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창조설계

식물의 수분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는 나방

미디어위원회
2020-06-04

식물의 수분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는 나방 

(Secret Life of Moths Vital to Plant Life)

by Jeffrey P. Tomkins, PH.D.


       하나님이 창조하신 각 생물들은 경이로운 복잡성을 갖고 있을 뿐만 아니라, 생태계를 이루는데도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지구 전체의 기능을 유지하기 위해서, 서로 상호 작용을 하고 있다. 이러한 생태학적 패러다임을 보여주는 사례로, 과학자들은 이전까지 알려져 있지 않았던 나방(moths)의 역할을 밝혀냈는데, 나방은 밤에 이루어지는 꽃의 수분(pollination) 작용에서 필수적인 역할을 하고 있음을 밝혀냈다.[1]

수분매개자(pollinators)는 전 지구적 생태계를 유지하는 데에 있어서, 그리고 또한 농업의 성공에 있어서 중요한 생물이다. 실제로, 전 세계에서 재배되는 작물 및 섬유 식물의 약 30%는 꿀벌, 나비 및 기타 곤충의 수분에 의존하여 번식한다고 추정되고 있다.[2] 이들 수분된 작물의 과일과 씨앗은 사람이 소비하는 음식과 음료의 15~30%를 제공한다.

Biology Letters 지에 발표된 새로운 한 연구에 따르면, 어두운 밤에 나방이 수행하는 꽃가루 운반 네트워크는 꿀벌과 같은 주간에 이루어지는 수분매개 네트워크보다 훨씬 더 크고 복잡하다는 것이다. 과학자들은 낮 동안에 꿀벌, 꽃등애, 나비 등이 방문한 많은 식물 사이에서, 나방은 밤에 꽃가루를 운반하는 것을 발견했다. 그리고 더욱 놀라운 것은, 나방은 일반적인 주간에 활동하는 매개 곤충들이 방문하지 않았던 식물의 꽃에 수분을 하고 있었다.

이 연구는 또한 꽃가루의 운반이 식물들 사이에서 쉽게 옮겨질 수 있는 주둥이(proboscis, 입)가 아닌, 나방의 흉부(가슴)에 있는 털로 가장 빈번하게 이루어진다는 것을 밝혀냈다. 연구원 중 한 명은 말했다 : 

나방 사이의 꽃가루 운반에 대한 이전 연구들은 그들의 주둥이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었다. 그러나 나방은 꽃 위에 앉아 먹이를 먹는 동안, 종종 몸의 털이 꽃의 생식기관에 닿는다. 이 행복한 사고는 이후의 계속해서 방문하는 꽃들에 꽃가루를 쉽게 운반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3]

나는 이것이 진화의 “우연한 사고” 때문이 아니라, 그러한 특정한 목적을 위해 나방의 몸과 타고난 행동을 설계하신, 하나님의 독창적인 창의성을 나타낸다고 생각한다.

그 보고서의 선임저자인 리차드 월튼(Richard Walton)은 새로운 발견의 중요성을 이렇게 말하고 있었다 :

야행성 나방은 매우 중요했다. 그러나 이 생물의 생태학적 역할은 간과되고 있었다. 그들은 주간에 이루어지는 수분을 보충하고 있었으며, 식물 집단이 다양하고 풍부하게 유지되도록 돕고 있었다. 나방은 또한 자연적 생물다양성을 보완하고 있었으며, 그들이 없다면, 식물뿐만 아니라, 식물에 의존하는 조류와 박쥐와 같은 많은 동물 종들이 위험에 처할 것이다.[3]

다시 한 번, 이것은 생태계를 여러 방법으로 유지하기 위해서, 다양한 나방들을 창조하신 하나님의 분명한 섭리적 설계라고 말할 수 있다. 월튼은 또한 말했다 :

최근 수십 년 동안 꿀벌과 같은 수분매개 곤충의 감소로, 수분 작물 수확량에 대한 부정적인 영향으로 인해, 벌에 대한 많은 과학적 관심이 모아졌다. 반면, 꿀벌보다 더 많은 종을 갖고 있는 야행성 나방은 수분 연구에 있어서 간과되어왔다. 우리의 연구는 작물 수분에 대한 나방의 알려지지 않은 역할을 포함하여, 수분매개자로서의 독특하고 중요한 역할을 이해하기위해, 그리고 나방들의 쇠퇴를 막고, 더 많은 연구들이 미래의 농업 관리 및 보존 전략으로 나방을 포함시킬 필요가 있음을 강조한다.[3] 

대부분의 사람들은 나방에 대해 생각할 때, 밤에 조명등 주위에 날아다니거나, 현관문을 통해 원치 않게 집 안으로 날아드는 성가신 생물로서, 가장 먼저 생각한다. 그러나 사실 나방은 사람들이 귀찮게 여기는 생물이었지만, 우리 모두가 자고 있는 동안 식물의 수분을 위해 야간 근무를 하고 있는 고마운 생물이었던 것이다. 다시 한 번 생태학적 연구는, 창조주의 지혜와 복잡성이 개별 생물체 시스템의 놀라운 설계뿐만 아니라, 그들의 복잡하고 중요한 생물학적 네트워크에도 작동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이러한 네트워크는 사람들이 이제 막 이해하기 시작한 상호의존성 및 복잡성 수준에서 작동되고 있었다. 시편 150:2절은 이렇게 말씀하고 있다. “그의 능하신 행동을 찬양하며 그의 지극히 위대하심을 따라 찬양할지어다”


References

1. Walton, R.E., C.D. Sayer, H. Bennion, J.C. Axmacher. 2020. Nocturnal pollinators strongly contribute to pollen transport of wild flowers in an agricultural landscape. Biology Letters. 16 (5): 20190877.
2. Pollinators 101. Native Pollinators in Agriculture Project. Posted on agpollinators.org, accessed May 19, 2020.
3. Staff Writer. Moths have a secret but vital role as pollinators in the night. University College London. Posted on ScienceDaily.com May 12, 2020, accessed May 21, 2020. 

*Dr. Tomkins is Life Sciences Director at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and earned his doctorate in genetics from Clemson University.


*참조 : 경탄스런 나방 날개의 디자인 : 날개에 포유류의 안면 모습이 무작위적 돌연변이로?

http://creation.kr/animals/?idx=1291034&bmode=view

나방들은 암흑 속에서도 바람을 거슬러 항해한다.

http://creation.kr/animals/?idx=1291031&bmode=view

생물에서 발견되는 초고도 복잡성의 기원은? : 나방, 초파리, 완보동물, 조류와 포유류의 경이로움

http://creation.kr/animals/?idx=1291208&bmode=view

귀의 경이로운 복잡성이 계속 밝혀지고 있다 : 그리고 박쥐에 대항하여 방해 초음파를 방출하는 나방들.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87&bmode=view

공룡 나방 : 진화론의 수수께끼. 또 하나의 ‘살아있는 화석’이 호주에서 발견됐다.

http://creation.kr/LivingFossils/?idx=1294804&bmode=view

4700만 년 전(?) 화석 나방은 아직도 그 색깔을 가지고 있었다.

http://creation.kr/YoungEarth/?idx=1289449&bmode=view

후추나방에서 밝혀진 새로운 사실 : 생물의 색깔 변화는 설계되어 있었다.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3424353&bmode=view

굿바이, 가지나방 : 추락한 한 고전적인 진화 이야기

http://creation.kr/Textbook/?idx=1289621&bmode=view

계속해서 추락하는 가지나방의 진화 이야기

http://creation.kr/Textbook/?idx=1289663&bmode=view

‘공업암화’의 놀라운 한 역할 : 독소의 배출

http://creation.kr/Textbook/?idx=3801997&bmode=view


자료실/창조설계/동물

http://creation.kr/animals

자료실/창조설계/식물

http://creation.kr/Plants


출처 : ICR, 2020. 5. 28.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secret-life-of-moths-vital-to-plant-life/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