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천문학

왜소행성 세레스의 놀라움

미디어위원회
2020-06-15

왜소행성 세레스의 놀라움

(Ceres Surprises)

by Jonathan O’Brien


        왜소행성(dwarf planet) 세레스(Ceres)는 화성과 목성의 궤도 사이에 있는 소행성대(asteroid belt)에서 가장 큰 천체이다. 최근 나사의 던 우주선(Dawn spacecraft)은 세레스에 대한 상세한 근접비행을 실시했으며, 많은 과학자들에게 충격적인 데이터를 전송해왔다.

세레스는 지질학적으로 매우 활발하다는 명확한 징후들을 보여준다.[1] 우리 달(moon) 질량의 1.28%에 불과한 매우 작은 천체인 세레스가 아직도 지질학적으로 활발하다는 것은 오랜 연대를 믿는 행성과학자들을 매우 당혹스럽게 만들고 있는 것이다. 사람들이 세속적 행성과학자들에게 이렇게 물어보는 것 같다. “너 정말 심각하니(Cerious, Serious)?”


활발한 내부

최근 나사의 던 우주선은 세레스에 대한 상세한 근접비행을 실시했으며, 많은 과학자들에게 충격적인 데이터를 전송해왔다.

과학자들이 발견한 것은 얼음화산의 분출(cryovolcanism)이었다. 즉, 표면 아래의 ‘휘발성 물질’(물, 암모니아, 메탄과 같은 화학물질)이 화산활동에 의해 가열되어 우주 공간으로 분출되고 있었다. 분출된 물질은 매우 낮은 온도로 인해 급속히 동결되고 있었다. 얼음화산 분출물의 거대한 기둥(plumes)은 때때로 태양계의 다른 행성들에서도 볼 수 있다. 과학자들은 세레스에서 진흙이 내부로부터 대량으로 분출되고 있는, 매우 밝은 지역을 촬영했다.[2] 진화론자들에게 있어서 미스터리는, 매우 오래된 나이의 세레스가 어떻게 지금까지 내부가 매우 뜨거울 수 있느냐 하는 것이다. 그렇게 작은 천체는 오래 전에 냉각됐어야만 한다. 세속적 행성 과학자들이 갖는 수수께끼들에 추가되어, 작은 소행성의 크기로 볼 때, 주장되는 수십억 년의 나이와 우주 공간으로 빠져나가는 물질의 양을 고려해보면, 모든 물(water)과 다른 휘발성물질(volatiles)들은 오래 전에 고갈됐어야만 한다는 것이다. 휘발성물질을 갖고 있던 작은 운석들이 세레스에 수십억 년 동안 지속적으로 충돌하여 그러한 물질들을 아직도 갖고 있을 것이라는 설명은 매우 설득력이 떨어지며, 공급량도 충분해보이지 않는다.


세레스의 나이

진화론자들에게 미스터리는 수십억 년의 나이를 갖는 세레스가 어떻게 아직도 내부가 뜨거울 수 있는가 하는 것이다. 

세레스는 커다란 행성들로부터 너무 멀리 떨어져 있어서, 중력적 끌림에 의한 조석마찰(tidal heating)로부터 열을 만들어낼 수 없으며, 방사성 붕괴에 의한 열 또한 수십억 년 동안 공급될 수 없다.

세속적 과학자들은 소행성들은 원래 녹아 있었는데 서서히 냉각되었다고 믿고 있다. 그들은 왜소행성 세레스는 추운 우주 속을 홀로 떠다니는 축소된 세계이며, 태양계와 동일한 나이로 추정하고 있으며, 무한히 오래 전에 냉각되어 비활성화 되었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었다.

이제 조그마한 소행성 세레스는 활동적이며, 뜨거운 내부를 갖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세레스의 나이는 수천 년 이상 되지 않아 보인다. 이것은 약 6,000년 전에 하나님이 지구를 포함하여 태양계를 창조하셨다는 성경의 기록과 일치한다.


Related Articles

Further Reading


References and notes

1. Dickinson, D., Dawn probes role of cryovolcanism on Ceres; skyandtelescope.com, 17 September 2018.

2. Wenz, J., Volcanoes of mud erupt from dwarf planet Ceres; astronomy.com, 17 September 2018.

*JONATHAN O’BRIEN, B.CreativeArts, B.App.Sc.

Jonathan has worked in geological exploration and in music teaching. He works part time for Creation Ministries International (Australia). For more: creation.com/obrien.


*관련기사 : 왜소행성 세레스의 우뚝 선 ‘얼음 화산’ 비밀 (2016. 9. 6. 나우뉴스)

https://nownews.seoul.co.kr/news/newsView.php?id=20160906601013

"수증기 내뿜는 소행성 '이게 말이 돼?'...신비로워 (2014. 1. 24. 한국일보)

http://news.hankooki.com/lpage/it_tech/201401/h20140124161023122300.htm

세레스의 '밝은 지점'…3000만 년 더 젊어 (2018. 3. 10. 아시아경제)

http://view.asiae.co.kr/news/view.htm?idxno=2017030907061708158

화성과 목성 사이 왜행성 세레스 표면에 유기물 풍부"(2018. 12. 13. 연합뉴스)

https://www.yna.co.kr/view/AKR20181213137100009


*참조 : 왜소행성 세레스는 젊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43&bmode=view

세레스 소행성은 매우 젊게 보인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757385&bmode=view

소행성 세레스도 수증기를 분출하고 있었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288&bmode=view

소행성 세레스의 젊은 모습에 놀라고 있는 행성과학자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322&bmode=view

수십억 년의 태양계에서는 모든 것들이 기괴하다!

http://www.creation.or.kr/library/itemview.asp?no=6356

나는 젊다고 외치고 있는 태양계!

http://www.creation.or.kr/library/itemview.asp?no=6368

태양계 천체들의 새로운 유행 - 바다의 존재 : 유로파에서 관측된 200km의 물기둥이 의미하는 것은?

http://www.creation.or.kr/library/itemview.asp?no=6473

목성의 위성 유로파도 물 기둥을 분출하고 있었다 : 젊은 태양계를 가리키는 또 하나의 증거.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80&bmode=view

맹렬하게 화산을 분출하고 있는 목성의 위성 이오는 수십억 년의 태양계 나이를 거부한다.

http://www.creation.or.kr/library/itemview.asp?no=6068

목성의 위성 '가니메데'에 소금물의 지하 바다가 존재한다. : 그러나 연대 문제는 언급되지 않고 있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92&bmode=view

토성의 고리는 젊지 않고, 매우 젊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757536&bmode=view

토성 고리의 위성들은 고리의 먼지를 끌어당기고 있었다 : 장구한 연대와 모순되는 토성의 고리와 위성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828887&bmode=view

논란은 끝났다 : 토성은 젊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899022&bmode=view

엔켈라두스의 간헐천들은 넓게 커튼처럼 분출되고 있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94&bmode=view

엔셀라두스는 수십억 년 동안 분출할 수 없다.

http://www.creation.or.kr/library/itemview.asp?no=6726

토성의 위성 타이탄에서 새롭게 발견된 사실들 : 타이탄은 수십억 년의 연대를 거부한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23&bmode=view

왜소행성 하우메아도 고리를 갖고 있었다! : 작은 천체에 존재하는 고리는 젊은 연대를 가리킨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35&bmode=view

달의 중심부는 아직도 뜨거웠다

http://www.creation.or.kr/library/itemview.asp?no=5990

달에서 물의 발견과 달의 기원에 관한 충돌가설의 익사.

http://www.creation.or.kr/library/itemview.asp?no=6702

화성의 대기는 빠르게 손실되고 있는 중이다 : 빠른 대기 손실률은 수십억 년의 연대와 조화되지 않는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47&bmode=view

화성과 금성의 활발한 지질활동은 젊은 연대를 가리킨다. 그리고 행성 탄생이 관측됐다는 주장은 기각됐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327&bmode=view

명왕성의 지질학적 복잡성은 지구에 필적한다 : 극도로 추운 곳에 있는 천체가 수십억 년(?) 후에도 지질학적으로 활발할 수 있는가?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757540&bmode=view

활발한 지질활동을 하고 있는 명왕성 : 차가운 얼음 행성의 심장은 아직도 뛰고 있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17&bmode=view

명왕성의 고해상도의 지형도가 발표되었다 : 지질학적으로 활발한 젊은 모습에 과학자들은 놀라고 있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546&bmode=view

울티마 툴레 소행성은 젊어 보인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757539&bmode=view


출처 : Creation 41(3):45, July 2019

주소 : https://creation.com/ceres-surprises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