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사성(상동성)은 진화를 증거하지 않는다.

한국창조과학회
2006-08-28

유사성(상동성)은 진화를 증거하지 않는다. 

(Similarities don’t prove evolution)


      찰스 다윈(Charles Darwin)은 여러 동물들 사이에 유사한 구조들은 그들의 진화론적 공통 조상(common ancestor)을 가리키는 것이라고 생각했다.

”무엇이 이것보다 더 기묘할 수 있는가? 사람의 손은 단단히 잡기 위해서, 두더지의 발은 파기 위해서 되어있다. 말의 다리, 거북이의 지느러미 발, 박쥐의 날개는 모두 같은 패턴으로 되어있으며, 비교적 같은 위치에서 비슷한 뼈들로 이루어져 있다.”[1]    

플라워(Flower) 교수가 인용했던 것처럼, 다윈은 이러한 유사성은 하나의 공통 조상에게서 계승되었다는 것을 강력하게 암시하는 것이라고 결론을 내렸다. [2]
 
구조에 있어서 근본적인 유사성이 공통 조상에 기인하기 때문이라는 이러한 생각은 ‘상동성(homology)’이라고 불려진다. 그러나 아직까지도 공통조상을 가리킨다는 이 상동성은 진화의 작은 증거도 되지 못한다. 그것은 창조를 거부하는 사람들에 의한 단순한 하나의 가정(assumption)일 뿐이다.

”일부 사람들은 창조주가 동일한 계획 하에 동물과 식물들을 커다란 각각의 부류(class)로 만들었다고 믿고 있다”라고 말했을 때, 다윈은 이것이 그의 입장임을 나타냈다. ”그러나 그러한 생각은 과학적인 설명이 아니다”[3] 라고 그는 문장 끝에 적고 있다. 그러므로 그는 공통 계획(common plan)에 기초한 창조의 가능성은 과학적이지 않다고 생각하며 배제하고 있었다. 그래서 창조가 사실이든 아니든 그는 그것을 믿지 않았을 것이다.

많은 경우에서, 상동기관(homologous organs)이라고 불려지는 것들은 다른 유전자(genes)들의 활동에 의해서 만들어진다.[4] 예를 들면, 당신은 조상이라고 주장되는 척추동물 앞다리의 발달을 조절하는 유전자를 돌연변이(mutation)에 의해서 백만 배로 변화시킬 수 있다. 그러나 결코 바다표범(seal)의 지느러미발이나, 사람의 팔을 만들 수 없을 것이다. 이들의 발달은 다른 유전자들에 의해서 조절된다.[5]

심지어 다소 유사해 보이는 생물들 사이의 유사성도 그 비슷해 보이는 정도 보다 훨씬 큰 차이를 가지고 있다. 예를 들어, 안경원숭이(tarsier), 긴팔원숭이(gibbon), 침팬지(chimpanzee), 인간(human) 이 4 종 영장류의 손(hands)들을 살펴보자. 그들 손의 유사성에도 불구하고, 그 차이는 각 종들의 생활양식에 잘 어울리도록 만들어져 있다. 안경원숭이는 나뭇가지 사이를 도약하고, 매달리며(clings) 살아간다. 그리고 이것을 돕도록 커다란 손가락 패드(finger pads)들이 있다. 긴팔원숭이는 나무에서 흔들리며 매달리기(swings)를 잘 한다. 그래서 이것을 위해 길고 강한 손가락들을 가지고 있다.

침팬지는 짧고 굵은 엄지손가락(stubby thumb)으로 매우 거친 도구(crude tools)를 다룰 수도 있다. 그러나 사람의 엄지손가락은 집게손가락 쪽을 향하고 있다. 이것은 바늘귀에 실을 꿰는 것에서부터 암벽을 오르기까지, 나무를 조각하는 것에서부터 셔츠구멍에 단추를 집어넣는 것까지, 수많은 목적의 손재주를 가능하게 한다. 

소위 상동구조들은 공통 후손의 증거가 전혀 아니다. 그리고 어떠한 진화의 증거도 아니다. 다윈의 시도(자신이 창조를 믿고 싶지 않았기 때문에, 창조를 비과학적인 설명으로 거부한 것)는 합리적이지 않다. 이러한 유사한 구조들은 서로 다른 목적을 위해 각 생물의 기관들을 서로 다르게 창조하신 한 분 설계자의 작품으로 쉽게 설명될 수 있다.    


References

1. Charles Darwin, The Origin of Species, Mentor Books, New York, 1958, p. 403.
2. ibid, p. 404.
3. ibid.
4. Sylvia Baker, Bone of Contention—Is Evolution True?, Second edition. Creation Science Foundation, Sunnybank, 1986. p. 20.
5. ibid.


*참조 : Does homology provide evidence of evolutionary naturalism?
http://creationontheweb.com/content/view/1818

What about similarities and other such arguments for evolution?
http://creationontheweb.com/images/pdfs/cabook/chapter7.pdf

자료실/진화론의 주장/종의 분화
http://www.creation.or.kr/library/listview.asp?category=J03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answersingenesis.org/creation/v14/i2/evolution.asp

출처 - Creation 14(2):30–31, March 1992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3607

참고 : 6636|3607|442|4991|4917|4837|4778|4581|4569|4398|4061|2857|1072|5584|5589|5591|5602|5706|5710|5743|5860|5891|5966|6023|6024|6158|6165|6176|6211|6258|6420|6554|6555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