=15128398&bmode=view

빠른 침식률과 모순되는 수천만 년(?) 전의 평탄면과 도상구릉

https://creation.kr/Geology/?idx=1757466&bmode=view

라에톨리 발자국은 빠르게 침식되고 있는 중이다. : 370만 년 된 발자국이 30년 만에 사라질 위기?

https://creation.kr/Geology/?idx=1290530&bmode=view

격변적 사건들을 과소평가해왔던 지질학자들 : 한 번의 폭풍우가 수천 년에 해당하는 침식을 일으켰다.

https://creation.kr/Geology/?idx=1290557&bmode=view

▶ 대륙의 침식

https://creation.kr/Topic301/?q=YToxOntzOjEyOiJrZXl3b3JkX3R5cGUiO3M6MzoiYWxsIjt9&bmode=view&idx=6718686&t=board

▶ 막대한 침식

https://creation.kr/Topic201/?q=YToxOntzOjEyOiJrZXl3b3JkX3R5cGUiO3M6MzoiYWxsIjt9&bmode=view&idx=6575622&t=board

▶ 폐기된 오랜 연대의 상징물들

https://creation.kr/Topic301/?q=YToxOntzOjEyOiJrZXl3b3JkX3R5cGUiO3M6MzoiYWxsIjt9&bmode=view&idx=6675718&t=board


출처 : Creation 44(4):56, October 2022

주소 : https://creation.com/elephant-rock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