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파리의 계절에 따른 빠른 유전적 변화 : “적응 추적”은 진화가 아니라, 설계를 가리킨다.

미디어위원회
2022-04-28

초파리의 계절에 따른 빠른 유전적 변화

: “적응 추적”은 진화가 아니라, 설계를 가리킨다.  

("Adaptive Tracking" in Seasonal Fruit Fly Populations) 

by Jeffrey P. Tomkins, PH.D.  


    다윈의 이론과 다르게, 생물은 환경에 의해 형성(진화)되는 것이 아니라, 환경을 적극적으로 감지하고, 그에 따라 적응하고 있었다. 그들은 복잡한 센서 네트워크를 통해서, 지속적으로 주변 환경을 추적한 다음, 항상성을 유지하기 위해 사전 프로그래밍된 적응 솔루션을 신속하게 전개시킨다. 많은 과학자들이 이 현상을 개별 생물체 수준에서 기록하고 있지만, 이것이 많은 개체군에서 어떻게 작동되는지는 거의 알려져 있지 않았다. 초파리의 개체군이 단지 한 번의 여름-가을로 넘어가는 계절에, 어떻게 표현형(몸체 형질) 및 유전적으로 유전체 전체 수준에서 빠르게 역동적으로 적응하는지를 보여주는 새로운 연구가 발표되었다. 이는 느리고 점진적인 과정인 돌연변이와 자연선택을 통해서 진화해간다는 다윈의 설명을 부정하는 관측이었다.[1]

초파리(fruit flies, D. melanogaster)는 오랫동안 생물학적, 유전학적 연구의 모델 생물이 되어왔다. 수명은 약 30~40일로 한 세대의 기간이 매우 짧고, 작은 크기의 유전체를 갖고 있어서 유전자 변화를 쉽게 관찰할 수 있다. 초파리에 대한 많은 연구들은 실험실에서 진행되었지만, 이 새로운 프로젝트는 작은 복숭아나무와 보조 먹이가 포함된, 대형 야외 울타리에서 초파리의 계절적 적응을 연구했다. 연구자들은 여름부터 늦가을까지 다섯 개의 다른 시점에서 초파리 개체군의 표본을 추출했다. 그들은 다양하고 중요한 생물학적 특징들을 분석했을 뿐만 아니라, 각각의 시점에서 그들 유전체의 염기서열을 분석했다.

계절적 연구를 진행하면서, 연구자들은 초파리의 번식능력, 알 크기, 기아 저항성, 동결 내성 등이 울타리 내의 파리 개체군 사이에서 일관되게 조정되는 변화를 발견했다. 야생에 사는 초파리의 이러한 중요한 적응 특성은 유전체(genomes) 전체에 걸친 DNA 염기서열의 특정한 변화와 직접적으로 연관되어 있었다. 연구자들은 "이러한 빠른 적응 패턴은 각각 복잡하고 아마도 독특한 유전적 구조를 가진 다중 적응-관련 표현형으로 관찰되었다"고 보고했다.

연구는 특정 유전체의 변형과 함께, 계절적 변화 동안 관찰될 수 있는 외부 형질의 빠르고 반복적인 적응을 밝혀냈다. 다시 말해서, 이러한 데이터는 느리고 점진적인 다윈의 진화 모델(돌연변이와 자연선택)과 맞지 않고, 대신 빠르고 예측 가능한 선천적 내장 시스템의 적응 과정을 가리켰다. 실제로 연구자들은 "이 연구에서 관찰된 표현형 및 유전체 패턴은 지속적인 환경 변화에 대응해서 개체군이 적응하는 적응 추적(adaptive tracking) 형태와 일치한다"며, 설계를 나타내는 용어들을 사용하면서 주장하였다. 그러면서 "우리는 초파리의 개체군이 적응을 위해 지속적으로 환경을 추적하고 있음을 가리키는, 빠르게 변동하는 적응 패턴을 발견하였다"고 말했다.[1] 

이러한 새로운 결과는 돌연변이와 자연선택을 통해 점진적으로 진화한다는 진화론적 패러다임을 완전히 부정하는 것이며, 대신 그것은 창조주에 의해 설계되어 내장된 복잡한 적응을 가리킨다. 창조연구소(ICR,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는 이 논문과 같은 유형의 생물학적 및 유전학적 결과를 구체적으로 예측해왔고, 생물은 연속환경추적(Continuous Environmental Tracking, CET) 시스템이 내재되어 있다고 주장해왔다.[2] 사실 연구의 저자들이 갖고있는 진화론적 편향에도 불구하고, 그들이 사용한 용어의 대부분은 연속환경추적(CET)으로 설명되는 설계 기반 적응 모델에서 사용되는 용어와 동일한 것이었다.


References 

 1. Rudman, S., et al. 2022. Direct observation of adaptive tracking on ecological time scales in Drosophila. bioRxiv. https://doi.org/10.1101/2021.04.27.441526.

 2. Guliuzza, R. 2019. Engineered Adaptability: Continuous Environmental Tracking Wrap-Up. Acts & Facts. 48 (8). 

*Dr. Tomkins is Director of Research at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and earned his doctorate in genetics from Clemson University.    


*참조 : 급속한 진화는 진화론을 부정하고, 창조론을 확증하고 있다.

https://creation.kr/Variation/?idx=1290470&bmode=view

식물의 빠른 변화는 내재된 것임이 입증되었다.

https://creation.kr/Variation/?idx=2268884&bmode=view

도마뱀의 색깔 변화는 사전에 구축되어 있었다 : 1주일 만에 일어나는 변화는 진화론적 설명을 거부한다.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757451&bmode=view

새로운 유전자 없이 적응하는 방법 : 아홀로틀 도롱뇽과 흰파리에서 놀라운 발견

https://creation.kr/Mutation/?idx=10971754&bmode=view

식물의 후성유전체 연구는 진화론을 부정한다 : 유전암호의 변경 없이 환경에 적응하는 식물

http://creation.kr/Plants/?idx=1291400&bmode=view

후성유전학적 암호는 이전의 생각보다 훨씬 더 복잡했다. 

https://creation.kr/IntelligentDesign/?idx=1291760&bmode=view

씨앗의 수분 센서는 연속환경추적(CET) 모델을 확증하고 있다.

https://creation.kr/Plants/?idx=7675605&bmode=view

수수는 가뭄 시에 유전자 발현을 조절한다 : 식물의 환경변화 추적 및 대응 메커니즘은 설계를 가리킨다.

https://creation.kr/Plants/?idx=3017770&bmode=view

시클리드 물고기에 내재되어 있는 적응형 유전체 공학. 

http://creation.kr/Variation/?idx=3759191&bmode=view

회충의 DNA는 미래를 대비하고 있었다 : 장래 일에 대한 계획은 설계를 가리킨다. 

http://creation.kr/IntelligentDesign/?idx=1291773&bmode=view

조류 종의 빠른 변화는 진화인가? 

http://creation.kr/Variation/?idx=1290432&bmode=view

기생충은 그들의 환경에 적극적으로 적응한다.

https://creation.kr/animals/?idx=11084868&bmode=view


출처 : ICR, 2022. 4. 21.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adaptive-tracking-fruit-flies/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