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속환경추적 : 공학에 기초한 생물들의 적응 모델

미디어위원회
2023-12-04

연속환경추적 : 공학에 기초한 생물들의 적응 모델

(Continuous Environmental Tracking 

: An Engineering-Based Model of Adaptation)

by Randy J. Guliuzza, P.E., M.D.


목적

창조연구소(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ICR)는 지난 20년간 여러 과학 프로젝트들을 수행해왔으며, 연속환경추적에 대한 연구는 지금까지 우리의 가장 중요한 프로젝트가 될 수 있다. 우리는 생물학적 현상을 해석하는 방법을 근본적으로 바꿀, 생물학적 설계 이론(theory of biological design, TOBD)을 개발하기 위해 모델 생물들을 연구하고 논문들을 만들고 있다.

이론이 중요한 이유는 무엇인가? 이론은 어떤 것에 대한 관찰들을 논리적으로 모아서, 그것의 기원이나 그것이 어떻게 작동하는지에 대한 설명을 만들어내는 작동 가설이다. 그럴듯한 이론은 사실 사람의 세계관을 바꿀 수 있다. 다윈의 이론은 수많은 사람들을 생물의 기원에 대한 신학적 믿음으로부터 멀어지게 했다. 헨리 모리스(Henry M. Morris) 박사의 홍수지질학 모델은 지질학적 특징들이 해석되는 방식을 바꾸었고, 수많은 사람들에게 성경 기록의 역사성에 대한 명확한 이해로 되돌려 놓았다.[1] 하지만 예를 들어, 생물들의 적응이 어떻게 실제로 공학적으로 작동되는지를 보여주는 창조론자들의 생물학 이론은 어디에 있는가?

TOBD가 시급한 이유는 무엇인가? 첫째, 창조론자들과 지적설계 옹호자들이 생물들은 설계되었기 때문에 설계된 것처럼 보인다고 말한다면, 우리는 진화론의 문제점들을 식별하는 데에만 초점을 맞추는 것이 된다. 그것이 작동되는 공학적 생물학 이론이 필요하다. 둘째, ICR의 오래 견지해오던 적응 모델은 진화론의 문제점을 제거한 가벼운 버전일 뿐이다. 셋째, 이 이론은 우리가 데이터를 해석하고 설명을 공식화하는 방식을 정하는 구조 틀이다. 그것은 우리가 발견하기 위해 질문하는 것과 예측하는 것을 안내한다. 따라서, TOBD는 ICR의 혁신적인 생물학 연구 의제를 설정하는 데 가장 중요하다.


방법

이론 구축은 현장 관찰과 질문들로부터 시작된다. 생물학적 적응(biological adaptation)은 진화론의 중심이므로, 적응을 우리의 생물학적 설계 이론의 첫 번째 모델로 삼기로 했다. 우리는 환경이 변하면, 생물들은 종종 새로운 환경에 매우 적합한 복잡한 특성을 빠르게 발현한다는 것을 관찰한다.

무엇이 이 생물들로 하여금 변화하는 외부 환경에 이토록 빠르고 효율적으로 적응하게 하는가? 우리는 이러한 변화가 어떻게 일어나는지를 발견하기 위해서 어디서 보아야 하는가? 환경의 어떤 것을, 또는 생물 내의 선천적 메커니즘의 어떤 것을 보아야 하는가? 이러한 적응 과정은 어떻게 시작되고 있는가? 자연은 그 자체로 충분한 행위자(agent)로서 기능할 수 있는가? 아니면 지적 행위자가 필요한가? 이러한 질문들에 답을 하기 위한 이론을 구축하는 것은 다음 단계들을 포함한다.

해석 : TOBD는 생물체가 공학적으로 작동되는 개체라고 가정한다. 세 가지 주요 신조는 발견에 대한 ICR의 해석을 안내한다.

1. 의도성 - 모든 특성들은 의도적으로 기능한다.

2. 개체성 - 모든 공학적 개체들과 마찬가지로, 명확한 경계를 갖는 구분되는 개체로서 연구되어야 한다. 생물체는 자율적 행위자이다.

3. 내재성 - 모든 생물학적 기능의 작동은 생물체에 들어있는 식별 가능한 제어 시스템으로부터 발생한다.

예측과 설명 : ICR의 공학에 기반을 둔 생물 중심의 가정은 진화 생물학자들이 취하고 있는 접근법과는 근본적으로 다른 생물학 접근법으로 전환시킨다. 이것은 연구자들이 돌연변이-자연선택 가정에 의존하는 대신, 정확한 설명을 찾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 필요한 현상태로부터의 이탈이다.

ICR은 기초 생물학적 연구가 공학적 실무의 영역 내에 있다고 생각한다. 인간 공학적 실무를 분석하는 것은 연구 예측에 정보를 줄 것이다. 따라서, 우리는 생물학적 메커니즘 사이에 인간이 설계한 장치와 유사한 기능을 수행하는 시스템 요소들이 존재할 것으로 예측한다. 우리는 적응이 무작위적 돌연변이 및 고장난 시스템에 의한 것이 아니라, 의도적인 변경(modification)을 통해 압도적으로 발생할 것을 예상한다. ICR은 생물들의 기능이 공학적 원리를 사용하여 개발된 모델에 의해 정확하게 설명될 수 있다는 것을 전제로 설명을 하려고 한다.

연속환경추적(continuous environmental tracking, CET)은 ICR의 공학 기반, 생물체 중심의 적응 모델이다.[3] CET는 생물체가 인간이 만든 추적 시스템에서 발견되는 것과 유사한 시스템 요소들을 사용하여, 변화하는 환경을 능동적이고 자율적으로 추적하는, 선천적 시스템을 갖고 있다고 가정한다. 문헌과 모델 생물체를 연구할 때, 우리는 변화하는 환경(조건), 논리적 알고리즘을 감지하고, 적절하게 변경된 특성의 형태로 응답을 출력하는 센서들을 탐색할 것이다.


결과

우리가 장님 동굴물고기(blind cavefish)에 대한 초기 실험에서 얻은 연구 결과는 CET를 지지한다.[4] 장님 동굴물고기의 눈과 피부 색소는 같은 종의 물고기에서 관찰되는 것에 비해 두드러지게 감소되어 있다. 진화론자들은 이것은 파괴된 유전자로 인한 기능의 상실이라고 주장한다.

이와는 대조적으로 CET 모델은 이것들은 필요에 따라 "다이얼 업, 또는 다운"될 수 있는 변경 가능한 특성이라고 가정한다. 우리의 연구는 동굴물고기가 모의 강(river) 조건에 놓였을 때, 한 달 안에 색소를 회복할 수 있고, 지표면 물고기가 모의 동굴 조건에 놓였을 때 색소를 잃어버린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중요한 것은 물고기는 죽지 않았다는 것이다. 눈의 변경에 대한 연구는 곧 시작될 것이다.

.동굴물고기


영향

CET와 같은 공학적 모델에 기반한 우리의 물고기 연구 결과들은 그렇지 않았다면 놓쳤을 연구 질문들의 새로운 세계를 여는 힘을 보여주고 있다. 우리가 다윈의 죽음을 유도하는 선택론(selectionism)이라는 진화론적 족쇄에서 벗어난다면, 우리는 적응을 설명하기 위해 성경 안으로 타락과 죽음의 저주를 끌어들여, 진화론적 사고와 억지로 끼워 맞출 필요가 없다. 

창조주가 설계하신 생물체에 내장된 선천적인 적응 메커니즘을 탐색함으로써, 생물들이 매우 어려운 환경 조건을 감지하고 능동적으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능력을 갖고 있다는 새로운 관점이 열리고 있다. 이 모든 생물들은 창조주이신 주 예수 그리스도께 영광을 돌리고 있는 것이다. 


References

1. Morris III, H. M. 2011. A Flood of Influence: The Impact of Henry Morris and The Genesis Flood in Modern History. Acts & Facts. 40 (2): 4-5.

2. Guliuzza, R. J. 2023. Mutation-Selection: A Calamitous Creationist Concession. Acts & Facts. 52 (3): 4-7.

3. Guliuzza, R. J. 2019. Engineered Adaptability: Continuous Environmental Tracking Wrap-Up. Acts & Facts. 48 (8): 17- 19. For more information, visit ICR.org/CET.

4. See “CET: Testing the Cavefish Model.”.

* Dr. Guliuzza is President of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He earned his Doctor of Medicine from the University of Minnesota, his Master of Public Health from Harvard University, and served in the U.S. Air Force as 28th Bomb Wing Flight Surgeon and Chief of Aerospace Medicine. Dr. Guliuzza is also a registered Professional Engineer and holds a B.A. in theology from Moody Bible Institute.

Cite this article: Randy J. Guliuzza, P.E., M.D. 2023. Continuous Environmental Tracking : An Engineering-Based Model of Adaptation. Acts & Facts. 52 (10).


*참조 :  후성유전학 : 진화가 필요 없는 적응

https://creation.kr/Variation/?idx=13222062&bmode=view

후성유전학 메커니즘 : 생물체가 환경에 적응하도록 하는 마스터 조절자

https://creation.kr/Variation/?idx=16436574&bmode=view

연속환경추적(CET), 또는 진화적 묘기?

https://creation.kr/LIfe/?idx=14092341&bmode=view

오징어에서 작동되고 있는 연속환경추적(CET)

https://creation.kr/animals/?idx=16200071&bmode=view

새로운 유전자 없이 적응하는 방법 : 아홀로틀 도롱뇽과 흰파리에서 놀라운 발견

https://creation.kr/Mutation/?idx=10971754&bmode=view

유전정보의 공유는 진화가 아니다 : 후성유전학과 관련된 최근 발견들

https://creation.kr/animals/?idx=13341986&bmode=view

도마뱀의 색깔 변화는 사전에 구축되어 있었다 : 1주일 만에 일어나는 변화는 진화론적 설명을 거부한다.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757451&bmode=view

회충의 DNA는 미래를 대비하고 있었다 : 장래 일에 대한 계획은 설계를 가리킨다. 

http://creation.kr/IntelligentDesign/?idx=1291773&bmode=view

기생충은 그들의 환경에 적극적으로 적응한다.

https://creation.kr/animals/?idx=11084868&bmode=view

지네의 적응은 경이로운 공학 기술이다

https://creation.kr/animals/?idx=7884258&bmode=view

초파리의 계절에 따른 빠른 유전적 변화 : “적응 추적”은 진화가 아니라, 설계를 가리킨다.

https://creation.kr/Variation/?idx=11298959&bmode=view

사람의 고산지대 거주는 설계에 의한 적응임이 밝혀졌다 : 환경 적응은 자연선택이 아니라, 후성유전학이었다.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6163272&bmode=view

재배선되는 생쥐의 뇌는 설계를 가리킨다.

https://creation.kr/animals/?idx=3037692&bmode=view

연어, 구피, 동굴물고기에서 보여지는 연속환경추적(CET)

https://creation.kr/Variation/?idx=12975031&bmode=view

장님 동굴물고기의 산소기반 적응 공학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1064069&bmode=view

동굴에 사는 장님 물고기가 다시 볼 수 있게 되었다: 1백만 년(?) 전에 퇴화되었다는 눈이 한 세대 만에 갑자기 생겨났다?

https://creation.kr/Mutation/?idx=1289771&bmode=view

동굴물고기가 장님이 된 것도 진화인가?

https://creation.kr/Mutation/?idx=1289822&bmode=view

시클리드 물고기에 내재되어 있는 적응형 유전체 공학. 

http://creation.kr/Variation/?idx=3759191&bmode=view

식물에서 연속환경추적(CET)은 명확해지고 있다

https://creation.kr/Plants/?idx=12440278&bmode=view

식물의 연속적 환경 추적은 설계를 가리킨다.

https://creation.kr/Plants/?idx=4754280&bmode=view

식물의 환경 적응을 위한 유전적 및 후성유전학적 변화

https://creation.kr/Plants/?idx=11516918&bmode=view

씨앗의 수분 센서는 연속환경추적(CET) 모델을 확증하고 있다.

https://creation.kr/Plants/?idx=7675605&bmode=view

식물의 후성유전체 연구는 진화론을 부정한다 : 유전암호의 변경 없이 환경에 적응하는 식물

http://creation.kr/Plants/?idx=1291400&bmode=view

식물의 빠른 변화는 내재된 것임이 입증되었다.

http://creation.kr/Variation/?idx=2268884&bmode=view

수수는 가뭄 시에 유전자 발현을 조절한다 : 식물의 환경변화 추적 및 대응 메커니즘은 설계를 가리킨다.

https://creation.kr/Plants/?idx=3017770&bmode=view

▶ 진화의 메커니즘이 부정되고 있다. - 새로 밝혀진 후성유전학

https://creation.kr/Topic401/?idx=6776421&bmode=view

▶ 종의 분화

https://creation.kr/Topic401/?q=YToxOntzOjEyOiJrZXl3b3JkX3R5cGUiO3M6MzoiYWxsIjt9&bmode=view&idx=6777108&t=board


출처 : ICR, 2023. 9. 29.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continuous-environmental-tracking-/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