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천문학

달의 후퇴율에 관한 뉴스

미디어위원회
2020-07-10

달의 후퇴율에 관한 뉴스

(Lunar Recession in the News) 

by Jake Hebert, PH.D.

   

       최근 지구로부터 멀어지고 있는 달의 운동 문제가 한 유명한 과학 웹사이트에서 다뤄지고 있었다.[1, 2] 이 기사의 저자는 지질학자로서 지구로부터의 달의 점진적인 후퇴가 수십억 년 된 태양계에서 하나의 문제라는 창조론자의 주장을 반박하고 있다.

레이저를 이용한 거리 측정은 달이 지구로부터 매년 3.8cm씩 멀어져가고 있음을 보여준다.[3] 이 후퇴율(rate of recession)은 조력(tidal forces)과 각운동량(angular momentum) 보존 원리에 기인한 에너지 소실의 결과이다. 현재의 후퇴율은 에너지가 특정 비율로 소실되고 있음을 의미한다. 이 후퇴률은 Q라고 표시되는 품질인자(quality factor)로 표시된다.[4] 만약 Q의 값이 지질시대에 걸쳐 동일하게 유지되었고, 숫자를 뒤로 돌리면, 달은 약 15억 년 전에 지구에 치명적으로 근접했을 것이다. 실제로, 중력의 힘이 달을 파괴했을 정도로(로슈 한계, Roche Limit) 너무 가까웠을 것이다![7]

이것은 세속적 태양계 이야기에서 하나의 문제이다. 달의 나이는 지구보다 약간 어린 45억 년 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그러나 달은 여전히 존재한다. 이것은 젊은 우주에 대한 성경적 창조론자들이 좋아하는 주장 중 하나이다. 놀라운 일도 아니지만, 동일과정설 지지자들은 과거 Q 값이 현재보다 더 높을 수 있었다고 주장하면서, 이것은 에너지 소비율을 낮췄을 것이고, 따라서 후퇴율의 속도가 느렸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공정하게 말하면, 그들은 한 문제점을 갖고 있다. 동일과정론자들은 지질학적 및 고생물학적 데이터를 사용하여 과거의 달의 후퇴율을 추론하려고 시도했지만, 결과들은 혼합되어있다. 한 연구에서, 다른 측정으로부터 추정된 4개의 가능한 시나리오 중 3개는, 지난 45억 년 동안 어느 시점에서 달이 지구에 치명적으로 근접해있었다.[8] 이 치명적인 접근이 언제 발생했는지에 관계없이, 이것은 동일과정설 이야기에 여전히 문제가 된다. 마찬가지로 최근 한 연구에 따르면, 과거의 후퇴율은 낮았을 것이라는 것이다. 그러나 이 연구는 2억5천만 년 전의 과거 후퇴율을 단지 추론하려고 시도했을 뿐이다. 지구와 달의 45억 년 역사를 감안할 때, 2억5천만 년은 매우 짧은 시간이다.[6]

과거의 후퇴율은 대륙의 위치와 바다의 깊이와 같은 요소에 민감하게 의존할 수 있다. 엄격한 계산은 이러한 모든 요소들을 고려한 계산을 통해서, 45억 년으로 연장해야 한다. 그러나 이것은 내가 아는 한, 누구도(창조론자나 진화론자나) 결코 그렇게 할 수 없는 힘든 컴퓨팅 작업이 될 것이다. 계산은 항상 단순화된 가정(assumptions)들과 관련이 있다. 한 존경받는 동일과정론자는 지질 데이터로부터 과거의 후퇴율을 추론하려는 지질학자들의 최근 노력에도 불구하고, 이 문제는 명확하게 해결되지 않을 것이라고, 비관론을 표명했다.[9] 따라서 창조론자들은 오래된 지구에 대한 달의 후퇴율이 반드시 완벽하지 않다는 점을 인정해야 한다.

그렇다고 해서 오래된 연대론자들이 올가미를 벗어났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달이 최근에도 냉각 및 수축을 하고 있다는 관측과 다른 요인들도, 달의 나이가 수십억 년이 되지 않았음을 가리킨다. 매우 엄격한 계산은 지난 45억 년의 어느 시점에 달이 지구에 치명적으로 가까이 있었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 이것은 여전히 오래된 연대론자들에게는 문제이지만, 지구와 달의 나이가 수천 년에 불과하다면, 이것은 분명 문제가 되지 않는다.

일부 창조론자들은 나의 평가가 너무 보수적이며 비관적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나는 이에 대한 피드백을 환영한다. 동일과정설론에 유리한 세속적 가정을 사용하여도, 달이 중력에 의해 파괴될 정도로 가깝지는 않았더라도, 수십억 년 전에는 엄청나게 높은 조석(밀물과 썰물)을 일으킬 정도로 가까웠음을 보여준다. 동일과정론자들은 이러한 조류가 발생했다고 믿지 않기 때문에, 이것은 수십억 년이라는 개념에 도전하는 것이다. 그것이 이미 계산되었다면, 학술지와 대중 기사에서 명확하게 설명해야 할 것이다.

언제나처럼, 우리 창조론자들은 어떤 사건을 과장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다른 창조사역 단체는 최근 달의 후퇴 논쟁을 강조했다.[11] 그 기사는 이 이슈가 논란의 여지가 있다는 것을 인정하면서 균형을 잘 잡고 있었다. 달의 후퇴율은 여전히 동일과정설에 있어서 매우 잠재적인 문제가 되고 있다.


References 

1. Middleton, D. Lunar Recession and the Age of the Earth: How Uniformitarianism Works. Watts Up With That? Posted on wattsupwiththat.com March 24, 2020, accessed March 25, 2020.
2. Although not a Christian website, this website has much information, often humorous, about global warming (or “climate change”) alarmism.
3. S. G. Turyshev, and D. H. Boggs. 2014. The past and present Earth-Moon system: the speed of light stays steady as tides evolve. Planetary Science. 3 (2).
4. Murray, C. D. and S. F. Dermott. 2008. Solar System Dynamics (Kindle version). Cambridge University Press: Cambridge, UK.
5. This calculation is a non-linear formula and requires calculus, since the distance the moon recedes from the Earth per year is not constant, but depends on the distance between the Earth and the moon.
6. Green, J. A. M., M. Huber, D. Waltham, J. Buzan, and M. Wells. 2017. Explicitly modelled deep-time tidal dissipation and its implication for Lunar history. Earth and Planetary Science Letters. 461: 46-53.
7. Technically, it would have been the differences in the force of gravity on the near and far sides of the Moon (tidal forces) that would tear it apart.
8. Williams, G. E. 2000. Geological Constraints on the Precambrian History of the Earth’s Rotation and the Moon’s OrbitReviews of Geophysics. 38 (1): 37-59.
9. Wunsch, C. 2016. Tides of global ice-covered oceans. Icarus. 274: 122-130.
10. Hebert, J. 2019. Moon is Unexpectedly Still Cooling and Shrinking. Creation Science Update. Posted on ICR.org June 6, 2019 at ICR.org, accessed March 25, 2020.
11. Bartz, P. A. Moon Puzzle. Creation Moments. Posted on creationmoments.com March 20, 2020 at creationmoments.com, accessed March 25, 2020.  

 *Dr. Jake Hebert is Research Associate at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and earned his Ph.D. in physics from the University of Texas at Dallas. 


*참조 : 달은 정말로 오래 되었는가? : 달의 후퇴율로 추정해 본 달의 나이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186&bmode=view

달의 후퇴율 : 그것은 젊은 우주를 지지하는가?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187&bmode=view

젊은 지구와 젊은 우주를 가리키는 101 가지 증거들 3.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18&bmode=view

달은 아직도 냉각과 수축 과정을 진행하고 있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2487659&bmode=view

달에서 물의 발견과 달의 기원에 관한 충돌가설의 익사.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334&bmode=view

나는 젊다고 외치고 있는 태양계!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319&bmode=view

달의 기원에 관한 진화 이야기들이 부정되고 있다. : '거대 충돌' 및 ‘후기 대폭격기’ 이야기의 몰락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321&bmode=view

100배나 더 젊어진 달 : 달 표면에는 훨씬 많은 운석들이 떨어지고 있었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324&bmode=view

달에서 얼음 형태의 물이 발견되었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249&bmode=view

달에 물이 있다니! : 세속 과학은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http://creation.kr/SolarSystem/?idx=1294310&bmode=view


출처 : ICR, 2020. 6. 25.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lunar-recession-in-the-news/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