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화론의 허구성 - 유인원

주장된 인류 조상의 허구 - 호모 에렉투스


현대인의 발자국과 유사한 호모 에렉투스의 발자국


호모 에렉투스(150만 년 전)의 발자국은 현대인의 것과 동일했다.


진화론적 유인원 개념이 붕괴되고 있다 : 호모 하빌리스와 호모 에렉투스가 1만4천 년 전에도 살았다?


80만 년(?) 전의 인류(호모 에렉투스)는 세분화된 거주 공간을 가지고 있었다 : 그리고 157만 년(?) 전의 유럽인들은 연장을 만들고 있었다.


130만 년 전(?) 초기 인류는 자원 재활용을 하고, 177만 년 전(?) 호모 에렉투스는 이쑤시개를 사용했다. 그리고 음악과 언어에 대한 진화론자들의 공상


드마니시 두개골은 인류 진화 계통도를 뒤집어 버렸다 : 호모 에렉투스, 루돌펜시스, 하빌리스는 함께 살았다.


50만 년 전(?) 조개에 기하학적 무늬가 새겨져 있었다! : 호모 에렉투스는 생각했던 것보다 현명했다?


130만 년 전(?) 초기 인류는 자원 재활용을 하고 177만 년 전(?) 호모 에렉투스는 이쑤시개를 사용했다. 그리고 음악과 언어에 대한 진화론자들의 공상


유인원의 허구 4 : 호모 에렉투스(Homo erectus)


Paleoanthropology in Australia—Homo erectus and modern human origins


Homo erectus Grew Teeth Like Modern Humans, Not Like Chimps


Homo erectus to Modern Man: Evolution or Human Variability?


Homo Erectus Had Skillfully Designed Tools


How Different is the Cranial-Vault Thickness of Homo Erectus from Modern Man?


Homo erectus. . . Out of Asia?


Homo erectus misunderstandings?


Skull wars : new ‘Homo erectus’ skull in Ethiopia


Explaining robust humans


Fossil evidence for alleged apemen—Part 1: the genus Homo


New Homo erectus crania associated with stone tools raise issues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