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기독교

지구와 가장 비슷한 외계 행성의 발견?

지구와 가장 비슷한 외계 행성의 발견? 

(Closing In on the Next Earth)


       천문학자들은 태양계 밖에서 또 하나의 지구 같은 행성(Earthlike planet)을 발견하였다는 것이다.(ScienceNOW. 2009. 4. 21)

최근에 발견된 태양계 밖 또는 외계 행성들로 알려진 것들의 대부분은 명백히 지구와 같아 보이지 않으며, 매우 황량한 곳으로 보여진다. 외계 행성들을 탐지하는 방법들이 모두 간접적인 방법들이기 때문에, 외계 행성 연구들의 대부분은 추측에 기초하고 있다.

과학자들은 천칭자리에 있는 항성 글리제(Gliese) 581을 공전하고 있는 행성들을 이미 발견했었다. 그러나 그곳에서 발견된 새로운 행성은 천문학자들을 흥분시키고 있다. 왜냐하면 그 행성은 지구와 같은 암석질 행성(rocky planet)을 가리키는 경량의 행성(지구 질량의 1.9배)이기 때문이다. 지금까지 발견되어진 외계행성들의 대부분은 목성과 같은 커다란 가스 자이언트(gas giants)들이었다. 이 가스 자이언트들은 생명체가 살 수 있는 환경과는 거리가 먼 행성들이다.

우주생물학자들에게는 불행하게도, 새로운 행성(글리제 581e)은 생명체가 거주하기에는 그 항성의 주위를 너무도 가까이 공전하고 있었다. 사실 그 행성의 공전일은 놀랍게도 겨우 3.15 일(지구는 365일)이었다. 따라서 그 행성은 생명체가 살아가기에는 너무도 뜨거울 것으로 여겨진다.

과학자들을 고무시키는 것은 이전에 발견되었던 외계행성인 이웃한 글리제 581d 가 ”거주 가능한 지역(habitable zone)” 안에 (별로부터 너무 가깝지도, 멀지도 않은 거리에) 위치할 지도 모른다는 것이다. 581e를 발견했던 같은 연구팀은 글리제 581d에 대한 이전의 계산을 수정하였다. 그리고 그 공전일이 원래 생각했던 83일 보다는 67일인 것을 발견하였다. 이것은 그 행성을 액체상태의 물이 존재할 수 있는 지역 안에 위치시킬 수도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그 행성은 물이 존재할 수도 있는 최초의 행성 후보가 되고 있다고, 연구팀의 일원인 스테판( Stephane Udry)은 말했다. 그러나 물의 존재 가능성만 가지고 생명체의 존재를 추정할 수 있을까? 그리고 물이 존재할지도 모른다는 한 가지 가능성만을 가지고 지구와 가장 비슷한 외계 행성이 발견됐다고 말할 수 있을까?  

외계행성들에 대한 지속적인 탐색은 일부 천문학자들에게 상상의 나래를 펼 수 있게 해주고 있다. 그들은 지구와 같은 외계행성을 발견한다면, 생명체의 징후들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생각은 철저히 진화론적 신조에 기초하고 있는 것이다. 창조론자들에게, 우주의 광대함과 아름다움은 우리에게 경이로우신 창조주 하나님을 상기시킨다. 그리고 하나님의 무한하신 넓이와 깊이를 들여다볼 수 있게 한다.



For more information:
Chapter 5: The Origin of Life 
Are ETs & UFOs Real?
Does the Bible say anything about astronomy?

Get Answers: Aliens/UFOs, Astronomy, Design, Origin of Life


*관련기사 : 지구와 가장 비슷한 외부행성 발견 (2009. 4. 22. 매일경제)
http://news.mk.co.kr/se/view.php?year=2009&no=239114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answersingenesis.org/articles/2009/04/25/news-to-note-04252009

출처 - AiG News, 2009. 4. 25.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612

참고 : 4442|4367|4317|4506|4257|4137|3820|3650|3121|2950|2914|2373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