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창조설계

박쥐는 어떻게 그러한 날개를 갖게 되었을까?

미디어위원회
2022-07-13

박쥐는 어떻게 그러한 날개를 갖게 되었을까?

(How Did the Bat Get Its Wings?)

by Frank Sherwin, D.SC. (HON.)


    박쥐는 어디에서 왔을까? 진화론자들은 어떤 종류의 설치류가 "수백만 년 이상"에 걸쳐 운 좋은 돌연변이들이 일어나, 앞다리가 공기역학적 날개로 변했을 것이라고 가정하고 있다.[1]

만약 이것이 사실이라면, 화석기록은 그러한 점진적인 전환을 기록해야 한다. 그렇지 않은가? 박쥐 날개의 기원은 오랜 시간과 우연에 의한 것인가, 아니면 계획과 목적에 의한 것인가?

 

박쥐 날개에 대한 한 연구는 놀라운 공학적 특성들을 보여주었다. 박쥐의 날개는 비행을 위한 양력을 제공하기에 충분하지 않다. 고속사진은 박쥐들이 비행하는 동안 작은 곤충들을 추적하고, 포획하고, 잡아먹는 능력을 갖고 있음을 보여준다. 따라서, 아주 작은 먹이감을 포획하기 위해서 몇분의 일 초 만에 날개 모양이 바뀌어야 한다. 게다가 박쥐의 날개는 "체성감각 수용기(somatosensory receptors)라는 특수한 장비를 갖추고 있다."[2] 사실, 박쥐의 날개는 이들 놀라운 설계 덕분에 이 모든 것을 쉽게 할 수 있다.

박쥐의 날개 막(wing membrane)은 몸과 앞다리뿐만 아니라, 뒷다리에도 고정되어 있다. 이러한 부착 형태는 엉덩이 또는 무릎 관절의 움직임과 같이, 뒷다리를 움직여 날개 모양을 조절할 수 있는 잠재력을 준다. 이러한 움직임은 양력, 항력, 또는 피칭 모멘트(pitching moment)를 조절할 수 있다.[3]

와이오밍주의 초기 에오세 지층에서 발견된 두 마리의 초기 박쥐 화석에 대한 집중적인 연구가 이루어졌다. 진화론자인 마이클 벤튼(Michael Benton)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이들은 상완골, 요골(그리고 융합된 척골), 길게 확장된 지골들, 2-5 손가락에 의해 지지되는(엄지는 훨씬 짧음) 비행막... 등 이미 박쥐의 주요 특성들을 다 보여주고 있었다. 어깨(shoulder girdle)는 등에 있는 확장된 견갑골에 있는 커다란 비행 근육을 받아들이도록 변경되어 있었다.[4]

다시 말해, 그들은 기능적으로 완전히 박쥐였다는 것이다. 진화론적 미스터리는 계속된다 : "약 5천만 년 전 화석기록에서 박쥐가 갑자기 나타났다."[5] 그들이 어디에서 진화하여 갑자기 튀어나왔는지에 대한 설명은 없었다.

발달생물학 교과서에서 두 명의 진화론자는 "박쥐가 어떻게 날개를 갖게 되었는가"에 대해 언급하고 있었다. 배아가 발달하는 동안, 박쥐는 손가락들 사이에 중요한 앞다리 비막(forelimb webbing)을 유지한다. 다른 포유류에서 발가락 사이의 막은 세포자멸사(apoptosis)라 불리는 프로그램된 세포사멸의 정교한 과정에 의해서 용해된다.

그러나 박쥐의 경우 세포자멸사를 일으킬 수 있는 골형성단백질(BMP, bone morphogenic proteins)이라고 불리는 설계된 분자들이 Fgf8과 그렘린(Gremlin)이라 불리는 두 분자에 의해서 차단되기 때문에, 비막(webbing)이 남아 있게 됐다는 것이다. 진화론자인 마이클 덴튼이 말했다. "다시 말해, 새로운 보상적 유전자들의 보충과 동시적 활동만이 박쥐들이 비막을 유지할 수 있게 하였고, 동시에 그들의 발가락들을 확장시킬 수 있게 했다!"[7]

비막은 있었고, 박쥐는 날 수 있었다. 저자들은 고대 설치류가 어떻게 앞다리를 놀라울 정도로 기능적인 날개로 천천히 변화시켰는지에 대해 설명하지 않고 있었다.

비진화론자들은 박쥐는 진화하지 않았기 때문에, 박쥐의 기원은 진화론의 가장 커다란 수수께끼 중 하나가 될 것이라고 주장한다. 창조주이신 예수 그리스도는 불과 수천 년 전인 창조주간 다섯째 날에 박쥐를 창조하셨다.

 

References

1. Sears, K. E. et al. 2006. Development of bat flight: morphologic and molecular evolution of bat wing digits. 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103 (17): 6581-6586.

2. Marshall, K. L. et al. 2015. Somatosensory Substrates of Flight Control in Bats. Cell Reports. 11 (6): 851-858.

3. Cheney, J. A. et al. 2014. Hindlimb Motion during Steady Flight of the Lesser Dog-Faced Fruit Bat, Cynopterus brachyotis. PLoS One. 9 (5): e98093.

4. Benton, M. J. 2015. Vertebrate Paleontology. West Sussex, UK: John Wiley & Sons Ltd., 376.

5. Black, R. Why Bats Are One of Evolution’s Greatest Puzzles. Smithsonian Magazine. Posted on smithsonianmag.com April 21, 2020, accessed May 5, 2022.

6. Barresi, M. and S. Gilbert. 2020. Developmental Biology. New York: Oxford University Press, 742-743.

7. Denton, M. 2016. Evolution: Still a Theory in Crisis. Seattle, WA: Discovery Institute Press, 185.

* Dr. Sherwin is Science News Writer at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He earned an M.A. in zoology from the University of Northern Colorado and received an Honorary Doctorate of Science from Pensacola Christian College.

.Cite this article: Frank Sherwin, D.Sc. (Hon.). 2022. How Did the Bat Get Its Wings?. Acts & Facts. 51 (7).

 

*참조 : 박쥐의 반향정위는 "아마도 진화했을 것이다(?)”

https://creation.kr/animals/?idx=11200864&bmode=view

진화론을 기각시키는 박쥐 : 박쥐의 반향정위는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복잡했다.

https://creation.kr/animals/?idx=6470827&bmode=view

진화론적 설명을 거부하는 박쥐의 반향정위

https://creation.kr/animals/?idx=10521506&bmode=view

박쥐의 음파탐지기는 창조를 가리킨다.

http://creation.kr/animals/?idx=1290992&bmode=view

박쥐는 공기 역학적 우월성을 보여준다.

http://creation.kr/animals/?idx=1291003&bmode=view

벌새와 박쥐는 빠른 비행에 특화되어 있었다.

http://creation.kr/animals/?idx=1291207&bmode=view

박쥐의 비행을 모방한 최첨단 비행 로봇의 개발

http://creation.kr/animals/?idx=1291213&bmode=view

일부 큰박쥐들이 색깔을 볼 수 있는 이유는?

http://creation.kr/Mutation/?idx=1289762&bmode=view

첨단레이더 '박쥐 초음파'

http://creation.kr/animals/?idx=1290924&bmode=view

진화론자들의 난제를 해결해 준 박쥐 화석? : 초기 박쥐들은 레이더 없이 날았다고?

http://creation.kr/animals/?idx=1291029&bmode=view

동물과 식물의 경이로운 기술들 : 거미, 물고기, 바다오리, 박쥐, 날쥐, 다년생 식물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50&bmode=view

동물들의 새로 발견된 놀라운 특성들. : 개구리, 거미, 가마우지, 게, 호랑나비, 박쥐의 경이로움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69&bmode=view

동물들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현명할 수 있다 : 벌, 박쥐, 닭, 점균류에서 발견된 놀라운 지능과 행동

http://creation.kr/animals/?idx=1291204&bmode=view

동물들은 물리학 및 공학 교수들을 가르치고 있다. : 전기뱀장어, 사마귀새우, 박쥐의 경이로움.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91&bmode=view

박쥐와 돌고래의 음파탐지 장치는 우연히 두 번 생겨났는가? : 진화론의 심각한 문제점 중 하나인 '수렴진화'

http://creation.kr/Mutation/?idx=1289805&bmode=view

수렴진화의 허구성 : 박쥐와 돌고래의 반향정위 능력은 두 번 진화되었는가?

http://creation.kr/Mutation/?idx=1289809&bmode=view

정글 귀뚜라미는 정교한 설계로 박쥐의 반향정위를 피한다.

http://creation.kr/animals/?idx=3968408&bmode=view

귀의 경이로운 복잡성이 계속 밝혀지고 있다 : 그리고 박쥐에 대항하여 방해 초음파를 방출하는 나방들.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87&bmode=view

돌고래와 박쥐의 유전적 수렴진화 : 200여 개의 유전자들이 우연히 동일하게 두 번 생겨났다고?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290309&bmode=view

쥐와 박쥐의 조상은 같을까?

http://creation.kr/animals/?idx=1290931&bmode=view

박쥐 진화 이론의 삼진아웃

http://creation.kr/LivingFossils/?idx=1294747&bmode=view

젊은 지구와 더 잘 어울리는 흡혈박쥐

https://creation.kr/animals/?idx=1290982&bmode=view

 

출처 : ICR, 2022. 6. 30.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how-bat-get-its-wings/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