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백 쌍둥이가 태어났다.

흑백 쌍둥이가 태어났다. 

(Two-tone Twins)


     믿거나 말거나, 이들 두 예쁜 작은 소녀들은 쌍둥이다.(사진은 아래 링크 참조). 2005년 4월 영국 노팅햄(Nottingham, UK)에서 태어난 파란 눈의 레미(Remee)는 백인(white)으로 불려질 수 있고, 반면에 갈색 눈을 가진 키안(Kian)은 흑인(black)으로 말해질 수 있다.[1]

이 쌍둥이는 곧 많은 언론 매체들의 초점을 받았다. 뉴스 기자들은 그들의 부모인 호드슨(Kylie Hodgson)과 호더(Remi Horder) 둘 다 백인 어머니와 흑인 아버지를 가지고 있음을 보도하고 있다.[2]    

이들 두 작은 소녀들은 성경에 대해서 많은 사람들이 의문을 가졌던 한 질문에 대한 답을 주는 데에 도움을 주고 있다. 그 의문은 이것이다. 만약 태초에 단지 한 남자와 한 여자가 있었다면, 모든 ”인종(races)”들은 어떻게 생겨났으며, 다른 피부색을 갖는 사람들이 어떻게 생겨날 수 있었을까? 하는 것이다. 레미와 키안은 그것이 단순히 유전자들에 의한 유전학(genetics)의 문제임을 입증하였다. 모든 다른 피부색들을 가진 인종들이 단지 한 세대(one generation)만에도 나타날 수 있었던 것이다.[3]

따라서 만약 아담과 하와가 (레미와 키안의 부모와 유사하게) 하얀 피부색과 검은 피부색을 나타내는 모든 유전정보들을 가지고 있었고, 그 혼합에 의해서 중간색인 갈색의 피부색을 가지고 있었다면, 가장 어두운 피부색(흑인종)부터 가장 밝은 피부색(백인종)까지 모든 피부색의 인종들이 그들의 자녀와 후손들에서 나타날 수 있었을 것이라는 것이다.  

키안과 레미는 또한 인류 모두가 친척이라는 성경적 기록이 사실임을 보여주고 있다. 성경이 말하고 있는 것처럼, 우리 모두는 아담과 하와의 후손이요, 노아와 그의 자녀들의 후손인 것이다.   



Reference and notes

1. Laing, L., Twins in a million. The Sunday Mail (Brisbane), 12 March 2006, p.3
2. ABC News, One twin's white, the other's black - twins' parents both have white mothers, black fathers, <http://abcnews.go.com/GMA/story?id=1813509>, 19 September 2006.
3. The pigment responsible for skin 'colour' is melanin. If we have a lot of this pigment we are very dark ('black').  If we don't have much of this pigment our complexion will be fair ('white'). See The Creation Answers Book, chapter 18: 'How did the different 'races' arise?', Creation Ministries International, Brisbane, Australia, 2006 (available via addresses p. 2)  

 

*참조 1 : 흑백 쌍둥이를 보도하고 있는 2006. 4. 7일자 abc NEWS.
 http://abcnews.go.com/GMA/story?id=1813509


*참조 2 : 귀여운 흑백 쌍둥이의 많은 사진들을 보려면 아래를 클릭하세요.

black-white twin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creationontheweb.com/content/view/5622/

출처 - Creation 29(2):28-29, March 2007

구분 -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3935

참고 : 921|1204|512|3730|585|4502|6133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