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유류들을 위한 시간

포유류들을 위한 시간 

(Time for Mammals)


    포유류에 관한 최근의 세 이야기는 시간과 연루되어 있다. 자연에 정해진 시간이 있는가? 진화론자들은 시간을 부풀려 말하고 있는가? 시간이 말해줄 것이다.
   
1. 태반포유류(Placental mammals) - 그들이 가정하고 있는 가정(assumptions)들을 보라. 50%가 변동되는 연대를 당신은 얼마나 신뢰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가? Science Daily(2007. 4. 18)의 한 보고는 태반포유류의 출현에 관한 새롭게 일치된 연대는 1억2200만년 전에서 8천4백만년 전으로 점프하였다고 말한다. 그 기사는 그 연대에 관해 진지한 경고를 하면서, ‘가정(assumption)’이라는 단어를 세 번이나 언급하고 있다. ”그러나 이 불일치는 실제가 아닐 수도 있습니다. 이것은 평가과정에서 내재하는 가정들, 가령 진화율의 급격한 가속은 분자 수준에서 점진적인 변이와 대규모의 수렴진화를 뒤섞이게 했을 것이라는 가정의 위반 때문에 나타날 수 있습니다.” 후에 그들은 ”분자 진화의 모델들에 의해서 채택된 내재하는 가정들을 자세히 조사할 필요가 있음과, 그들 가정들에 거의 의존하지 않는 방법들을 개발하여야함”을 강조하고 있다. 이어지는 질문 : 새로운 연구를 하기 위한 새로운 가정들은 무엇인가?     


2. 라오스 바위쥐(Laotian Rock Rat) - 그렇다. 그것은 하나의 살아있는 화석(a Living Fossil)이다. 2005년에 라오스의 음식 시장에서 발견되었던 한 진귀한 랫드 같은 포유류(rat-like mammal)는 (05/16/2005을 보라) 살아있는 화석이라고 National Geographic News(2007. 4. 24)가 보도하였다. 몇몇 연구자들은 그것은 ”1천1백만년 전에 멸종해버린 것으로 생각했던 설치류의 한 과(family)에 속하는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3. 곰들(Bears) - 동면 동안 근육을 유지하기. 훨씬 짧은 시간 스케일(몇 달)에서, 곰들은 동면 동안에도 그들 근육 힘의 대부분을 유지할f수 있었다. Science Daily (2007. 4. 25)는 ”이 연구에서 곰들은 근육 기능들의 놀라운 보존을 나타내었다.... 거의 세 자릿수의 크기 차이와 휴면 시 체온의 30도 정도의 차이에도 불구하고, 흑곰(black bear)은 동면을 하는 작은 포유류만큼 또는 그 이상 근육기능을 보존할 수 있었다.”고 보도하였다.

저자들은 그러한 근육 기능의 측정을 위해서 콜로라도의 곰의 굴에 위험을 무릅쓰고 어떻게 들어갔을까?   



여기에서 누가 진화를 보았는가? 여기에서 누가 수천만 년의 시간을 보았는가? 항상 그들의 맹목적인 가정(implicit assumptions)들을 세밀히 조사해(scrutinize) 보라. 

 

*참조 : Why Mammal Body Hair Is an Evolutionary Enigma.  
http://www.creationresearch.org/crsq/articles/40/40_4/Bergman.htm

Jurassic mammals—more surprisingly diverse
http://creationontheweb.com/images/pdfs/tj/j21_2/j21_2_10-11.pdf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creationsafaris.com/crev200705.htm

출처 - Creation-Evolution Headlines, 2007. 4. 25.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3920

참고 : 3588|3150|385|3919|3315|2866|2169|3046|2245|3204|3097|3908|4094|4426|4691|4694|6011|5719|6229|5032|3767|5071|6247|5911|5916|5549|5505|6233|5842|5672|6187|6174|6173|5992|4074|5718|6180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